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권사선교합창단, 강원도 태백시 방문 고국선교 > 뉴스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제이미 제이미혜택


뉴스

뉴욕권사선교합창단, 강원도 태백시 방문 고국선교

페이지 정보

탑2ㆍ2024-05-22 11:48

본문

뉴욕권사선교합창단(단장 이은숙 권사)은 4월 25일부터 28일까지 한국 태백시에 있는 루아교회(안동기 목사) 초청으로 고국선교 다녀왔다.99af2f1fb602b15f5be3715119c131db_1716392854_93.jpg
 

▲[동영상] 태백지역 교회연합회 주관 찬양집회

 

고국을 방문하여 찬양으로 은혜를 끼침을 물론이며, 태백 인근의 기드온군인교회를 방문하여 위로했으며, 열악한 미자립 지역교회 2곳을 후원하고, 어려운 환경의 목회자자녀들에게 장학금도 전달했다.

 

군인교회 위문 공연에는 손자나 어린 조카 같은 군인들의 손을 잡으며 위로하며 주님의 사랑을 전했으며, 특히 합창단 창립단원 양정임 권사가 통닭, 햄버거, 초코파이, 음료수 등을 대접했다.

 

28일 주일에는 태백지역 교회연합회 주관으로 찬양과 함께 양재원 교수의 지휘로 “칸타타 우물가의 여인”을 봉헌했다. 태백시엔 63개 교회가 있지만 찬양대가 있는 교회가 2교회뿐일 정도로 열악한 환경이다. 

 

단장 이은숙 권사는 “찬양과 함께 저희 맘과 행함으로 뜻 깊은 선교를 한  것 같다. 특히 루아교회 안동기 목사께서 모든 스케줄을 세밀하게 신경쓰며 챙겨주신 사랑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했다.

 

----------------------------------------------------------

구글 포토 앨범
아래 구글 앨범 링크를 누르시면 컴퓨터와 스마트폰을 통해서 고화질 사진을 더 보실 수 있습니다. 원하시는 사진을 클릭하면 큰 사진을 보실 수 있습니다.
https://photos.app.goo.gl/vcK3f3v8X44ZgiYt7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누지문서님의 댓글

누지문서 ()

양재원 지휘자님
한국의 여러 곳에서 인상깊은 일을 통해 선한 영향력을
보이십니다.  끊임없는 열정과 헌신의 모습입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10,755건 9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2024 뉴저지 북한선교 집회 “북한선교의 열매, 탈북민 교회” 2024-02-17
제7회 KAPC 목회와 신학 포럼 “이 시대 교회의 개혁과 부흥” 2024-02-16
목회적돌봄선교센터 웨비나 시리즈 “통하는 마음, 통하는 관계” 2024-02-14
뉴욕한인회 설 전통 체험행사 "한국의 명절 분위기를 만끽" 2024-02-11
이민철 목사, 임마누엘 칸트의『순수이성비판』번역 출간 2024-02-11
뉴욕장로성가단 2024 신년감사하례 및 단장 이·취임식 2024-02-09
300용사부흥단! 뉴욕에서 기도의 횃불이 계속 타오른다 2024-02-08
엘 파소 국경체험을 다녀와서, 제2회 이보교 지도자 워크샾 2024-02-07
김정호 목사 “뉴욕교계를 주님 앞으로 데려가는 중풍환자의 친구들이 되자” 2024-02-07
강원근 목사 “목사들의 성공신화가 없어져야 한다” 2024-02-07
뉴저지에서 열리는 “미주한인교회와 탈북민교회의 동행” 북한선교 2024-02-06
김일태 성도, 기도할 때 피조물에 대한 존칭생략을 제안 2 2024-02-06
두 교회가 힘을 합해 스토니브룩대학교 앞에서 개척예배 드려 2024-02-06
월드두나미스선교합창단 창단이유는 전도와 선교 등 영혼구원 2024-02-06
허연행 목사가 ‘디지털 이슬비 전도지’를 다시 시작한 이유 2024-02-06
50회기 뉴욕교협 1차 임실행위원회 회의 현장에서는 댓글(1) 2024-02-06
[한준희 목사] 목회자 위상 회복을 위한 칼럼 (3) 은혜를 아는 자의 … 2024-02-02
미동부국제기아대책기구 정기총회, 신임회장 박진하 목사 2024-02-01
송흥용 목사 “성령과 성경을 앞세우는 권위주의적인 교회와 영적 지도자들을… 2024-01-31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가든노회 2024년 신년하례예배 2024-01-31
이성헌 목사 “약한 교회론이 교회에 많은 문제를 가져온다” 2024-01-30
주영광 목사 “뉴욕교계 단체의 행사가 이벤트 중심이 되는 이유” 2024-01-30
주효식 목사 “뉴욕교계 문제는 제도의 문제가 아니고 사람의 문제” 2024-01-30
이종범 목사 “목사들의 뼈아픈 자기 성찰이 필요하다” 댓글(1) 2024-01-30
뉴욕교계 지도자 초청 대 토론회 ② 말로만 차세대 말고 실제적인 지원 필… 2024-01-30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