펭귄과 양의 교훈으로 교협의 겨울나기 "Let's go Together" > 아멘넷 뉴스

본문 바로가기


상패 제이미혜택 제이미 이바나바건축 설교
아멘넷 뉴스

펭귄과 양의 교훈으로 교협의 겨울나기 "Let's go Together"

페이지 정보

교계ㆍ2019-11-06 05:38

본문

11월 4일(월) 오후 5시부터는 뉴욕교협 청소년센터 정기총회가, 7시30분부터는 교협 이사회 정기총회가 연속으로 열렸다. 두 총회에서 신임 교협회장 양민석 목사는 설교를 통해 쉽지 않는 교협의 환경을 소개하고 이를 극복하는 방법으로 46회기의 표어인 "Let's go Together"를 소개했다. 

 

4cb2fc13dc27189ee5fe7a64da06fb72_1573036700_79.jpg
 

양민석 목사는 동물들의 겨울나는 법을 통해 "Together"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청소년센터 정기총회에서는 남극의 펭귄들의 혹한의 겨울을 나는 방법을 소개했다. 남극의 펭귄들은 달팽이 모양같이 동그랗게 원을 만든다. 안에 있는 펭귄들은 바깥에 있는 펭귄 때문에 보호가 되지만, 그대로 두면 바깥의 펭귄들은 얼어붙는다. 그런데 펭귄들이 살아남는 방법은 원을 이룬 펭귄들이 조금씩 안과 밖으로 움직인다. 안에 있는 펭귄은 바깥으로, 바깥에 있는 펭귄들은 안으로 들어간다. 그런 허들링을 통해 남극의 펭귄들이 겨울을 이겨나간다. 만약 펭귄들이 흩어져 추위를 피하려고 했다면 다 얼어 죽었을 것이다.

 

이사회 정기총회에서는 뉴질랜드 양들이 겨울나는 법을 소개했다. 뉴질랜드에서는 겨울 추위가 오기 직전에 양의 털을 깎는다. 더울 때 양들의 털을 깎아야 할 것 같은데 겨울 직전에 털을 깎는 것은 양치기들의 지혜인데 양들의 교만 때문이다. 양들이 자기 털을 믿고 추운 겨울에도 혼자 돌아다니다가 동사하는 경우가 많다. 추울 때 양들의 털을 깎아 놓으면 혼자 돌아다니지 못하고 모인다. 함께 모여 서로 체온을 느끼며 추운 겨울을 잘 넘긴다는 것이다. 한마디로 말해서 투게더이다. 함께해야 승리하고, 미래를 열어가고, 겨울 같은 난관들을 이겨나갈 수 있다.

 

양민석 목사는 “교협이 많이 어렵다는 것을 느낀다. 교협을 운영하는데 예산도 부족하고 인력도 부족하다. 교계에 어려움도 생겼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겨울을 이기는 방법은 이럴 때일수록 마음을 합해야 한다. 서로 돕고, 서로 기도해주며, 서로 약점을 보완해 주어야 한다. 그래서 교협의 위상을 잘 세워나가 사회가 필요로 하고, 교협을 위한 교회가 아니라 교회를 위한 교협으로 역할을 잘 감당하면서 하나님 앞에 영광을 돌리고 교회들에게 덕을 끼칠 수 있는 그런 과제들이 남아있다. 하나가 되어 이런 문제를 해결해 나가자”라고 부탁했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아멘넷 뉴스 목록

Total 8,448건 16 페이지
아멘넷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에벤에셀선교교회, 한영중 3개 회중 연합 크리스마스 이브 예배 2019-12-25
뉴욕한민교회, 새 예배당에서 임직식 열고 13명의 일꾼 세워 2019-12-24
2019년 성탄절, 소설로 소개된 <하나님의 아들> 예수 2019-12-24
2019 성탄 메시지 & 캐롤 “주시려고 오신 예수!!” 2019-12-24
뉴저지교협, 2019 성탄 감사 만찬 행사 2019-12-24
제48회기 뉴욕목사회 시무예배 및 이취임식 2019-12-23
다윗이 수금으로 탔던 크로마하프 2019 성탄절 발표회 2019-12-23
미동부국제기아대책기구 정기총회, 회장 권케더린 목사 2019-12-23
C&MA 두 교회가 연합으로 성탄 주일에 너싱홈 섬겨 2019-12-23
UPS, 타임스퀘어에서 진행된 크리스마스 찬양 2019-12-21
양민석 교협 회장이 눈물로 한 설교 “신앙과 행동이 함께” 2019-12-21
연말과 성탄절 맞아 음악으로 찾아가는 위로 공연 2019-12-21
해외기독문학협회 정기모임, 2020년 책 출간 앞두고 원고 모집 2019-12-18
차세대위해 기도한지 1년을 맞이한 N세대 사역자 네트워크 2019-12-18
"행사 아닌 감동" 2020 뉴욕교협 신년감사예배 및 하례만찬 2019-12-17
뉴욕장로연합회 제10회 정기총회, 회장에 송윤섭 장로 2019-12-17
뉴욕나눔의집 후원을 위한 나눔 디너 콘서트 2019-12-16
효신교회 2019 헨델의 메시아 공연 - 스코틀랜드 선교지원 2019-12-16
세계한인기독언론협 정기총회 및 독후감 시상식 개최· 2019-12-13
퀸즈장로교회, 19년째 연말마다 사랑의 바구니 2019-12-12
뉴욕장로성가단 2019 송년의 밤 2019-12-12
퀸즈장로교회, 임직감사예배 열고 56명 일꾼 세워 2019-12-12
뉴욕센트럴교회, 제10회 헨델의 메시야 공연 2019-12-12
한준희 목사 ⑤ 뉴욕교협 갱신 - 증경회장 용단 및 인격과 비전의 회장 2019-12-11
UMC 보수적인 한교총에 힘을 보탠 한인총회 전현직 총회장들 2019-12-11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등록과 게시물 관리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