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교협, 한국육군훈련소 2,300명 진중세례식 > 뉴스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스피드 제이미 제이미혜택 에바다 손소혜


뉴스

뉴욕교협, 한국육군훈련소 2,300명 진중세례식

페이지 정보

교계ㆍ2006-09-25 00:00

본문

대뉴욕지구한인교회협의회(회장 이병홍 목사)는 한국기독교군선교연합회 뉴욕지회장(안창의 목사)와 협력하여 지난 9월 16일(토) 논산 육군훈련소 연무대군인교회(이정우 목사)에서 합동세례를 거행했다. 세례식은 한국의 소망교회(김지철목사)와 대뉴욕지구한인교회협의회가 연합하여 2,300명에게 세례를 베풀었다. 뉴욕에서는 이병홍, 안창의, 한문수, 송병기, 김성남 목사 등이 참가했다.

세례예식은 1부 세례교리문답, 2부 예배, 3부 세례식으로 진행됐다. 2부 예배에서는 김지철 목사(소망교회)가 말씀을 전했으며 이병홍 목사가 축사를 했다. 안창의 목사가 기념품을 증정했으며 송병기 목사가 군인교회에서 전달한 기념액자를 받았다. 예배는 이학수 목사(군선교엽합회 사무총장)의 축도로 끝났다.

3부 세례식에서는 세례대상자가 기립한 가운데 설영현 목사(육군군종감)가 세례자 서약을 했으며 김종준 목사(한국군종목사단장)이 세례자 기도를 했다. 이어진 세례는 참가한 목회자들이 인도했다.

세례식을 받은 장병들은 소망교회에서 준비한 십자가 목걸이, 세례증, 초코파이, 소보루빵, 초코렛, 콜라, 성경책을 받았다.

ⓒ 2006년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9,967건 361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뉴욕시 미교협, 한인과 히스패닉 위원회 구성/한인위원장에 장영춘 목사 2006-11-13
후임후보였던 양승호 목사가 기억하는 조용기 목사 2006-11-13
문봉주 장로가 교협 중재를 요청한 문제의 교회는 어디? 2006-11-13
뉴욕교협 33대 회장 부회장 실행위원, 이사장 취임예배 2006-11-13
뉴욕주양장로교회 김기호 목사 위임식 2006-11-12
뉴욕제일장로교회 조성훈 목사 위임예배 2006-11-12
지용수 목사 초청 은혜교회 19주년 기념성회 2006-11-12
정춘석 목사 소견서 “感나무를 심고 싶습니다” 2006-11-10
뉴욕목사회 회장후보 정춘석/노인수 목사, 부회장 후보 정순원/홍명철 목사 2006-11-10
노문환 목사, 말씀과 찬양이 있는 음악회 열어 2006-11-10
한문수 목사, 4대 신학교협의회 회장 선출 2006-11-10
뉴욕목사회 회장후보 김승희 목사 사퇴, 정춘석 목사 당선 유력 2006-11-09
뉴욕교협 이사회 정기총회, "뉴욕교협에 강력 항의" 2006-11-09
뉴욕교협 이사회 2006 정기총회, 신임 이사장 강현석 장로 2006-11-09
뉴욕교계의 젠틀맨 최창섭 목사, 뉴욕한인침례교회 사퇴 2006-11-07
미주한인장로회 뉴욕노회 여선교회 20회 연합찬양제 2006-11-06
빛과생명교회, 김종권 담임목사 취임 2006-11-05
제리 맥키니 목사 "경건에 대한 6가지 원리" 2006-11-05
신일교회, 김낙문 목사 초청 창립 10주년 기념성회 2006-11-04
"뉴욕목사회 회칙은 은혜법?" 정기총회 앞두고 분열양상 2006-11-03
"에니어그램은 과연 성경적인가? 논란" 56회 청암논단 2006-11-02
가나안교회 사태, 안×× 목사 면직/박×× 목사 1년간 회원정지 2006-11-02
뉴욕만나교회 예배당 증축 과정에서 주민과 문제 확대 2006-10-31
뉴욕소재 한인교회, 할로윈 맞이하여 홀리 윈 행사 열어 2006-10-31
입양인 커뮤니티를 위한 음악회 "천사의 밤(Angel Night)" 2006-10-31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기사제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