2019 미국 재부흥 운동과 뉴욕 성시화 총력전도대회 열린다 > 아멘넷 뉴스

본문 바로가기


상패 이바나바건축 이규헌박사 제이미 설교
아멘넷 뉴스

2019 미국 재부흥 운동과 뉴욕 성시화 총력전도대회 열린다

페이지 정보

교계ㆍ2019-07-22 11:00

본문

국제도시선교회(ICM, 대표 김호성 목사)는 올해도 우리에게 복음을 전해준 미국의 영적 재부흥을 위한 대규모 도시, 선교, 부흥 운동인 “미국 재부흥 운동(Revival for America)”을 7월 22일 부터 29일까지 진행한다. 27일(토)에는 세계의 중심이고 현대의 로마라고 불리는 뉴욕을 선교하는 도시선교 운동인 뉴욕 성시화 총력 전도대회를 개최한다. 

 

fb02cb749418e3fb06d442ff30b38174_1563807627_83.jpg
 

fb02cb749418e3fb06d442ff30b38174_1563807628_08.jpg
 

fb02cb749418e3fb06d442ff30b38174_1563807628_38.jpg
 

“미국 재부흥 운동”은 130년 전, 우리에게 생명을 바쳐 복음을 전해준 미국에 진 복음의 빚을 갚고 영적으로는 퇴보하고 있는 미국의 영적 부흥을 위하여 이민 와서도 예수 믿고 새벽부터 기도하며 교회를 중심으로 모이고 있는 우리 한인들이 21세기에는 제 2의 청교도로써 세계를 움직이는 현대의 로마 같은 미국을 복음으로 섬기는 실천적 현장 중심의 도시 전도 운동이다.

 

뉴욕, 한국, 일본, 캐나다, 워싱톤과 보스톤, LA, 하와이 등 많은 도시와 나라에서 참여하여 오전에는 세밀한 부흥의 역사와 선교의 역사들을 공부하며 오후에는 세계의 중심이라고 할 수 있는 뉴욕의 도심으로 나가 복음을 직접적으로 전해주는 대규모 도시 선교 운동으로 진행된다.

 

이 운동을 주관하고 있는 국제도시선교회(ICM) 대표 김호성 목사는 이 대대적 도시선교 전도 운동의 의의에 대해 “이 기간 중 7월 27일 토요일에 개최되는 ”뉴욕 성시화 총력 전도대회“는 우리가 사는 세계의 중심인 뉴욕은 바울 갔던 로마와 같이 세계에 가장 큰 영향력을 끼치고 있는 도시로 400개 민족이 살고 있고 년간 약 6천만 명의 방문자들이 미전도 종족으로 찾아오고 있는 선교지인 뉴욕을 하루 종일 전도하는 이 전도 운동에 이민 교회가 교단과 교파를 초월하여 연합하고 1세와 2세들도 같이 연합하여 하나가 되어 교단과 교파를 초월하여 전도하는 일에 연합하고 있는 이민 역사 120년에 실천적 도시전도운동으로는 처음 있는 도시 선교, 부흥 운동에 한인들이 우리가 살고 있는 미국을 위하여 복음으로 섬기는 운동으로 우리 민족이 미국에 심겨진 그 이유와 정체성을 발견하는 운동이라고 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작년에는 캐나다로 부터 거의 11시간을 운전하여 60여 명이, 워싱턴과 보스톤에서는 200여 성도들과 목회자들이 새벽에 일어나 참가했다. 뉴욕에서는 약 800여명의 성도들과 목회자들이 전도하는 일에 함께 하여 “뉴욕 성시화 총력 전도대회”에서만 하루 종일 약 1만 명에 가까운 뉴욕과 외국에서 뉴욕을 방문한 지성적인 미전도 종족들을 전도하였다.

 

올해는 미국 성도들과 타이완, 싱가폴 및 중국 성도들과 다민족 성도들도 함께 복음을 전하는 전도운동으로 전개되며 진행 본부는 뉴욕에 살 고 있는 우리 한인 성도들은 이날 온 교우들과 함께 1년에 한번 이라도 우리가 사는 현대의 로마인 뉴욕 시내로 나와 제2의 바울이 되어 복음 같이 전하기를 기도하고 있다고 전했다. 그리하여 뉴욕과 우리가 사는 도시들이 거룩한 하나님의 나라가 임하는 성시화 된 도시가 되며 우리 민족이 미국의 영적 부흥을 위하여 헌신하는 민족이 되기를 기도하고 있다.

 

이 운동을 위하여 김상복 목사, 김인중 목사, 박영률 목사, 장석진 목사, 박희민 목사, 민산웅 극동방송 전 사장, 전용태 세계 성시화 운동 공동 총재 등을 비롯하여 많은 한미의 교계지도자들이 자문과 고문으로 함께 하며 미 동부에서는 김재열 목사, 허연행 목사, 김용훈 목사, 홍원기 PCA 직전 한인 총회장 등 한국과 미국의 주요 교계 지도자들 실행위원으로 함께 동역하고 있다.

 

문의는 국제도시선교회(ICM), 미국 재부흥 운동, 뉴욕 성시화 총력전도 운동 본부 718)683-6332과 VisionICM@hanmail.net으로 하면 된다. 페이스북은 “미국 재부흥 운동”과 “국제도시선교회”고 검색하면 된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아멘넷 뉴스 목록

Total 8,050건 1 페이지
아멘넷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한준희 목사 ⑤ 뉴욕교협 갱신 - 증경회장 용단 및 인격과 비전의 회장 새글 2019-12-11
UMC 보수적인 한교총에 힘을 보탠 한인총회 전현직 총회장들 새글 2019-12-11
미남침례회 뉴욕뉴저지 한인지방회 연합 송년모임 새글 2019-12-11
“모든 예술은 하나님으로 부터 나온다” 3인의 예술 박람회 새글 2019-12-11
뉴욕방주교회, 감격의 장로 임직식 및 장로권사 은퇴식 새글 2019-12-10
브니엘선교회 2대 박효성 회장과 최재복 이사장 이취임식 새글 2019-12-10
미주한인여성목회자협의회, 2019 여성목회자의날 행사 새글 2019-12-10
79%의 지지받은 문석호 목사, 뉴욕교협 부회장 당선 새글 2019-12-09
개혁과 갱신으로 상식이 통하는 48회기 뉴욕목사회 2019-12-07
장학순 목사 "교단 분열 갈림길이 될 2020년 UMC 4년차 총회" 2019-12-06
2020년 목회사역 계획과 성탄절 설교를 위한 워크숍 2019-12-06
한인사회의 미래를 결정하는 2020 인구조사 2019-12-06
야곱과 에서의 재회 같았던 정익수 목사와 강유남 목사의 만남 2019-12-06
성탄 트리의 십자가 불빛이 들어 간 곳은? 2019-12-05
국제장애인선교회 2019 장애인의날 행사 2019-12-05
뉴욕총신대학교 설립 40주년 행사 - 미래 40주년 비전도 밝혀 2019-12-05
동부한미노회 92차 정기노회, 노회장 빈상석/부노회장 장경혜 목사 2019-12-05
김영환 목사, 기자회견 통해 교협선거 관련 입장 밝혀 댓글(1) 2019-12-04
팰리세이드교회 성탄 콘서트가 더 이상 못 열리는 이유 2019-12-04
학부모 대상 ‘성경에 비추어 본 성 정체성’ 세미나 2019-12-04
57주년 뉴욕한인중앙교회 새 담임은 전진은 목사 2019-12-04
찬양과 간증과 기도 - ATS 한인동문회 정기총회 2019-12-03
베이사이드장로교회 전도찬양집회 “아버지께로 돌아오라!” 2019-12-02
뉴욕빌립보교회, 오르간 헌정 감사예배 및 기념음악회 2019-12-02
뉴욕목사합창단 제6회 정기연주회 2019-12-02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등록과 게시물 관리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