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레이스 그랜트 언더우드 선교사 탄생 150주년 축하예배 > 뉴스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제이미 제이미혜택


뉴스

호레이스 그랜트 언더우드 선교사 탄생 150주년 축하예배

페이지 정보

정보ㆍ2009-12-02 00:00

본문

수많은 위대한 선교사들의 산실인 뉴브런스윅 신학교는 11월 30일(월) 오후 5시에 호레이스 그랜트 언더우드 선교사 탄생 150주년을 축하하는 예배를 신학교 채플에서 열었다.

1202.jpg
▲서울 명성교회에서 후원하는 다섯명의 첫 언더우드 장학생

예배는 특송 한인학생회, 설교 이상현 목사(프린스톤 신학교 한경직 석좌교수 및 아시안 어메리칸 프로그램 디렉터), 감사와 소망의 기도 그렉 마스트 총장, 언더우드 선교사의 사역을 감사하며, 서울 명성교회에서 후원하는 다섯명의 첫 언더우드 장학생에 대한 소개, 축도 고재철 목사(전 RCA 한인교회 협의회장), DVD 감상 '같은 바위에서 흐르는 두 줄기 물'등으로 진행됐다.

언더우드 선교사의 사역을 감사하는 시간에는 김삼환 목사(명성교회)과 이수영 목사(새문안교회)의 편지를 이학준 교수가 대독했으며, 양춘길 목사(필그림교회, 뉴저지 교협 회장)는 직접 참가하여 메세지를 전했다.

특히 예배의 개회 찬송인 찬송가 429장은 언더우드 선교사가 졸업한 해이자 뉴브런스윅 신학교 개교 100주년 되던1884년에 Denis Wortman에 의해 작곡되어 처음으로 불리어 진곡이다.

언더우드 선교사는 150년 전 1859년 7월 19일 영국 런던에서 출생했다. 열 세 살이 되던 해에 그는 가족과 함께 뉴저지의 노스 버겐으로 도미하여 그 곳에서 그러브 개혁 교회에 출석하였고, 1881년에는 뉴욕 대학교를, 그리고 1884년에 뉴브런스윅 신학교를 졸업했다.

언더우드 선교사는 그의 제2의 조국인 한국에서 최초로 장로교회를 설립하고, 한국에 여러 교육기관을 세웠으며, 한국어-영어 사전을 최초로 편찬하는 등, 많은 뛰어난 업적을 남긴, 1884년에 뉴브런스윅 신학교의 출중하고 신실했던 졸업생의 한 사람이다.

ⓒ 2009년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10,715건 315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한인동산장로교회 35주년 감사 및 임직예배 2010-02-15
뉴욕주신장로교회 교회이전 감사예배 및 신년 치유축복성회 2010-02-14
뉴욕교협과 소강석목사 오해풀어 2010-02-13
김관선 목사 "성령충만함이란?" 2010-02-13
소강석 목사, 2010 생명나무 축제 2010-02-13
[인터뷰] 김관선 목사 "예수믿는 사람은 불편한 것을 감수해야" 2010-02-10
황수관 박사 "예수건강 신바람 건강" 2010-02-09
이대복 소장 이단세미나-신천지, 다락방, 안상홍, 박윤식 2010-02-08
제6차 전도협의회 총회, 회장 이희선 목사/부회장 김희복 목사 2010-02-08
뉴프론티어교회, 뉴저지초대교회에서 독립하고 창립감사예배 2010-02-07
RCA 동남부지역 한인교협 연합 제직 부흥회 및 세미나 2010-02-07
호성기 목사 "거룩성을 유지하라" 2010-02-06
이대복 소장은 소강석 목사 이단판정, 한기총과 합동은 부정 댓글(1) 2010-02-05
조경윤 목사 (4) 두날개양육시스템 프로그램 광고내용 문제없나? 2010-02-04
주영광 가득한 뉴욕한민교회 2010-02-03
이학준 교수 "빌하이벨, 릭워렌, 조엘오스틴 목사에게 없는 것" 2010-02-03
뉴욕한인침례교회 지방회, 사모위로의 밤 2010-02-01
뉴브런스윅신학교 한인동문회 재학생에게 장학금 전달 2010-02-01
뉴저지교협, 2010 신년감사예배 및 하례만찬 2010-02-01
국제기아대책기구 홍보대사 탤런트 정태우초청 특별 간증집회 2010-01-31
에벤에셀선교교회 교회설립 10주년/통합 3주년 - 은퇴 및 임직식 2010-01-31
김동석 소장이 "새롭게 하소서"에 출연한 감동사연 2010-01-31
평양과기대 김진경 총장 "왜 선한 사마리아인이 되지 못하나?" 2010-01-31
뉴욕해외선교회 정기총회, 아이티를 향한 끓없는 사랑 2010-01-29
뉴욕교협 이사회, 2010년도 예산 42만불 통과시켜 2010-01-28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