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교협 46회기 회장단 후보자 모두 서류심사 통과 > 뉴스

본문 바로가기


뉴스

뉴욕교협 46회기 회장단 후보자 모두 서류심사 통과

페이지 정보

교계ㆍ2019-09-13 12:46

본문

5b07e2b432ab63d8033352dd9648bc35_1568393162_51.jpg
 

뉴욕교협 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김영식 목사)는 46회기 회장, 부회장 입후보 등록을 9월 6일까지 받았으며, 13일(금) 오전에는 교협 회관에서 서류심사를 했다.

 

회장 후보 양민석 목사(뉴욕그레잇넥교회), 목사 부회장 후보 문석호 목사(뉴욕효신장로교회), 평신도 부회장 후보 손성대 장로(퀸즈한인교회)는 모두 서류심사를 통과했다. 감사는 이사회에서 추천한 김주열 장로만 등록했으며, 2명의 목회자 감사는 지원자가 없어 총회 석상에서 직접 선출할 예정이다. 

 

선거관리위원회는 9월 17일에 정기총회 공고와 입후보자 등록 공고를 하며, 교협 정기총회는 10월 21일에 열린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산 믿음님의 댓글

산 믿음 ()

입후보자 자격에 관한 아래의 조항은 미처 살피지를 못한 것인가
아니면 아예 무시한 것인가?
43회기(현재) 회장이 ARPC 소속이었다. 3년째가 되는 올 45회기가 진행 중이기에 같은 교단소속인 문석호목사는 입후보자격 자체가 주어질 수 없다.
신앙양심은 차치하더라도
최소한의 양심과 상식만이라도 지켜져야 하지 않겠는가?
.............................
제 11조 제 7항(모법 제 25조 7항)
"현 회장과 동일교단(총회) 소속인은 3년 이내에 입후보 할 수 없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9,086건 6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2021년 부활절 메시지: 뉴욕목사회 회장 김진화 목사 2021-04-02
2021년 부활절 메시지: 뉴저지목사회 회장 이의철 목사 2021-04-02
한준희 목사 “인종차별과 목사님들의 차별의식” 2021-04-02
미동부국제기아대책기구 3월 모임 “그리스도의 마음으로” 2021-04-01
페스트 팬데믹의 실패를 코로나에서 되풀이 하지 않기 위해서는? 2021-03-31
새들백교회는 포스트 코로나시대를 어떻게 준비하나? 2021-03-31
열린말씀 컨퍼런스 “세상으로부터 칭찬이 교회의 목적 아냐” 2021-03-30
WKPC 세미나 “코비드19 이후 새 시대의 교회론과 목회론” 2021-03-30
미국 무종교화 및 무소속 가속, 36%가 개신교 무소속 성도 2021-03-30
복음주의 교회는 지금 표류 중인가? 2021-03-30
베이사이드장로교회 특새 시작 “기도할 때 시간이 절약된다” 2021-03-29
아담스 뉴욕시장 후보 늘기쁜교회 방문 “인종차별 극복은 신앙으로” 2021-03-29
존 숄 UMC 감독 “아시안을 차별한 죄에 대해 용서를 구합니다” 2021-03-28
황상하 목사 “인종차별 오해, 범죄자의 인권을 제재하는 것도 사랑” 2021-03-27
낮은울타리 자녀회복학교(TEENZ HMMS) 줌 화상으로 연다 2021-03-27
남가주가 발 벗고 나선 평등법 저지운동에 뉴욕도 동참해야 2021-03-27
애틀란타 총격사건 피해자 전세계 촛불 추모식 그리고 뉴저지 2021-03-26
뉴욕교협이 “어린이, 청소년 설교대회”를 여는 이유 2021-03-26
훼이스선교회 “팬데믹 속에서 가정기도회 오히려 확장” 2021-03-26
뉴욕교협, 부활절 연합새벽예배를 위한 준비기도회 2021-03-26
단비기독교TV, 고난주간 6인6색 특별새벽 부흥회 2021-03-25
이종식 목사 “주일에 교회로 모여야 하는 이유” 2021-03-25
이보교, 애틀란타 총격 희생자들과 혐오범죄 중단을 위한 추모기도회 2021-03-24
팬데믹후 미국교회가 천천히 정상으로 돌아가고 있다 2021-03-24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목사/장로 기도회 2일 "풍성하게 하는 기도" 2021-03-23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기사제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