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비전에 한인 이민 1세 박준서 부회장 탄생 > 뉴스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스피드 제이미 제이미혜택 에바다 손소혜


뉴스

월드비전에 한인 이민 1세 박준서 부회장 탄생

페이지 정보

교계ㆍ2007-12-12 00:00

본문

외국의 구호 물자 도움을 받던 수혜 국가 출신으로서 세계 최대 비영리 구호기관의 모금 부서 부회장직에 오른 한인이 있어 화제를 낳고 있다.

세계 최대 비영리 기독교 구호기관인 월드비전은 최근 인사 발표를 통해 박준서 코리아 데스크 본부장을 아시안 후원 개발 부회장으로 승진시키고 향후 미국내 한국인 외에 중국, 일본, 필리핀, 베트남, 인도계를 포함하는 2천만 아시안들을 대상으로 한 모금 활동 총괄 책임자로 임명했다. 

주류 사회 영리 기업의 임원이 된 한국인의 소식은 간혹 있어왔지만, 주류 사회 최대의 비영리 자선기관에 한인 1세가 부회장으로 탄생한 것은 최초의 일로서, 한국인 자선, 기부 분야에 획기적인 사건으로 받아들여지고 있다. 

박준서 아시안 후원 개발 부회장은 소감을 통해 “물론, 개인적인 영광이기도 하지만 도움을 받던 나라 출신 이민 1세대가 미국의 주류 모금 시장을 리드하는 세계 최대 비영리 기관 모금 부서 부회장직에 올랐다는 점은 그 만큼 월드비전이 미주 한인 사회가 보여준 성숙한 기부 문화와 성과를 인정하고 있다는 것의 반증입니다. 이러한 성과가 있게 된 데에는 기근과 질병 속에 고통당하는 지구촌 이웃들의 아픔을 함께 나누고자 했던 한인들의 따뜻한 사랑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한인 여러분의 후원과 협조에 감사합니다.”라고 말했다. 

신임 박준서 아시아 후원 개발 부회장은 1991년 한국 월드비전에 입사하여, 2003년 미국 월드비전의 요청을 받아 도미하기까지, “기아체험 24 시간”, “사랑의 빵”, “연말 방송 모금”, “사랑 나눔 가게” 등의 한국 내 대표적인 모금 프로그램을 기획, 진행 하였고, SK Telecom, 삼성, 한화 등  굴지의 국내 기업들과의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하여 한국 기부 문화 확산에 지대한 공헌을 한 바 있으며, 1999년, 월드비전 50년 역사상30대 나이의  최연소 마케팅 부서 총 책임자로 승진하는 기록을 세우기도 하였다.

2003년 미국 월드비전 코리아 데스크 본부장으로 취임한 후, “한민족 사랑의 빚 갚기 운동”을 통해 척박한 한인사회 기부, 나눔 문화에 불을 지피며, 지난 4년 동안 무려 400%에 가까운 모금액 신장 ( 2007년 한 해 15백만달러 모금 돌파)과 아동 결연 모집을 주도해 왔다. 

한편 월드비전 미국은 이번 박준서 부회장 승진 인사를 통해 한인사회에서 시작된 사랑 나눔의 문화가 타 아시안 민족 내에서도 확산되기를 크게 기대하고 있다.

87년도 고려대학교 심리학과를 졸업한 박준서 부회장은 1991년 이후, 17년 동안 월드비전 모금 부서에 몸 담아 왔으며, 1994년 르완다 대학살 현장을 비롯, 모잠비크, 우간다, 케냐, 이디오피아, 태국, 콜럼비아, 북한 등전 세계 5개 대륙, 약 27 개국의 월드비전 사업장 현장 경험을 갖고 있으며, 월드비전 내에서도 매우 드문 경험의 소유자로 평가되고 있다.

ⓒ 2007년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9,987건 330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시니어 대 주니어] 강기봉 목사 : 박영수 목사 2008-03-06
이영희 목사, 간음고백후 첫 공식선상에 나타나 한 발언 내용 2008-03-05
뉴욕서노회, 이영희 목사 해벌 6개월 뒤에 다시 토의키로 2008-03-04
미국장로교(PCUSA) 동부한인노회 45차 정기노회 2008-03-04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뉴욕동노회 62차 정기노회 2005-03-05
뉴욕관계학교 뉴욕침례교회서 공개특강 2008-03-02
뉴저지 가스펠휄로우십교회 감격의 입당예배 2008-03-02
포도나무교회 최혁 목사의 홈페이지 활성법 2008-03-01
코너스톤교회(최은종)와 횃불선교교회(하정민) 섬기는 마음으로 통합 2008-02-28
한국관련 뉴욕단체들(성신클럽등) 하나로 통합된다 2008-02-28
최린 조각가가 50년동안 생각하고 조각한 예수의 얼굴은? 2008-02-26
하나님의성회 이반젤 뉴욕신학대학(원) 개교 30주년 기념 감사예배 2008-02-24
뉴저지은혜제일교회 통합감사예배 / 이의철 목사가 담임 2008-02-24
뉴저지 새소망교회(정인석 목사), 10주년 행사비용으로 장학금 지급 2008-02-21
김종필 목사가 인도한 목회자/중직자 세미나 2008-02-19
낙원교회, 김종필 목사 초청 영성회복 부흥성회 2008-02-17
윤동주 시인 사후 63년만에 아름다운 노래로 다시 태어나 2008-02-17
박수진 자매 2007 노래일기 콘서트 2008-02-16
박은조 목사, 뉴욕에서 아프가니스탄 피납사태에 대해 해명 2008-02-14
뉴욕목사회 실행위원 월례회/4월 목사회 주최 컨퍼런스 2008-02-13
이희녕 사모 새로운 저서 "만져주심" 2008-02-13
박용규 교수 초청 사도행전 대부흥 세미나 2008-02-12
이학준 목사 "한국교회의 위기와 이민교회의 2세 교육 문제" 2008-02-12
한인동산장로교회 33주년, 원로목사 이은수 목사/담임목사 이풍삼 목사 2008-02-10
[시니어 대 주니어] 송병기 목사 : 최호섭 목사 2008-02-08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기사제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