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멘넷 주최 이민교회세우기 포럼, EM을 주제로 열려 > 뉴스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스피드 제이미 제이미혜택 에바다 손소혜


뉴스

아멘넷 주최 이민교회세우기 포럼, EM을 주제로 열려

페이지 정보

신학ㆍ2006-04-23 00:00

본문

한인이민교회의 오늘을 진단하고 미래를 준비하자는 목적으로 준비된 포럼이 2006년 4월 24일(월) 두 번째 열렸다. 포럼은 USA 아멘넷(인터넷), IMM-TV(TV방송), 미주기독교방송(라디오), 크리스챤투데이(신문)등 4개 언론단체가 공동 주최한다.

포럼은 호스트 이종식 목사(베이사이드장로교회)와 이강 목사(뉴욕감리교회), 게스트 김의승 목사(그루터기장로교회)와 노진산 목사(Living Faith Church)등 4명의 목회자가 참가하여 IMM-TV 방송국에서 비공개로 열렸다. 이번 달의 주제는 이민교회의 뜨거운 감자인 EM을 다루었다. "EM 진단한다"라는 주제로 열린 포럼은 EM의 현황, 2세가 한인교회를 떠나는 이유, 1세와의 문제 극복, EM의 모델 등을 다루었다.

참가자 중 이종식 목사가 담임하는 베이사이드장로교회는 EM이 존재하지 않으며 15년동안 1새, 1.5세, 2세들을 제자훈련과 셀그룹을 통해 극복한 케이스이다. 11년째 김의승 목사가 담임하는 맨하탄 소재 그루터기장로교회는 1.5세 목회자가 1세와 2세 목회를 동시에 담당하고 있다. 6년전 노진산 목사가 시작한 플러싱소재 Living Faith 교회는 50% 한인, 40% 중국인, 10% 기타민족으로 구성된 영어권 다민족교회이다.

이강목사의 사회로 진행된 포럼에서 김의승 목사는 뉴욕과 뉴저지 영어독립 한인교회는 10개 내외라고 말했다. 나머지는 1세 교회내에 EM이 존재한다. 1세 한인교회가 뉴욕과 뉴저지내에 1,000개 정도 되는 것으로 알려진 것에 비해 적은 숫자여서 현재의 EM의 상황을 잘 말해 준다.

노진산 목사는 2세들이 한인교회를 떠나는 이유를 "학생들과 청년들이 자라면서 주인의식이 없었다. 부모의 교회라는 생각을 가지게 되고 한국어를 못한다는 이유로 어린아이들 취급을 받는다"라고 지적했다. 한걸음 더 나아가 "2세가 보는 기독교와 1세가 보는 기독교가 다르다. 1세들은 열심히 살고 봉사한다고 하는데 2세들은 무엇을 하는가 보다는 왜 해야 하는 것을 중요시하여 1세 교회에 적응을 하지 못한다. 또 2세가 보는 부모들의 신앙생활은 이원적이라 거부감이 있다"고 말했다.

이종식 목사는 한인학생들이 대학교에 가면 돌아가면 교회에 돌아가지 않는 이유를 "부모의 일방적인 밀어 붙이기 신앙생활로 부터 독립을 하려고 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또 "1세와 2세간에 언어적인 문제도 있지만 서로의 생각을 이해하려고 하는 자세가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번 포럼의 내용은 5월 1일(월)-2일(화) IMMTV, 5월 6일(토) 미주기독교방송국을 통해 일반에 공개되어 진다. 아멘넷에서도 5월 6일 이후 동영상과 텍스트로 포럼내용을 제공한다.

ⓒ 2006년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9,767건 361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안×× 목사 "목회 잘 마무리 할 수 있도록 교계협조 구해" 2006-06-29
2006 할렐루야대회를 보는 포인트 2006-06-29
소강석 목사 기자회견 "기적의 대회를 인도하겠다" 2006-06-29
뉴욕가나안장로교회와 뉴욕새힘장로교회 통합선언 2006-06-27
2006 할렐루야 복음화대회, 4차 준비기도회 2006-06-27
뉴욕성결교회 창립 30주년 기념예배 및 임직식 2006-06-25
이동휘 목사 “선교사역을 하는 8가지 방법” 2006-06-23
미주순회공연 어노인팅, 감동의 뉴욕공연 펼쳐 2006-06-25
뉴욕목사회, 뉴욕가나안장로교회 파문 다루어 2006-06-23
뉴욕목사회 4차 임실행위원회/할렐루야대회 적극 협조 2006-06-23
정인영 "내 하나님은" 찬양음반을 내고 콘서트 2006-06-18
뉴욕늘기쁜교회, 교회 6주년 감사예배 및 장로 장립 예배 2006-06-18
박종순 목사 “한국교회 성장이 성장을 잡았다” 2006-06-17
뉴욕교협과 한기총, 업무협약서 서명 2006-06-17
박종순 목사 “한 손엔 성경, 다른 한 손에는 신문을” 2006-06-15
문답으로 보는 뉴욕교계 부실 신학교 문제 해결 2006-06-12
다민족 선교에 앞장 서는 김일광 목사 2006-06-11
주기환 장로 “거대한 영적 자원은 하나된 이민교회로부터” 2006-06-09
뉴라이트 뉴욕지부 창립, 대표에 김기철 전 뉴욕한인회장 2006-06-08
김진홍 목사가 말하는 한국교회 쇠퇴의 원인 2006-06-08
김진홍 목사 "뉴라이트는 국민적 정신 가치관 운동" 2006-06-06
2006 할렐루야대회 어린이대회 강사 김윤숙 전도사 2006-06-06
미주한인장로회 총회장 송병기 목사 2006-06-06
이호문 감독 초청, 2006 뉴저지 호산나전도대회 2006-06-05
천상의 목소리 레나 마리아 초청집회 폭발적인 호응 2006-06-04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기사제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