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인식 목사 별세 “우리가 여호와께 돌아가자” > 아멘넷 뉴스

본문 바로가기


상패 제이미혜택 제이미 이바나바건축 설교
아멘넷 뉴스

손인식 목사 별세 “우리가 여호와께 돌아가자”

페이지 정보

교계ㆍ2020-03-30 09:14

본문

어바인 베델교회의 은퇴목사이자 ‘그날까지 선교 연합’ 대표인 손인식 목사가 3월 28일(토) 향년 72세로 별세했다. 작년 11월 뇌출혈로 쓰러진 후 손 목사는 5개월 동안 병원에서 치료를 받다가 28일 새벽 3시에 평안히 잠든 채 세상을 떠났다. 유족으로는 부인 손승옥 사모와 아들 세진, 딸 수진씨가 있다. 

 

b58fbce533bd06828a37a856472efeff_1585574042_01.jpg
 

손인식 목사는 황해도 곡산에서 내려온 피난민의 아들로 1948년 12월 30일 강원도 철원에서 출생했다. 대광고를 졸업하고 고려대 재학 중 군에 입대하였고, 군복무를 마친 후 미국으로 유학, 워싱턴 바이블 칼리지와 캐피털 바이블 세미너리를 졸업했다.

 

1990년 베델교회 3대 담임 목사로 취임하여 한 영혼도 소홀히 여기지 않고 품는 따뜻한 목자의 마음과 교회를 교회되게 하기 위해 불의와 타협하지 않았던 뜨거운 개혁가의 심정으로 23년간을 한결같이 목회하며 베델교회를 미주의 대표적 한인 교회로 부흥시켰다. 또 북한 동포를 사랑하는 마음으로 탈북자 사역에 열심을 다하였고 쓰러지기 전까지도 북한의 복음화를 위한 “그날까지 선교 연합” 대표로 활발히 활동하였다.

 

<얼바인에서 들려오는 돌탕복음>, <부흥하는 교회는 이런 교회입니다>, <이런 교회가 잘되는 교회입니다> 등의 저서를 남겼다.

 

베델교회에서는 손 목사의 장례예배를 오는 4월 1일 수요일 오후 3시에 진행한다. 코로나 바이러스 방역규제로 인해 유가족들만 모여서 예배를 드리지만, 예배실황을 베델교회 웹사이트 www.bkc.org 에서 온라인으로 생중계된다.  자세한 문의는 949-854-4010 으로 하면 된다.

 

손인식 목사에 대한 아멘넷 기사 보기

http://usaamen.net/bbs/board.php?bo_table=data&sca=&sop=and&sfl=wr_subject&stx=%EC%86%90%EC%9D%B8%EC%8B%9D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아멘넷 뉴스 목록

Total 8,373건 1 페이지
아멘넷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양민석 목사 “조지 플로이드 사건과 절제 그리고 성령” 새글 2020-06-04
"설상가상, 오늘 미국의 현실을 잘 표현해주는 말" 새글 2020-06-04
혼란의 시위속에 교회와 크리스찬들은 무엇을 해야 할까? 새글 2020-06-03
세계예수교장로회총회 제44회 정기총회 / 총회장 정우용 목사 새글 2020-06-03
뉴욕어린양교회 30주년 “청년의 마음으로 힘찬 출발 다짐” 새글 2020-06-02
시위대 뚫고 교회 깜짝 방문 '트럼프'…美 주교들 "신성 모독" 댓글(2) 새글 2020-06-02
뉴욕시, 화요일~주일 / 오후 8시부터 통행금지령 새글 2020-06-02
조지 플로이드 사건과 오바마 대통령의 지혜 새글 2020-06-01
이보교 선언문 “인종차별은 죄악, 행동 나서야 하지만 평화롭게” 새글 2020-06-01
프라미스교회 드라이브인 예배 “성령으로 코로나를 물리치자” 2020-06-01
뉴욕장로교회가 50주년 행사 대신 택한 희년의 의미 찾음 2020-06-01
퀸즈장로교회, 코로나19 백서 발행하고 현재 및 미래 교회이슈 점검 2020-05-30
세상이 보는 교회가 현장예배를 서두르는 4가지 이유 2020-05-30
통합측 7개 교회 지원금, 도움 절실한 서류미비자 지원위해 사용 2020-05-30
뉴욕시 6월 8일 리오픈, 뉴저지 6월 14일 실내예배 제한 완화 2020-05-29
공영방송 PBS에서 동성애 옹호 방송 앞두고 금지청원 운동 2020-05-29
성도와 직접 만남을 대신하는 3인3색 동영상 채널 2020-05-29
미국장로교, 온라인 총회보다 관심 끈 이문희 장로 총회장 출마 2020-05-28
필라 안디옥교회, 자발적인 섬김으로부터 확산된 구제와 섬김 2020-05-28
뉴저지장로교회, 감격의 드라이브인 예배 2020-05-27
“즉시 교회 열라” 대통령의 발언에 대한 뉴욕시장의 대답 2020-05-27
명의 도용한 “현장 체험 지옥” 뉴욕일원에 배포되어 2020-05-27
뉴저지 머피 주지사, 야외 예배는 25명 실내는 10명까지 가능 2020-05-22
트럼프 대통령 “종교는 필수, 교회 문 즉시 열라” 주지사 압박 2020-05-22
세기언 주최 제6회 신앙도서 독후감 공모 2020-05-21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등록과 게시물 관리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