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리조나 교회의 큰 비전, 제2회 투산영락교회 목회자 세미나 성료 > 뉴스

본문 바로가기


뉴스

아리조나 교회의 큰 비전, 제2회 투산영락교회 목회자 세미나 성료

페이지 정보

교계ㆍ2022-05-03 21:39

본문

코로나 팬데믹으로 뉴욕이나 LA 등 대도시의 한인교회들이 아무리 어렵다고 해도 한인들이 매우 적은 아리조나보다 어렵지 않을 것이다. 

 

18년 전에 아리조나에 있는 투산영락교회에 부임한 장충렬 목사는 아무리 몸부림을 쳐도 교회가 부흥되지 않는 현실에 답답함을 느꼈다. 그런 과정을 거치면서 어려움 가운데서 지속적으로 교회가 부흥되었다. 장 목사는 동일한 고민을 하는 이민 목회자들에게 조금이나마 경험을 나누며 힘이 되라는 부담을 느끼는 가운데, 2019년에 제1회 목회자 세미나를 개최하고 20가정을 세미나에 초청하여 숙식비 등 비용을 부담했다.

 

[관련기사] 2019, 투산영락교회가 했다면 우리도 충분히 할 수 있다

https://www.usaamen.net/bbs/board.php?bo_table=data&wr_id=9311

 

ecae93924708b3384327b989ceb6b7e4_1651628324_36.jpg
 

2020년 3월에 제2회 목회자 세미나가 개최될 예정이었으나, 갑작스러운 팬데믹 상황으로 인해 연기되어 2년 만인 올해 4월 25일(월)부터 27일(수)까지 제2회 투산영락교회 목회자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민교회를 세우고 부흥시키는 프로젝트인 이번 세미나에는 미동부와 서부, 알라스카까지 미전역 15개 교회에서 25명의 목회자와 사모가 참석해 함께 은혜로운 시간을 가졌다. 교단을 초월하여 함께 모인 자리에서 전도와 부흥의 이론이 아니라,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교회가 실제적으로 어떻게 고민하고 나가야 할지를 배울 수 있는 귀중한 시간을 가졌다.

 

특별히 강의시간 뿐만 아니라 나눔의 시간을 통해 지금까지의 사역 경험과 어려움을 함께 나누는 소중한 시간을 가졌다. 각 주에서 온 목회자와 사모들이 녹록치 않은 사역의 현장에서의 현실을 함께 나누며 눈물로 서로 위로하며 함께 기도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이 시간을 통해 세미나에 참석한 목회자들이 서로 함께 네트워크를 형성해 서로 힘이 되어주며 전도의 문을 열어 가기로 다짐하기도 했다.

 

ecae93924708b3384327b989ceb6b7e4_1651628342_56.jpg
 

ecae93924708b3384327b989ceb6b7e4_1651628342_73.jpg
 

이번 세미나에 참석했던 많은 목회자들은 “팬데믹 상황 가운데 사역 현장에서 꿈과 비전을 잃어가고 있었는데, 이번 세미나를 통해 하나님의 위로를 경험하고 다시 한 번 힘과 용기를 얻어서 달려 나갈 수 있게 되었다”고 말했다.

 

투산영락교회 목회자 세미나는 한인 인구가 매우 적은 아리조나 투산 지역에서 지난 20여 년간 하나님의 은혜 가운데 교회가 성장해올 수 있었던 놀라운 일을 함께 나누고 동역하기 위해 지난 2019년에 시작된 세미나이다. 제3회 목회자 세미나는 2023년 초에 열릴 예정이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10,462건 6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암환자를 위한 ‘새생명선교회’ 제15회 ‘사랑의 음악회’ 2023-09-04
길웅남 목사, 97세의 나이로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고 장례예배 댓글(1) 2023-09-02
퀸즈한인교회, 올해도 ‘온가족 가을 페스티벌’ 2023-09-01
차세대 워십댄스 팀 Ao1, 온몸으로 찬양하며 워십 댄스 나잇 2023-09-01
뉴욕목사회 2차 임실행위원회 “소금의 기능을 잘하고 있는가?” 2023-09-01
미기총 제24회 총회 "모든 일에 전심전력하자" 2023-09-01
청주중앙순복음교회가 뉴욕에서 선교대회를 열게 된 사연 2023-08-31
베이사이드장로교회, 창립 32주년을 맞아 45명 교회일꾼 세워 2023-08-30
뉴욕실버미션학교 제36기 개강예배 “잃어버린 양을 찾아줄래” 2023-08-29
전 미주 연합 최초, 2023년 한인교회 발달장애 컨퍼런스 2023-08-29
뉴저지여목회자합창단 출정예배 “위대한 찬양”위해 새출발 2023-08-29
세기총, 제35차 한반도 자유·평화통일 시애틀기도회 개최 2023-08-28
정관호 목사 “교회에 정치문제를 끌어 들이지 말아야” 2023-08-28
현영갑 목사 <주님을 향한 첫사랑을 회복하라> 출판기념회 2023-08-28
뉴욕평강교회 특별부흥집회 “주님이 주시는 자유함” 2023-08-27
49회기 뉴욕교협이 이단에 대한 입장문을 발표한 이유 2023-08-24
미동부국제기아대책기구 8월 월례회 “판단하실 이는 주시니라” 2023-08-23
뉴저지 8개 교회들이 연합하여 어린이 VBS 열어 2023-08-23
뉴욕목사회, 권호 목사 초청 "본문이 살아있는 설교" 세미나 2023-08-22
뉴욕양무리장로교회 2023 임직감사예배 2023-08-21
춤추는 효신교회, 한 여름 밤의 꿈을 꾸다 2023-08-20
남침례교 뉴욕지방회 수양회, 후배 목회자들 비전발표후 선배 목회자들은 멘… 2023-08-19
예일교회, 9.10에 지난 30년을 잘 표현한 헨델의 ‘메시아’ 공연 2023-08-19
뉴욕한인교역자연합회, BBQ & 친목회 2023-08-13
“하나님의 사람들을 배출하는” 영생장학회 제7회 장학금 수여식 및 감사예… 2023-08-13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