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저지 가스펠휄로우십교회 감격의 입당예배 > 뉴스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스피드 제이미 제이미혜택 에바다 손소혜


뉴스

뉴저지 가스펠휄로우십교회 감격의 입당예배

페이지 정보

교회ㆍ2008-03-02 00:00

본문

뉴저지 가스펠펠로우십교회(성현경 목사)가 교회를 버겐필드로 이전하고 3월 2일(주일) 오후 5시 4주년 기념 및 입당예배를 드렸다.

가스펠펠로우십교회는 2003년 11월 웨체스트에서 개척이 된후 6번이나 이전한 끝에 이곳에 교회건물을 마련하고 감격의 입당을 했다.

가스펠펠로우십교회는 지난해 3월 웨어하우스였던 현재의 건물을 구입하고 개조한후 1년만에 입당을 하게 된 것.

이날 성현경 담임목사는 예배를 시작하여 눈물을 숨기지 않았다. 성 목사는 입당까지는 많은 어려움이 있었다. 하지만 하나님이 아니면 할수 없는 기적으로 입당하게 됐다고 감사를 돌렸다.

또 "교회당을 허락하심은 사명을 가지고 나아가라는 하나님의 말씀으로 알겠다"고 말했다. 현재 가스펠펠로우십교회는 2백여명의 성도들이 출석하고 있다.

가스펠펠로우십교회는 교회당으로 웨어하우스를 구입하고 보니 교회를 위해 조닝을 변경하는 것이 어렵다는 것을 알았다. 하지만 기적적으로 은혜가운데 한번의 공청회에서 만장일치로 통과 되었다. 또 어렵다는 인스펙션도 4가지가 한번에 통과되었다.

말씀을 통해 한세원 목사(뉴욕영락교회)는 "뜨겁게 찬양하는 모습을 보고 감동을 받았다"라며 "은혜를 잊고 이만하면 됐다고 교만하지 말고, 열정과 믿음으로 더욱 전진하는 교회가 되라"고 말했다.

최원섭 목사(뉴저지말씀교회), 오대석 목사(뉴저지 예수소망교회), 김상목 목사(NYTS 박사과정), 김승진 장로등이 나와 권면의 말씀을 했다.

"사랑의 진보를 기대한다" "발을 씻기는 성도간의 관계를 기대한다" 하나님의 선물을 자신만을 위해 사용하지 마라"등의 권면의 말씀이 이어졌다.

집회는 3시간만에 미주한인장로회 뉴욕노회장인 임선순 목사의 축도로 마무리 됐다.

ⓒ 2008년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10,055건 330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버지니아텍 조승희 사건 1주년 맞아 한인 2세 위한 포럼 열려 2008-04-13
뉴저지 하나임교회(이학권)와 주님의교회(이재명) 사실상 통합 2008-04-13
한국연예인 선교단 미주투어 -뉴욕/뉴저지 공연 2008-04-12
황성주 목사 전인치유학교 “영성회복의 10가지 영역” 2008-04-11
이상관 목사, 2008 생명의 성령의 법 강의노트 2008-04-11
윤인한 장로 초청 간증과 말씀잔치 2008-04-10
"생명의 성령의 법" 이상관 목사, 목회자 세미나 및 평신도 연합집회 2008-04-10
뉴욕초대교회 "성령이 불타는 교회" 2008 찬양제 열려 2008-04-07
뉴욕교협 주최 10회 청소년농구대회 2008-04-06
한기승 목사 "바나바와 같은 목회자" 2008-04-03
김재연 목사 "포용 목회의 리더십" 2008-04-03
김홍도 목사 "교회를 세우려면" 2008-04-03
김충기 목사 "3시대의 영적지도자가 되자" 2008-04-03
김승욱 목사 "세대를 거쳐 더욱 타오르는 부흥의 횃불" 2008-04-03
장성철 목사(필라영생장로교회) "방언하는 사람의 뇌는..." 2008-04-03
소강석 목사 "교회부흥의 지름길" 2008-04-03
김기원 목사 "교회부흥과 목회자의 역할" 2008-04-03
박재호 목사 "목회는 성공하는 것이 아니라 승리하는 것" 2008-04-02
지용수 목사 "점점 더 든든히 서 가는 교회" 2008-04-02
이용걸 목사 "바울의 목회" 2008-04-02
주서택 목사 "내적치유와 목회적 적용" 2008-04-02
소강석 목사 "시대변화에 따른 목회의 변화" 2008-04-02
장영춘 목사 "사도행전의 교훈을 본받자" 2008-04-02
권태진 목사 "건강한교회와 목회자의 자세" 2008-04-02
조일구 목사 "교회부흥과 교육목회" 2008-04-02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기사제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