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예일장로교회 창립 30주년 휘날레 '메시아' 공연 > 뉴스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제이미 제이미혜택


뉴스

뉴욕예일장로교회 창립 30주년 휘날레 '메시아' 공연

페이지 정보

탑2ㆍ2023-09-13 06:54

본문

뉴욕예일장로교회는 창립 30주년을 기념하는 집회의 휘날레로 9월 10일 주일 오후 5시 롱아일랜드 락빌센터에 위치한 몰로이대학 메디슨 극장에서 30주년 감사콘서트가 열렸다. 이날 예일교회의 연합 찬양대와 오케스트라는 헨델의 오라토리오 '메시아' 공연을 선사했다.  

 

c98436f7364b3c628567e2e3a0f2686c_1694602450_2.jpg
 

극장의 로비는 공연 한 시간 전부터 공연을 기대하는 사람들로 문전성시를 이루었으며, 572석의 객석은 예일교회의 30주년을 축하하는 사람들로 만석이었다.

 

담임목사 김종훈 목사의 환영인사와 기도로 시작된 공연은 약 두시간정도 진행되었다.

 

김종훈 목사는 “오늘 예일교회의 부흥은 교회의 머리이신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와 축복입니다. 우리가 드릴 마땅한 찬양은 예수 그리스도의 메시아 되심이라고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메시아 예언과 탄생, 수난과 속죄, 십자가의 부활과 영생을 복음적인 관점에서 잘 표현한 헨델의 오라토리오 ‘메시아’를 공연하게 되었습니다”고 했다.

 

또 “곡의 난이도 때문에 우리는 성령님의 도우심을 간구하며 1년 전부터 매주일 연습을 해왔습니다. 힘들었지만 서로 격려하고 사랑으로 배려하며 음악적 완성도를 높이고 영적으로도 성숙하는 기회가 되었습니다. 그래서 이번 공연은 성령의 충만한 임재 속에 오직 주님만 영광 받으시는 은혜로운 공연이 될 줄 믿습니다”고 했다.

 

그 기대대로 공연이 진행되는 내내 객석은 뜨거운 열기가 가득했고, 일 년이 넘는 시간동안 준비된 공연의 높은 수준은 사람들의 표정에 놀라움과 감탄으로 차오르게 했다. 

 

c98436f7364b3c628567e2e3a0f2686c_1694602468_07.jpg
 

c98436f7364b3c628567e2e3a0f2686c_1694602468_22.jpg
 

메시아 공연이 끝나자 사람들은 감격하여 일제히 일어나서 멋진 공연에 힘찬 박수를 보냈다. 곧 이어 무대에 올라온 예일교회 오세준 목사의 인도로 객석은 물론 공연에 참여한 모든 사람들이 다함께 미리 나눠 준 에그쉐이커를 흔들며 한 목소리로 하나님을 찬양하는 시간을 가졌다.

 

“죄에서 자유를 얻게 함은”과 “살아계신 주” 두 곡을 다 함께 찬양함으로써 단순히 메시아 찬양을 듣고만 가는 콘서트가 아닌, 살아계신 주를 다 함께 고백하는 모두의 찬양으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게 만드는 순간이었다.

 

끝으로 김종훈 목사의 축도로 모든 공연을 마무리하였고, 예일교회 온 성도와 하객들은 박수로 하나님께 감사하며 예일교회의 30주년 마지막 행사인 메시야 공연을 축하했다.

 

헨델의 메시아는 크게 3부로 구성되어 있으며, 헨델은 이를 통해 예수 그리스도의 구속사를 하나의 메시지로 전달한다. 1부에는 예수 그리스도에 대한 예언과 탄생을, 2부에서는 수난과 속죄를 노래하며, 마지막 3부에서는 부활하셔서 승리하신 예수 그리스도와 그로 인해 인간에게 주어진 영생을 노래한다.

 

이날 공연을 위해 솔리스트로는 소프라노 김혜란, 알토 이지민, 테너 이다니엘, 베이스 이배준씨가 열창하였다. 또한 오케스트라 악장으로는 유안나, 피아노에 정지은, 오르간으로는 백승은, 지휘는 조성식 씨가 수고하였다. 그리고 백진아와 피터 박, 두 사람이 한글과 영어로 총 진행을 맡았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10,717건 1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뉴욕교협, 싱글맘스 데이 콘서트 “내 백성을 위로하라!” 새글 2024-05-26
김학유 총장 “목숨까지도 내놓을 수 있는 급진적 제자가 되라” 새글 2024-05-25
뉴욕장로연합회 조찬기도회, 항존직 컨퍼런스 카운트다운 새글 2024-05-25
박마이클 목사, WMCA기독교방송국 선한목자상 수상 새글 2024-05-24
미주뉴저지한인여성목, 정원석 목사 초청 설교세미나 2024-05-23
뉴욕영안교회 8주년 감사 및 임직 예배, 3인 권사 임직 2024-05-23
뉴욕권사선교합창단, 강원도 태백시 방문 고국선교 댓글(1) 2024-05-22
뉴욕드림힐링하우스 선교센터 개관 감사예배, 6월 8일 2024-05-22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제48회 총회 “기억하고 다시 기대하자" 2024-05-22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평강제일교회(박윤식)에 대한 연구결과 발표” 2024-05-22
“노인학대가 늘어난 안타까운 현실” 제7회 뉴욕목회자 가정 컨퍼런스 2024-05-21
한문수 목사, 이민요약설교 3권 출판감사기념회 2024-05-21
김종훈 목사 "교회 부흥의 3M, 시대를 보는 성경적인 시각" 2024-05-21
프라미스교회 김남수 원로목사 팔순 “모두 하나님의 은혜” 2024-05-20
미국의 한인교회 고령 교인들은 한국에 비해 어떤 특성을 가질까? 2024-05-19
갈보리교회 말씀축제, 이지웅 목사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 2024-05-18
정성구 박사 “거룩한 13개의 꿈을 통해서 보는 하나님의 나라” 2024-05-18
해외한인장로회 제48회 총회 “현안을 용서와 화해로 해결하고 미래로” 2024-05-16
해외한인장로회, 목회자 윤리강령과 성적비행 방지정책안 2024-05-16
덕 클레이 AG 총회장 “위대한 교회가 되기 위해 필요한 3가지” 2024-05-16
정성구 박사 “K설교 및 개혁주의를 용감히 지켜달라” 부탁 2024-05-15
리폼드신학교(RS) 제18회 졸업 감사예배 및 학위수여식 2024-05-15
미주한인교회 교인들의 반 이상이 다른 교회 목사의 설교들어 2024-05-14
정성구 박사 세미나 “칼빈과 카이퍼로 본 진정한 리폼드” 2024-05-14
제16회 미동부지역 5개주 한인목사회 연합체육대회, 우승 뉴저지 2024-05-13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