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저지교협 제36회 정기총회, 회장 박근재 목사/부회장 김동권 목사 > 뉴스

본문 바로가기


뉴스

뉴저지교협 제36회 정기총회, 회장 박근재 목사/부회장 김동권 목사

페이지 정보

탑2ㆍ2022-09-22 04:02

본문

뉴저지교협은 제36회 정기총회를 9월 20일(화) 오전 10시 뉴저지순복음교회(이정환 목사)에서 열었다.   

 

196271cdc5d0143ae2dd4d304704a1d0_1663833746_56.jpg
 

196271cdc5d0143ae2dd4d304704a1d0_1663833746_73.jpg
 

임원선거를 통해 회장에는 부회장이었던 박근재 목사(시나브로교회), 목사부회장에는 총무였던 김동권 목사(뉴저지새사람교회), 평신도부회장에는 회계였던 전경엽 장로(필그림선교교회)를 선출했다. 목사 회장과 부회장은 선관위에 각각 단독 후보로 등록하여 박수로 추대됐다.

 

이번 뉴저지교협 36회기는 현장실무형 회장단이다. 박근재 목사는 뉴저지목사회 회장을 역임했으며, 김동권 목사는 2회기 연속 총무로 일했다. 

 

제2부 회의는 회장 고한승 목사의 사회로 진행됐으며, 투표시 25명의 회원이 참석했다. 제35회기 표어는 ‘회복과 연합'이었다. 회장 고한승 목사는 “정기총회의 문제로 인해 다시 임시총회를 열어야 하는 혼돈이 있었지만, 회원들의 지혜와 이해의 마음으로 앞으로 나아갈 수 있었다”라고 감사의 마음을 담은 이임사를 했으며, 특히 2만 불 이상을 교협회관 건립기금에 더할 수 있어 참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제35회기의 사업은 제35회기 시무예배 및 이 취임식, 세정제와 물티슈 나눔, 부회장 선출을 위한 임시총회, 신년감사예배 및 하례식, 사순절 연합 특별영상새벽기도회, 우크라이나 전쟁종식을 위한 특별연합기도회(대사관에 기금전달), 부활절연합새벽예배, 전직회장단 부부동반 위로연, 뉴저지호산나전도대회 및 목회자 세미나, 이단과 사이비 대책 줌 화상 세미나, 교협 웹사이트 개설 등이다.

 

재정보고에 따르면 지난회기 이월금 $2,612, 총수입 $105,867, 총지출 $100,525으로 다음회기에 $7,953을 이월했다.

 

신입회원으로 레드락교회(김재열 목사)와 C&G교회(공동담임 박지우, 권기현 목사)가 가입했다.  

 

196271cdc5d0143ae2dd4d304704a1d0_1663833760_27.jpg
 

또 회칙위원회가 상정한 회칙 개정안과 선거관리규정 개정안을 만장일치로 통과시켰다. 전체적으로 혼란을 주었던 선거의 방법과 선거관리위원회에 대한 내용을 명확하게 했다. 선관위의 임기를 "차기 선관위가 구성될 때까지"에서 "총회와 함께 임기를 종료한다"라고 수정했다.

 

-------------------------------------------------------------------------------------

더 많은 사진을 앨범으로 보기

아래 구글 앨범 링크를 누르시면 컴퓨터와 스마트폰을 통해서 고화질 사진을 더 보실 수 있습니다. 원하시는 사진을 클릭하면 큰 사진을 보실 수 있습니다.

https://photos.app.goo.gl/LdjeuoRkndK1QADfA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10,565건 8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박마이클 뉴욕교협 부회장 후보, 전격 후보사퇴 선언 2023-10-14
차세대 워십댄스 팀 Ao1, 청소년 겨울수련회에 참가하세요 2023-10-13
GCU 30주년 기념, 뉴욕과 뉴저지에서 찬양대 세미나와 콘서트 2023-10-13
뉴욕교계를 찬양으로 섬기는 정금희 사역자, 목사안수 받아 댓글(1) 2023-10-12
예장 미주합동 뉴욕동북노회, 이상훈 목사 안수 2023-10-12
퀸즈장로교회 설립 50주년 감사예배, 뮤지컬예배 ‘The Way’ 2023-10-12
뉴욕교협 50회기 후보들 소견발표 “뉴욕교계 화합 강조” 2023-10-11
뉴프론티어교회, 뉴저지 캠퍼스 설립 감사예배 드린다 2023-10-10
지형은 목사 “성경말씀으로 돌아가자” 동네세메줄성경 세미나 2023-10-10
김록이 목사 “지금까지 이런 집회는 없었다” 뉴욕집회 초청 2023-10-10
뉴욕교협 50회기 후보 확정 / 회장 박태규, 부회장 이창종과 박마이클 … 2023-10-10
뉴욕장로연합회, 제2회 목회자 감사의 날 지켜 2023-10-07
50주년 퀸즈장로교회, 다민족 예배당 완공앞두고 건축바자회 2023-10-07
뉴욕교협 50회기 부회장 후보 2인 등록, 회장 후보는 단독 댓글(1) 2023-10-06
목사 1천명 이상 배출 대광의 자랑, 포스메가남성합창단 뉴욕장로교회 공연 2023-10-05
뉴하트선교교회, 난민들 대상 2차로 영어 성경 과정개설 2023-10-04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2023 아시아 선교대회 2023-10-04
웨스트체스터교협 목회자들, 켄터키 창조박물관 방문 2023-10-04
해외한인장로회 뉴저지노회, 김영숙 목사안수 2023-10-02
총동문회와 함께하는 미동부 감신동문의 밤 및 메도디스트 포럼 2023-10-02
“뉴욕교협 증경회장” 핫이슈로 다시 등장하다 댓글(1) 2023-10-01
박태규 목사, 교협 부회장 사퇴하고 회장에 출마선언 2023-09-30
뉴욕교계 화합의 물꼬 텄다. 원로 김용걸 신부의 눈물의 충언 2023-09-29
뉴저지목사회 제14회 정기총회 - 회장 김종국 목사/부회장 이정환 목사 2023-09-28
뉴욕한인회 주일성수 지킨, 변종덕 명예장로 임직감사예배 2023-09-27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