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할렐루야대회 찬양과 실황을 동영상으로 보기 > 아멘넷 뉴스

본문 바로가기


상패 제이미혜택 제이미 이바나바건축 설교
아멘넷 뉴스

2019 할렐루야대회 찬양과 실황을 동영상으로 보기

페이지 정보

교계ㆍ2019-07-16 13:55

본문

▲[동영상] 2019 할렐루야대회 3일 실황 - 한 번에 보기

 

2018년 할렐루야대회는 한국과 뉴욕의 여러 찬양팀이 참가하여 찬양중심으로 진행됐다. 올해도 마찬가지였다. 물론 할렐루야대회의 핵심 중의 핵심은 말씀이지만 찬양도 중요한 비중을 차지해 왔다. 그런데 최근 찬양에 더욱 관심을 가지게 되는 것은 인원동원 때문이다. 

 

요즘 기자들 사이에 자주 사용하는 대화가 있는데 “물 반, 고기 반”이라는 것이다. 연합사역이 힘을 잃으니 교계집회를 열면 주최측이나 순서를 맡은 분(물)이 반이고, 실제 집회에 참가하는 분(고기)들은 반밖에 되지 않는다는 의미이다.

 

그런 가운데 교회와 교계의 대규모의 합창단이 참가하면 인원동원에 큰 힘이 되는 것을 현장에서 보고 있다.

 

올해 할렐루야대회 2~3일이 대표적으로 그랬다. 토요일 집회는 전통적으로 가장 적은 사람이 참가하는데 올해는 그렇지 않았다. 뉴욕장로교회 150여명의 찬양팀이 참가하여 찬양을 했을 뿐만 아니라 끝까지 자리를 지켰으며, 뉴욕장로성가단도 마찬가지였다.

 

마지막 날은 정말 하이라이트라고 할 만 하다. 설교전 퀸즈장로교회 찬양팀이 찬양을 하고, 설교후에는 권사합창단이 찬양을 하고, 헌금송은 뉴욕사모합창단이 했다.

 

찬양순서가 많으니 집회가 길어지지만 운영의 묘에 달려있다. 마지막 날 집회는 여러 순서가 있어 길어졌지만 1~2일 집회는 오후 10시 정도에 끝났다.

 

할렐루야대회에서 강사 메시지만 아니라 찬양순서를 더욱 잘 활용하기 위해 교계의 지혜를 모아야 한다. 무엇보다 찬양이 수단이 아니라 정말 기쁘게 하나님께 드려질 수 있도록 기도하며 노력해야 한다. 매년 헌신하는 교계와 교회의 찬양팀을 귀하게 여기고 감사해야 하며, 새로운 찬양팀들도 발굴하며 기회를 제공하고, 공연하는 것이 아니라 예배를 드린다는 분위기를 다함께 만들어가야 한다.

 

다음은 2019년 할렐루야대회 찬양 동영상들이다.

 

▲[동영상] 한국에서 온 삼양교회 경배와 찬양팀

▲[동영상] 프라미스교회 연합찬양대

▲[동영상] 뉴욕장로교회 연합찬양대

▲[동영상] 퀸즈장로교회 연합찬양대

▲[동영상] 뉴욕장로성가단

▲[동영상] 뉴욕권사선교합창단

▲[동영상] 뉴욕사모합창단

▲[동영상] 박요셉 교수

▲[동영상] 케리그마남성중창단

▲[동영상] 정지형 자매(빛과소금교회)

▲[동영상] 이광선 찬양사역자

▲[동영상] 뉴욕신광교회 손소혜 권사 등 오카리나 연주

▲[동영상] 김예주 자매(삼양교회), 월드밀알앙상블, 채한성 사역자, 러시아선교찬양팀

ⓒ 아멘넷 뉴스(USAamen.net) 

fb02cb749418e3fb06d442ff30b38174_1563299668_03.jpg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아멘넷 뉴스 목록

Total 8,443건 9 페이지
아멘넷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이종식 목사 “행정명령은 따르고, 교회 예배는 지키자” 2020-03-14
뉴욕천성장로교회 리더십 교체, 이승원 목사 후임은? 2020-03-14
프라미스교회 등 뉴욕일원 여러 교회 온라인예배 전환 2020-03-13
루터가 말하는 “전염병을 대하는 크리스천의 자세” 2020-03-13
양민석 교협회장 “교회는 사태 극복에 대한 소망을 주어야” 2020-03-13
뉴욕 500명 이상 예배 금지, 이하도 수용인원의 반만 모여야 댓글(1) 2020-03-12
뉴저지 목회자들과 버겐카운티 셰리프가 만난 이유 2020-03-12
교협과 목사회 등 교계 단체, 활동 중지 및 연기 선언 이어져 2020-03-12
이길주 교수 “청교도의 삶을 살겠다는 말을 쉽게 하면 안된다” 2020-03-12
퀸즈장로교회 “코로나19, 잘못하면 건강이 우상 될 수 있다” 댓글(4) 2020-03-11
찬양교회, 코로나19 대응책으로 교회건물 폐쇄 댓글(1) 2020-03-11
KAPC 뉴욕노회, 3인(박휘영, 손요한, 차평화) 목사 임직 2020-03-11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뉴욕노회 제86회 정기노회 2020-03-11
하나님의성회(AG) 한국총회 동북부지방회 39차 정기총회 2020-03-10
해외한인장로회 뉴저지노회 62회 정기노회 - 노회기구 개혁 2020-03-10
회중 적지만 은혜충만, 뉴욕목사회 미스바 회개금식성회 2020-03-10
해외한인장로회 50명 이하 교회 43% - 하나님의 메시지는? 2020-03-10
해외한인장로회, 뉴욕노회와 동북노회 봄정기노회-임원 공천 2020-03-10
133주년 세계 기도일 예배, 여성들이 모여 짐바브웨 위해 기도 2020-03-10
10주년 뉴욕주는교회 김연수 목사 “차세대에 비전을 주는 교회” 2020-03-09
개신교 수도원 수도회 9주년 감사예배, 청교도 400주년 특강 2020-03-09
남부뉴저지교회들, 코로나19로 미주 첫 가정예배 2020-03-07
뉴욕주, 코로나19 비상사태 선언 - 확진자 76명 2020-03-07
2020 본문이 이끄는 설교 컨퍼런스, 온오프 라인 진행으로 코로나19 … 2020-03-07
미주기독교방송국, 코로나19가 "궁금합니다. 목사님" 2020-03-07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등록과 게시물 관리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