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동신 회장도 따라하는 온라인 라이브 예배 > 아멘넷 뉴스

본문 바로가기


상패 제이미혜택 제이미 이바나바건축 설교
아멘넷 뉴스

장동신 회장도 따라하는 온라인 라이브 예배

페이지 정보

교계ㆍ2020-03-22 23:40

본문

뉴저지교협(회장 장동신 목사)은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온라인 주일예배를 드려야만 하는 회원교회들의 사정을 고려하여 “휴대폰 한대로 간단히 시작할 수 있는 온라인 예배” 세미나를 21일(토) 열었으며, 페이스북 이용 온라인 예배 방송 자료를 배포했다. 자료는 음향, 영상, 조명 설치 전문업체인 MP&E LLC 의 정익환 집사의 도움을 받았다.(자료 요청 문의 info@mpne.net, 201-229-1561) 

 

b58fbce533bd06828a37a856472efeff_1584934824_13.jpg
 

그리고 회장 장동신 목사가 직접 스마트폰 하나로 예배영상을 찍어 페이스북에 올렸다. 아멘넷의 앞선 기사에서 최호섭 목사는 “페이스북 실시간 방송(Facebook Live)은 영상과 음질이 다 좋으며 끊김도 거의 없는 장점이 있다. 하지만 페이스북 가입자가 유튜브이나 카톡보다 적다”라며 범용성을 지적했다. 아래 링크를 통해 장동신 목사의 첫 작품을 볼 수 있다.

 

https://m.facebook.com/story.php?story_fbid=2497144487281178&id=100009569520520

 

반면 모두가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유튜브 실시간 방송은 스마트폰으로 방송을 하려면 구독자가 1,000명 이상이야 하지만 프로그램 설치로 이 문제를 해결할 수 있으며, 컴퓨터를 통하거나 웹캠을 통한 실시간 방송은 구독자 수에 상관없이 진행할 수 있다.

 

인력과 장비 등이 열악한 환경인 소규모 교회들은 온라인 생방송으로 장동신 목사의 방송 앞부분에서 보듯이 허점을 드러내기 보다는 캠코더를 이용하여 예배실황을 미리 촬영하고 불필요한 부분을 짤라내고 자막 등 효과를 더해 예배시간에 맞추어 제공해도 된다. 그런 경우 동영상을 2개 만들어 유튜브 공개설정을 통해 이전과 같이 교회밖에는 설교만 공개하고, 예배 전체 영상은 교인에게만 제공할 수도 있다.

 

한편 뉴저지교협과 MP&E이 제공한 페이스북 라이브를 통한 온라인예배 가이드는 아래 앨범 링크에서 자세히 볼 수 있다. 

 

-------------------------------------------------------------------------------------

더 많은 사진과 동영상 보기

아래 구글 앨범 링크를 누르시면 컴퓨터와 스마트폰을 통해서 다이나믹한 사진/동영상을 더 보실 수 있습니다. 원하시는 사진을 클릭하면 큰 사진을, 동영상을 클릭하면 동영상을 보실 수 있습니다.

https://photos.app.goo.gl/BkEfEBcKZPK3EJXr7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아멘넷 뉴스 목록

Total 8,373건 1 페이지
아멘넷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양민석 목사 “조지 플로이드 사건과 절제 그리고 성령” 새글 2020-06-04
"설상가상, 오늘 미국의 현실을 잘 표현해주는 말" 새글 2020-06-04
혼란의 시위속에 교회와 크리스찬들은 무엇을 해야 할까? 새글 2020-06-03
세계예수교장로회총회 제44회 정기총회 / 총회장 정우용 목사 새글 2020-06-03
뉴욕어린양교회 30주년 “청년의 마음으로 힘찬 출발 다짐” 새글 2020-06-02
시위대 뚫고 교회 깜짝 방문 '트럼프'…美 주교들 "신성 모독" 댓글(2) 새글 2020-06-02
뉴욕시, 화요일~주일 / 오후 8시부터 통행금지령 새글 2020-06-02
조지 플로이드 사건과 오바마 대통령의 지혜 새글 2020-06-01
이보교 선언문 “인종차별은 죄악, 행동 나서야 하지만 평화롭게” 새글 2020-06-01
프라미스교회 드라이브인 예배 “성령으로 코로나를 물리치자” 새글 2020-06-01
뉴욕장로교회가 50주년 행사 대신 택한 희년의 의미 찾음 2020-06-01
퀸즈장로교회, 코로나19 백서 발행하고 현재 및 미래 교회이슈 점검 2020-05-30
세상이 보는 교회가 현장예배를 서두르는 4가지 이유 2020-05-30
통합측 7개 교회 지원금, 도움 절실한 서류미비자 지원위해 사용 2020-05-30
뉴욕시 6월 8일 리오픈, 뉴저지 6월 14일 실내예배 제한 완화 2020-05-29
공영방송 PBS에서 동성애 옹호 방송 앞두고 금지청원 운동 2020-05-29
성도와 직접 만남을 대신하는 3인3색 동영상 채널 2020-05-29
미국장로교, 온라인 총회보다 관심 끈 이문희 장로 총회장 출마 2020-05-28
필라 안디옥교회, 자발적인 섬김으로부터 확산된 구제와 섬김 2020-05-28
뉴저지장로교회, 감격의 드라이브인 예배 2020-05-27
“즉시 교회 열라” 대통령의 발언에 대한 뉴욕시장의 대답 2020-05-27
명의 도용한 “현장 체험 지옥” 뉴욕일원에 배포되어 2020-05-27
뉴저지 머피 주지사, 야외 예배는 25명 실내는 10명까지 가능 2020-05-22
트럼프 대통령 “종교는 필수, 교회 문 즉시 열라” 주지사 압박 2020-05-22
세기언 주최 제6회 신앙도서 독후감 공모 2020-05-21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등록과 게시물 관리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