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교협, 코로나19 극복위한 릴레이 및 9.1(구원) 기도운동 > 뉴스

본문 바로가기


뉴스

뉴욕교협, 코로나19 극복위한 릴레이 및 9.1(구원) 기도운동

페이지 정보

교계ㆍ2020-03-24 17:31

본문

뉴욕교협(회장 양민석 목사)은 교협 역사 45여년 중 역대급 사회 및 교회의 위기를 맞아 3월 24일(화)에 2가지 기도운동을 발표하고 뉴욕교계의 참가를 부탁했다. 

 

먼저는 코로나19 퇴치 및 극복을 위한 전 교협 회원 릴레이 기도이며, 다른 하나는 40일 동안 정시에 1분 이상 기도하는 9.1(구원) 기도 운동이다.

 

b58fbce533bd06828a37a856472efeff_1585230821_27.jpgb58fbce533bd06828a37a856472efeff_1585230719_71.jpg
 

첫째, 전 교협 회원 릴레이 기도는 코로나19 퇴치와 극복을 위하여 뉴욕교협 임원들을 시작으로, 뉴욕교협에 속한 전 교계 목사들과 평신도들이 연결되어, 함께 릴레이 기도운동을 펼치는 것이다. 3월 25일(수)부터 4월 12일(부활주일)까지 뉴욕교협 회관에 설치된 기도실 또는 각 자 정한 기도처(교회, 사무실, 집 등)에서 릴레이로 기도한다.

  

참여 방법은 가장 먼저 교협 총무와 기도 스케줄을 맞추어야 하며, 그리고 정해진 시간에 1시간 기도하면 된다. 릴레이 기도 참가자는 정해진 날에 한 끼를 금식하며 “위기의 때를 맞아 하나님께서는 기도의 기회로 우리를 부르셔서, 이 땅을 고쳐주시고 치유해 주실 것을 확신한다”며 기도하게 된다.

 

둘째, 40일 9.1 (구원) 기도이다. 3월26일(목)부터 5월4일(월)까지 40일 동안 매일 오전 9시에 자기가 있는 장소에서 코로나19 퇴치 및 극복을 위해 적어도 1분 이상 기도하는 것이다. 플래시 몹(Flash mob)의 형태와 같이 Prayer Mob으로 하여 매일 같은 시간에 기도를 하는데, 뉴욕교협은 다니엘서 9장19절의 말씀을 통해 기도의 제목을 나누었다. 

 

기도의 제목은 ①주여 들으소서(현실의 위급사태에 대하여) ②주여 용서하소서(우리의 죄에 대한 고백으로) ③주여 행하소서(코로나19가 퇴치되고 극복되기 위한 간구) 등의 내용으로 기도하고 “예수의 이름으로 명한다. 모든 코로나19 바이러스는 우리 몸과, 가정과, 공동체, 나라와 민족으로 부터 다 떠나갈 찌어다!!” 외침으로 기도를 마무리하는 것이다.  

 

뉴저지교협과 일부 교회들은 매일 오후 9시에 자기가 있는 장소에서 기도운동을 펼치고 있어, 기도운동 참가자들은 매일 오전과 오후 9시에 기도한다고 생각하면 더 쉽다. 

 

뉴욕교협 양민석 회장은 “전 뉴욕교계 교역자들과 성도님들이 한 맘 되어 기도운동에 함께 적극 동참해 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했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10,649건 1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뉴욕효신장로교회 창립 40주년 “일어나 다시 세우라” 새글 2024-04-23
다윗의 목회원리 “목회는 하나님을 상대로 한 사람장사” 새글 2024-04-22
미주뉴저지한인여성목 창립감사예배 및 취임식, 회장 양혜진 목사 새글 2024-04-22
제5회 뉴욕신학세미나 강사는 채경락 교수 “목회적 강해설교 작성법” 새글 2024-04-22
박용규 교수 “암 진단을 받아도 절망치 말고 꼭 이렇게 해 보라” 새글 2024-04-22
GMC '뉴욕 하나님이 일하시는 교회' 창립감사예배, 담임목사 박영관 새글 2024-04-21
미주성결교회 45회 정기총회 총회장 조승수 목사 “은혜로 걸어온 50년!… 2024-04-20
이종식 목사, 제2회 뉴욕 라이트 목회자 멘토링 세미나 등록받아 2024-04-20
영생장로교회 특별집회, 마크 존스 목사 “낮아지심과 높아지심” 2024-04-20
동부개혁 총동문회 세미나, 이용걸 목사 “목회자 건강의 비결” 2024-04-19
조낙현 목사 성경세미나 “말씀으로 돌아가는 운동이 지역마다 일어나야” 2024-04-19
달라진 뉴욕한인교역자연합회 구체적인 3회기 사업내용 발표 댓글(1) 2024-04-19
윤숙현 목사, 하나님의 부르심을 받고 환송예배 2024-04-19
예장 백석 미주동부노회 제66차 정기노회, 노회장 이인철 목사 2024-04-19
황하균 목사 “10년 후의 미주성결교회는 어떻게 될까?” 2024-04-18
글로벌뉴욕여성목, 나라와 민족을 위한 기도회 - 강사 노기송 목사 2024-04-17
플루티스트 제시유 교수의 봄밤 힐링 콘서트 2024-04-17
미남침례회 뉴욕지방회 40주년 감사예배 “믿음으로 변화와 도약 선언” 2024-04-17
시나브로교회, 박근재 목사 은퇴와 윤양필 담임목사 취임예식 2024-04-17
쉐퍼드콰이어 '십자가상의 칠언' 2024 공연, 박요셉 단장 목사안수 받… 2024-04-16
완전히 달라진 교역자연합회 제3회기 시무예배 및 이취임식 댓글(1) 2024-04-15
허장길 목사 담대한교회 개척 “맨하탄에서 사도행전 29장 쓴다” 2024-04-14
뉴욕목사회 은퇴목회자 위로모임 “영화의 면류관을 기대하라” 2024-04-10
더라이프장로교회 유태웅 목사 홈 카페 오픈 감사예배 2024-04-09
[한준희 목사] 목회자 위상 회복을 위한 칼럼 (5) 은혜를 아는 자의 … 2024-04-09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