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찬 조각가 최린 집사 소천 > 뉴스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제이미 제이미혜택 에바다 손소혜


뉴스

크리스찬 조각가 최린 집사 소천

페이지 정보

교계ㆍ2013-09-11 00:00

본문

크리스찬 조각가로 뉴욕에서 활동했던 최린 집사가 9월 6일 소천했다. 최 집사는 뉴욕장로교회 예배당의 조각등 많은 작품들을 남겼다. 최린 집사는 화장후 가족들과 지인들이 모인가운데 9월 10일(화) 오후 2시 제이미 장의사에서 추모 예배를 드렸으며 한국으로 장지를 옮겼다.


▲동영상 / 최린 집사가 말하는 예수님

최린 집사는 홍익미대 조소과를 졸업하고 한국에서 왕성한 활동을 펼쳤다. 이후 이탈리아와 프랑스에서 유학한 뒤 1990년대 뉴욕으로 이주한후 여러가지 조각활동을 펼쳤다. 특히 최 집사는 2008년 예수님 상을 조각한후 "50년동안 내가 생각한 예수님의 얼굴이다. 강하면서도 평화롭고 인자하며 세상을 지켜보아 주시는 예수님을 표현했다. 언젠가는 미국에서 가장 큰 예수 그리스도 상으로 만들 것"이라고 말하기도 했다.

최린 집사와 깊은 교분을 나누었던 김동욱 선생은 "고 최린 집사님은 예수님을 참으로 사랑하신 분이셨습니다. 예수님을 사랑하듯이 주위의 사람들을 사랑하셨습니다. 늘 웃음을 잃지 않으셨습니다. 투병을 하는 동안에도 주위의 분들이 걱정을 할까봐 지방에 출장중이라고 하얀 거짓말을 하셨을 정도로, 타인들을 배려하셨습니다. 고 최린 집사님의 해맑은 미소가 종종 생각날 것 같습니다"라고 기억했다.

다음의 홈페이지에서 최린 집사의 작품을 볼수가 있다.
http://rchoi.com/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9,469건 321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인터뷰] 뉴욕밀알선교합창단 이정복 지휘자/윤영애 권사 2007-09-04
뉴욕장로교회에서 나온 200여명 예람교회 개척후 첫예배 2007-09-02
뉴욕예람교회가 원한다면 뉴욕장로교회와 같은 노회에 들어갈 수 있을까? 2007-09-02
순복음뉴욕교회 스데반청년선교회 Jesus Festival 2007 2007-09-02
[원로에게 듣는다] 한재홍 목사 "목사가 정치참가하는 것은 지혜롭지 못해… 2007-09-01
뉴욕기독군인회 월레회 예배, 이필섭 회장 초청 세미나 2007-08-31
D12 컨퍼런스와 세미나, 이후가 더 중요하다. 2007-08-30
영성대가 장영출 목사 "복음의 핵심은 내안의 주인을 바꾸는 것" 2007-08-02
최재호 목사 인도 D12 세미나 종료, 10월부터 집중훈련 2007-08-29
뉴욕침례교지방회, 청소년 Challenge 2007 2007-08-27
베이사이드장로교회 창립 16주년 맞아 예사랑 찬양집회 2007-08-27
미주성결대학교ㆍ카우마신학대학원 김석형 총장 취임 감사예배 2007-08-27
[뉴저지로 간다] 목회 30년 벧엘교회 정성만 목사 2007-08-24
안승백 목사 “분열되어 나온 교회는 개척교회도 교회개척도 아냐” 2007-08-24
와이엠 코너스톤, 여름연합모임 마치고 젊은 헌신자로 거듭나 2007-08-24
[원로에게 묻는다] 김남수 목사 “분쟁지역에는 선교를 나가면 안된다” 2007-08-23
D12 컨퍼런스 마치고 다음주부터 2차 세미나 2007-08-23
뉴욕장로교회 일부 성도들 설립교회 담임목사는 임동렬 목사 2007-08-22
공연과 강의가 함께 진행되는 D12 컨퍼런스 저녁집회 2007-08-21
김성곤 목사, 미국에 D12 정착 의지 밝혀 2007-08-21
D12 컨퍼런스, 모습드러낼수록 호평을 받아 2007-08-21
D12 컨퍼런스, 서형련 사모 "사모는 목사의 제1의 제자" 2007-08-22
뉴욕장로교회 일부, 9월 초 교회 개척 선언 2007-08-20
D12 컨퍼런스, 강사 김성곤 목사의 간증 2007-08-20
D12 컨퍼런스 개막, 김성곤 목사 "교회성장보다는 교회건강을..." 2007-08-20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기사제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