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멘넷이 20주년을 맞았습니다! > 뉴스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스피드 제이미 제이미혜택 에바다 손소혜


뉴스

아멘넷이 20주년을 맞았습니다!

페이지 정보

탑3ㆍ2023-01-01 05:49

본문

812a059316f29d0cc1c1cad3803fc7ee_1672571304_4.jpg812a059316f29d0cc1c1cad3803fc7ee_1672570212_5.gif 

 

다사다단했던 한 해가 지나고 2023년 새해를 맞이했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1.

 

아멘넷이 2023년으로 20주년을 맞았습니다. 전적인 ‘하나님의 은혜’라고 고백합니다.

 

교계와 교회의 취재현장에서 보면, 특정 기념일을 맞이하여 대부분 “하나님의 은혜”라고 응답하는 것이 좀 이상했습니다. 좀 더 그럴싸한 말이 없을까 하는 생각도 했습니다.

 

하지만 저 역시 지난 20년을 돌아보면 아무리 생각해도 그 말밖에 다른 할 말이 없습니다. 하나님의 크신 은혜에 감사를 드립니다.

 

2.

 

지난 20년은 하나님께서 자격 없는 자를 훈련시키신 기간이었습니다. 많은 말씀의 선포현장을 방문하게 하셨습니다. 신앙생활이 아니라 취재라는 삶의 현장이었습니다. 피할 수 없는 길로 인도하신 것입니다.

 

그리고 그 말씀을 한 번 듣고 끝나는 것이 아니라, 다시 들으며 기사를 작성하며 요약하도록 하셨습니다. 그렇게 말씀들을 반복하여 듣고 정리하며 신앙은 커갔습니다.

 

그래도 불안하셨는지, 하나님께서는 인간이 아니라 오직 하나님을 의지하도록 가르치는 담임목사님을 만나게 하셨습니다.

 

3.

 

20주년을 몇 달 앞둔 지난 9월에 하나님께서는 저의 육체의 약함을 드러나게 하시며, 필기신앙을 현장신앙으로 바꾸게 하셨습니다. 그리고 20년이 지나는 동안에 나태해진 마음을 돌아보게 하시고, 20주년 및 아멘넷 후반기를 준비하게 하셨습니다.

 

“와이 미?”라며 주님께 기도하는 가운데 “왜 너만 생각하느냐? 내가 핏값으로 산 교회들도 아프다” 그리고 “교회들을 위로하라”는 마음을 가지게 하셨습니다. 이것이 아멘넷 후반기 방향성이 될 것입니다.

 

4.

 

20년 전에는 온라인 - 인터넷과 유튜브 방송 등에 대한 기술과 개념이 부족한 시절이었지만, 오프라인인 뉴욕 교계와 교회의 현장은 활발했습니다. 지금과 완전히 분위기가 다릅니다.

 

지금 교회들이 어렵습니다. 한인교회에 이민유입이 끓어졌고, 개신교만 아니라 비종교적인 세태로 흐르고 있습니다. 더욱이 코로나 팬데믹은 거센 불에 기름을 부은 격으로 규모가 작은 교회들로부터 심각한 타격을 주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현실을 자각하고 서로 하나가 되어 미래를 준비하며 나아가도 부족한데, 편을 나누어 분열하는 모습이 교계와 교회를 더욱 힘들게 하고 있습니다. 혹시 공멸로 가는 길은 아닌지 돌아보아야 할 것입니다.  

 

5.

 

독자 여러분들과 함께, 지난 20년 동안 기도와 물질로 격려로 후원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아멘넷 대표 이종철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김원기님의 댓글

김원기 ()

20년을 한결 같은 중심으로 달려 오신것을 축하 드리며 아멘넷이 있기에 뉴욕 교계의 역사가 기록되고 가야할 나침판을 갖게 됬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10,049건 1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미동부국제기아대책기구 정기총회, 회장 연임 2023-01-26
뉴욕장로연합회, 신년감사예배 드리고 바쁜 2023 사업계획 발표 2023-01-25
글로벌뉴욕한인여성목 신년예배 및 7회기 시무예배 2023-01-23
뉴욕성령대망회 신년 첫 집회, 강사 김홍석 뉴욕목사회 회장 2023-01-23
뉴욕실버선교회 2023 신년하례예배 “포기하지 않는 실버” 2023-01-23
뉴욕평강교회, 안관현 목사 은퇴 파송 및 이종태 담임목사 취임 댓글(1) 2023-01-23
한인동산장로교회, 33인의 교회 일꾼들을 임직 2023-01-23
뉴욕교협 2023 신년감사예배 및 하례식 “일상 회복“ 댓글(2) 2023-01-23
이승만 건국대통령 기념사업회 뉴욕지회 2023년 신년하례 감사예배 2023-01-22
뉴욕교협 임실행위원회, 교사모 기자회견 당사자들 징계하기로 댓글(1) 2023-01-20
뉴욕교협 이만호 선관위원장, 교사모 기자회견 내용 반박 2023-01-20
AG 동북부와 동중부 지방회, 2023년 신년 연합예배 및 하례식 2023-01-18
‘교협을 아끼고 사랑하는 목사들의 모임’ 기자회견 댓글(1) 2023-01-13
‘숲 미니스트리’ 오픈 - 교계를 숲으로, 교회들을 나무로 본다면 2023-01-13
이상관 목사 “생명의 성령의 법” 미주지역 세미나 연속 열려 2023-01-12
기도회로 새해의 문을 연 미남침례회 뉴욕한인지방회 2023-01-11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뉴욕지역 5개 노회 연합 신년감사예배 2023-01-10
필라교협 2023 신년 감사예배 및 하례회 “회복과 화합” 2023-01-09
새해 들어 사역을 확장하는 엘피스선교회 2023-01-07
뉴저지교협, 전현직 이사회 이사 및 장로 초청 만찬 2023-01-07
텍사스에서 강제 이송된 난민 돕는 ‘빅 허그 캠페인’ 16일 마감 2023-01-07
뉴욕목사회 2023년 신년하례식 “많은 분들이 함께하여 감사” 댓글(2) 2023-01-04
뉴욕교협, 신년감사예배 및 하례만찬을 위한 제1차 준비기도회 댓글(1) 2023-01-03
2023년 뉴욕 교계와 한인사회 신년하례식 연속으로 열려 2023-01-02
아멘넷이 20주년을 맞았습니다! 댓글(1) 2023-01-01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기사제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