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셉장학재단, 2024 요셉장학생 10명 신청받아/마감 7월 13일 > 뉴스

본문 바로가기


뉴스

요셉장학재단, 2024 요셉장학생 10명 신청받아/마감 7월 13일

페이지 정보

탑3ㆍ2024-06-11 18:02

본문

요셉장학재단(대표 장미은 사모)이 2024년 요셉장학생을 선발한다. 요셉장학재단은 퀸즈장로교회 설립자이며 원로목사였던 고 장영춘 목사의 목회와 사역을 기리며 2022년 설립됐다.78394d0283f306a5e661563386150c78_1718143297_2.jpg


78394d0283f306a5e661563386150c78_1718143300_33.jpg
 

장영춘 목사의 “하나님 앞에 신실함과 겸손함으로 헌신하며 끝까지 사역을 잘 감당해낼 귀한 차세대 사역자, 하나님의 사람들을 꼭 찾게”라는 유지를 받아 목회자와 사역자들을 양성하기위해 설립되어 2년에 걸쳐 20명에게 각 2천 달러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2024년 제3회 요셉장학생 선발은 10명 내외로 각 2000불을 지원한다. 신청마감은 7월 13일(토)이며, 8월 5일(월) 오전 11시에 퀸즈장로교회에서 장학금을 수여한다. 장학생은 장학금 수여식에 참가하는 것을 원칙으로 한다.

 

장학금 신청자격은 일반 학문이 아니라 미국에서 신학을 공부중인 재학생이다. 대상 과정은 4가지(M.Div, Th.M, D.Min, Ph.D)이다. 재단에서 가장 주목을 하고 관심을 두는 것은 신학을 시작하는 목회학석사(M.Div.) 과정의 학생이다.

 

신청서류는 △목회에 대한 사명감과 앞으로 비전을 담은 신앙고백서 △추천서 2통(담임목사와 교수) △재학중인 신학교 성적증명서 △이력서 등이다.

 

78394d0283f306a5e661563386150c78_1718143322_67.jpg
 

문의는 정기태 목사(917-733-7387)으로 하면 되며, 접수는 우편(36-14 165 St. 3AN. Flushing NY 11358)이나 이메일(thejosephscholarshipfoundation@gmail.com)으로 하면 된다. 

 

[관련기사]

2023 장학금 수여식 - 퀸즈장로교회 50주년 기념 및 요셉재단 장학금

https://usaamen.net/bbs/board.php?bo_table=data&wr_id=12401

2022 요셉장학금 수여식 및 감사예배 “꿈이 있고 충실한 제2의 요셉” 

https://usaamen.net/bbs/board.php?bo_table=data&wr_id=11826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10,783건 5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GMC 한미연회 감격의 첫 연회, 48개 한인교회 합류/더 늘어날듯 2024-05-08
한국교회보다 미국한인교회 성도들이 더 크게 영적인 갈급함 있어 2024-05-07
트럼프와 바이든에 대한 유권자의 지지는 종교에 따라 크게 다르다 2024-05-07
정상철 목사 뉴욕만나교회 담임목사 위임 “충성된 마음으로” 2024-05-07
미국한인 성도들 71%가 다인종 회중교회를 지지, 한인교회 미래위해 2024-05-06
박상천 NCKPC 총회장 “거룩한 꿈을 향한 위대한 도전” 2024-05-06
뉴욕그레잇넥교회, 그레이스 유에게 5천 달러 격려금 전달 2024-05-06
정관호 목사 뉴욕만나교회 원로목사 추대 “모든 것이 하나님 은혜” 2024-05-06
한인교회 성도들은 목회자의 정치적인 발언에 대해 어떻게 생각할까? 2024-05-05
20주년 국가조찬기도회 뉴욕지회, 설립 20주년 기념집회 추진 2024-05-05
성도들은 미국한인교회 10년 뒤의 미래를 어떻게 보고 있을까? 2024-05-05
UMC 한인총회 “변화가 있었지만, 여전히 전통주의 신앙을 지켜갈 수 있… 댓글(1) 2024-05-03
2024 미국한인교회 교인조사 결과, 지용근 대표 “각자도생” 댓글(1) 2024-05-02
개신교 수도원 수도회 13주년 기념예배, 목회자상 호성기 목사 2024-05-02
연합감리교회(UMC), 동성애자 목사 안수금지 조항 삭제 2024-05-02
[한준희 목사] 목회자 위상 회복을 위한 칼럼 (6) 은혜를 아는 자의 … 2024-05-02
구자범 목사의 도전 “하나님의 에클레시아입니까?” 2024-05-02
미동부기아대책 월례회, 유상열 목사 “전통과 개혁의 사이에서” 2024-05-01
뉴하트선교교회 창립 15주년 기념예배 "새 마음 주겠다" 2024-05-01
미주한인교회의 차세대사역 문제해결은 개별교회 차원 넘어 2024-04-30
고난 정면돌파, C&MA한인총회 신학교 2024년 가을에 개강 2024-04-30
뉴욕실버미션학교 제37기 종강 및 파송 예배, 16명 수료 및 24명 파… 2024-04-30
케리그마 남성중창단 초청, 은혜교회 선교후원 음악회 2024-04-29
조명환 목사 새 책 "자이언 캐년에서 눈물이 나다" 출간 2024-04-29
열린문장로교회, 김용훈 목사 은퇴하고 김요셉 담임목사 취임 2024-04-29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