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신교회와 109경찰서, 서로 감사패를 전달하며 협력의지 다져 > 뉴스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제이미 제이미혜택


뉴스

효신교회와 109경찰서, 서로 감사패를 전달하며 협력의지 다져

페이지 정보

탑2ㆍ2024-03-07 11:56

본문

▲[동영상] 효신교회와 109경찰서 감사나눔 현장

 

뉴욕효신장로교회 김광선 담임목사와 교회 관계자들은 3월 5일(화) 점심시간에 플러싱지역 치안을 담당하는 NYPD 109경찰서를 방문하고 교회가 정성껏 준비한 점심식사를 섬겼다. 효신교회는 손님이 아니라 이웃으로 지난해 봄에도 109경찰서를 방문하고 식사와 선물로 섬긴 바 있다.

 

특히 이날은 효신교회 김광선 목사와 109경찰서 케빈 서장이 서로 감사패를 전달하며 지역 커뮤니티 기여를 위한 협력의지를 다졌다.

 

김광선 목사는 2022년 말에 부임한 후부터 성도들에게 “이민교회가 이웃에 살 것인가, 아니면 진짜 이웃으로 살 것인가?”라는 질문에 답해야 한다고 도전해 왔다. 그러면서 창립기념일이나 주요 절기에 교회 주변 주민들에게 선물을 나누는 등 지역사회의 좋은 이웃이 되는 공동체가 되도록 노력하고 있다.

 

3ef27a1de762d406ee47f57a5b8a9098_1709830560_31.jpg
 

3ef27a1de762d406ee47f57a5b8a9098_1709830563_66.jpg
 

김광선 목사는 직업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충분한 ‘보수’, 타인에게 받는 ‘존경’, 스스로 느끼는 ‘보람’ 등 3가지 중 적어도 하나는 있어야 하지만, NYP들이 한 달 평균 340명 이상(2022년 기준) 그만두는 것은 존경과 보람을 느끼지 못했기 때문일 것이라고 위로했다. 그러면서 “교우들과 많은 한인들이 치안 유지를 위해 애쓰는 경찰의 노력에 감사하고 있다”고 격려했다.

 

실제로 이날 한 경관은 “오전에 자살현장에 출동했다가 이제 막 복귀했다”며 격려하며 방문한 것에 감사를 표현했다. 특히 점심식사 뿐만 아니라 지역 공동체로부터 존중받고 있음을 느끼게 해준 것을 고마워했다.

 

한편 뉴욕효신장로교회는 교회를 관할하는 109경찰서 뿐 아니라, 교우들이 많이 거주하는 다른 지역 경찰서 및 소방서를 방문하여 위문하는 지역사회 선교를 계속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뉴욕효신장로교회, 109경찰서 방문하여 점심식사 및 선물 제공(2023)

https://usaamen.net/bbs/board.php?bo_table=data&wr_id=12181

효신교회가 달라졌어요. 지역사회에 좋은 이웃이 되는 교회

https://usaamen.net/bbs/board.php?bo_table=data&wr_id=12144

 

-------------------------------------------------------------------------------------

더 많은 사진을 앨범으로 보기

아래 구글 앨범 링크를 누르시면 컴퓨터와 스마트폰을 통해서 고화질 사진을 더 보실 수 있습니다. 원하시는 사진을 클릭하면 큰 사진을 보실 수 있습니다.

https://photos.app.goo.gl/HqS48pdzW4HYrcRZ9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10,720건 3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한준희 목사] 목회자 위상 회복을 위한 칼럼 (6) 은혜를 아는 자의 … 2024-05-02
구자범 목사의 도전 “하나님의 에클레시아입니까?” 2024-05-02
미동부기아대책 월례회, 유상열 목사 “전통과 개혁의 사이에서” 2024-05-01
뉴하트선교교회 창립 15주년 기념예배 "새 마음 주겠다" 2024-05-01
미주한인교회의 차세대사역 문제해결은 개별교회 차원 넘어 2024-04-30
고난 정면돌파, C&MA한인총회 신학교 2024년 가을에 개강 2024-04-30
뉴욕실버미션학교 제37기 종강 및 파송 예배, 16명 수료 및 24명 파… 2024-04-30
케리그마 남성중창단 초청, 은혜교회 선교후원 음악회 2024-04-29
조명환 목사 새 책 "자이언 캐년에서 눈물이 나다" 출간 2024-04-29
열린문장로교회, 김용훈 목사 은퇴하고 김요셉 담임목사 취임 2024-04-29
세기총 제12차 정기총회, 대표회장 전기현 장로 “회기 중 회관 매입” 2024-04-29
뉴욕베델교회 창립 47주년 감사 및 신성근 담임목사 취임예배 2024-04-29
후러싱제일교회 앞을 지나갈 때면 하늘을 본다 2024-04-27
프라미스교회 춘계부흥성회, 고성준 목사 “영적세계의 원리들” 2024-04-27
종신형을 받은 수감자에게 기적을 허락하신 하나님을 찬양하다 2024-04-26
뉴욕장로연합회 제93차 월례 조찬기도회, 매월 가두전도 2024-04-26
[70세 장로 정년 이슈] C&MA 법 수정 “70세 이상 장로도 시무가… 2024-04-25
[70세 목사 정년 이슈] 황하균 목사 “70세 이상 목회자들도 융통성있… 2024-04-25
침체 교단 위기돌파의 모델, C&MA 한인총회 제41차 정기총회 2024-04-25
300용사부흥단 2차 뉴욕횃불기도회, 매주 화목 저녁에 뉴욕기도회 댓글(1) 2024-04-24
담대한교회 설립 감사예배,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뉴욕노회 주관 2024-04-24
뉴욕효신장로교회 창립 40주년 “일어나 다시 세우라” 2024-04-23
다윗의 목회원리 “목회는 하나님을 상대로 한 사람장사” 2024-04-22
미주뉴저지한인여성목 창립감사예배 및 취임식, 회장 양혜진 목사 2024-04-22
제5회 뉴욕신학세미나 강사는 채경락 교수 “목회적 강해설교 작성법” 2024-04-22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