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밀알선교합창단 제19회 찬양대축제 > 뉴스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스피드 제이미 제이미혜택 에바다 손소혜


뉴스

월드밀알선교합창단 제19회 찬양대축제

페이지 정보

탑2ㆍ2022-10-16 05:43

본문

월드밀알선교합창단 제19회 찬양대축제가 10월 9일 주일 오후 7시 카네기홀에서 열렸다. 월드밀알은 2002년부터 코로나 팬데믹으로 지난 2년을 제외하고 매년 맨하탄 카네기홀에서 찬양대축제를 열어왔다. 

 

98ce08565ce6fc6742b7f175d1d4cf90_1665913407_88.jpg
 

‘최고의 하나님께 최고의 찬양을!’ 지향하며 찬양사역 한 길 35년째인 월드밀알선교합창단의 올해 찬양대축제는 특별히 CTS 뉴욕방송 창립 15주년을 기념하고 사랑의집을 후원한다. 

 

찬양대축제에서 뉴욕 한인교회에서 프라미스교회 100명, 뉴욕예일장로교회 100명이 참가했다. 또 경남장로합창단 100명, 테너 신남섭과 소프라노 구하나, 세계에서 온 월드밀알선교합창단 170명 등이 월드밀알심포니오케스트라 40명의 연주 속에 찬양을 했다.

 

특별히 지난 7월 열린 엘살바도르 월드밀알 찬양대행진에서 큰 은혜를 끼친 신실한 그리스도인이자 엘살바도르 국회의원인 아로네트 멘시아(Aronette Mencia) 의원이 참가하여 간증하고 인사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엘살바도르 황영진 선교사가 시작기도를 했다.

 

멘시아 의원은 “전세계에 흩어져 찬양과 예배로 창조주 하나님의 나라 확장을 위하여 헌신과 열정 다하는 모든 월드밀알 단원들과, 모든 리더들을 축복한다”고 메시지를 전했다.

 

98ce08565ce6fc6742b7f175d1d4cf90_1665913424_62.jpg
 

단장 이다니엘 장로는 “뉴노멀 시대를 맞는 우리들에게 가장 필요한 것은 다름 아닌 창조주 하나님의 변함없는 능력”이라며 “비록 우리가 직면한 현실은 불투명하고, 앞으로 더 어둡고 절망적인 상황을 맞이하게 될지도 모르지만, 신실하신 하나님의 은총이 우리에게 임하신다면, 사망의 음침한 골짜기로 다닐지라도 해를 두려워하지 않게 될 줄 믿는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각 합창단의 찬양과 전 출연진 연합 찬양 후에, 프라미스교회 김남수 원로목사의 축도로 내년을 기약했다.

 

-------------------------------------------------------------------------------------

더 많은 사진을 앨범으로 보기

아래 구글 앨범 링크를 누르시면 컴퓨터와 스마트폰을 통해서 고화질 사진을 더 보실 수 있습니다. 원하시는 사진을 클릭하면 큰 사진을 보실 수 있습니다.

https://photos.app.goo.gl/vrknXgru723yLZX28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10,053건 3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뉴욕교협 증경회장단 총회 “화합의 진원지 된다” 2022-12-13
뉴욕목사회 51회기 이취임식 “함께 세워가는 목사회” 2022-12-13
12.12 취임 김홍석 뉴욕목사회 회장 “뉴욕교계에도 공의의 쿠데타 필요… 댓글(2) 2022-12-13
지역교회 연합의 모델, 웨체스터교회협의회 정기총회 2022-12-12
뉴욕센트럴교회, 성령으로 쓰여진 메시야 전곡 공연 2022-12-12
더나눔하우스, 2022 쉘터구입 후원모금의 밤 2022-12-12
뉴욕크로마하프연주단 제3회 정기연주회 2022-12-12
신임 노회장 김원재 목사가 축하화환을 받지 않는 이유 2022-12-11
세계한인기독언론협회 총회 열고 이영선 회장 연임결의 2022-12-10
“신앙과 인권 챔피언” 크리스 스미스 의원의 간증집회 2022-12-10
뉴욕교협 선거관리위원회 “가짜뉴스이면 책임져야 한다!” 댓글(1) 2022-12-10
손성대 뉴욕지회장이 본 제54회 대한민국국가조찬기도회 2022-12-10
[현장] 뉴욕교협 49회기 회장선거를 위한 임시총회 댓글(1) 2022-12-09
미 거물 정치인이 한인교회에서 간증집회를 하는 이유 2022-12-08
강제로 뉴욕에 온 남미 이주민들을 환대하는 ‘빅 허그’ 캠페인 댓글(3) 2022-12-08
뉴욕교계의 승리! 이준성 목사 뉴욕교협 회장 당선 2022-12-07
[목회지 이동] 에리자베스교회 이동석 목사, 머릿돌교회 소재신 목사 2022-12-07
아름다운교회 3대 담임목사는 계재광 목사 2022-12-07
하은교회, 거스 김 제3대 담임목사 위임예배 2022-12-07
뉴욕크로마하프연주단, 너싱홈 찾아 성탄절 위문공연 2022-12-06
웨스트체스터목사합창단 제2회 정기연주회 “찬양하며 위로하며” 2022-12-06
뉴저지 선교사의집 오프닝 감사예배 2022-12-05
뉴욕교협 증경회장 조덕현 목사 93세를 일기로 별세 2022-12-05
뉴욕교협 청소년센터 2022 후원음악회 2022-12-05
해외한인장로회 뉴욕노회, 이금순 목사 임직 2022-12-05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기사제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