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중교회 연합, 전도지와 함께 마스크 7천매 배부 > 아멘넷 뉴스

본문 바로가기


소독 상패 제이미혜택 제이미 설교
아멘넷 뉴스

한중교회 연합, 전도지와 함께 마스크 7천매 배부

페이지 정보

교계ㆍ2020-04-28 13:21

본문

한인교회와 중국교회가 연합으로 뉴욕에서 가장 코로나19 피해가 심하며 심지어 이름도 '코로나'인 지역 주민에게 마스크를 배부했다. 뉴욕영락교회(최호섭 목사)는 교회건물을 구입한 중국교회와 연합으로 4월 27일(월)와 28일(화) 오후 1시부터 교회 앞에서 지역주민에게 마스크와 전도지를 나누어주었다. 

 

eab94dcc7a9cecf06d46608b0caeb1aa_1588094439_05.jpg
 

1인당 마스크를 8매씩 나누어 주었는데 배포할 마스크는 총 7천매를 준비했다. 코로나 지역 주민들이 마스크가 없어서 1회용 마스크를 며칠 동안 사용하여 너덜너덜한 모습으로 교회를 찾아, 배포되는 KN95 마스크에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최호섭 목사는 “다 어렵지만 더 어려운 이웃이 있다. 지역에 사는 스페니쉬들은 불체자도 많고 취약계층이라 그래서 다 많이 감염된 것 같다”고 전했다.

 

최호섭 목사는 “특별히 중국교회가 마스크 구입에서부터 이번 일에 많이 도왔다”고 소개했다. 중국교회 이름은 코로나 믿음성경교회(Faith bible church of corona, 양은광 목사)이며, 특별히 최 목사는 “중국에서 시작된 바이러스로 아시아인의 이미지가 떨어졌는데 이번 일로 이미지도 좋게 하는 부가효과도 기대한다”고 말했다.

 

eab94dcc7a9cecf06d46608b0caeb1aa_1588094451_7.jpg
▲마스크와 함께 배포된 전도지
 

최호섭 목사는 마스크와 함께 전도지를 나누어 주는 이유를 설명하며 “이런 상황에서도 교회는 교회가 해야 할 일을 계속해서 해야 한다. 결국 이번 코로나19 사태가 복음을 전할 가장 좋은 기회가 되는 것 같다”고 강조했다.

 

최호섭 목사는 “뉴욕영락교회는 코로나를 머지않아 떠나 이사하지만 가는 그 마지막 순간까지 사역을 계속하는 것이 중요한 것 같다. 그리고 원래 오른손이 하는 일 왼손이 모르게 하라 하셨는데 다른 교회들과 성도들에게도 무슨 일을 해야 하는지 격려가 되기 원해 나누고 싶다”고 강조했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eab94dcc7a9cecf06d46608b0caeb1aa_1588094463_45.jpg
 

eab94dcc7a9cecf06d46608b0caeb1aa_1588094463_78.jpg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아멘넷 뉴스 목록

Total 8,488건 6 페이지
아멘넷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뉴욕장로교회가 50주년 행사 대신 택한 희년의 의미 찾음 2020-06-01
퀸즈장로교회, 코로나19 백서 발행하고 현재 및 미래 교회이슈 점검 2020-05-30
세상이 보는 교회가 현장예배를 서두르는 4가지 이유 2020-05-30
통합측 7개 교회 지원금, 도움 절실한 서류미비자 지원위해 사용 2020-05-30
뉴욕시 6월 8일 리오픈, 뉴저지 6월 14일 실내예배 제한 완화 2020-05-29
공영방송 PBS에서 동성애 옹호 방송 앞두고 금지청원 운동 2020-05-29
성도와 직접 만남을 대신하는 3인3색 동영상 채널 2020-05-29
미국장로교, 온라인 총회보다 관심 끈 이문희 장로 총회장 출마 2020-05-28
필라 안디옥교회, 자발적인 섬김으로부터 확산된 구제와 섬김 2020-05-28
뉴저지장로교회, 감격의 드라이브인 예배 2020-05-27
“즉시 교회 열라” 대통령의 발언에 대한 뉴욕시장의 대답 2020-05-27
명의 도용한 “현장 체험 지옥” 뉴욕일원에 배포되어 2020-05-27
뉴저지 머피 주지사, 야외 예배는 25명 실내는 10명까지 가능 2020-05-22
트럼프 대통령 “종교는 필수, 교회 문 즉시 열라” 주지사 압박 2020-05-22
세기언 주최 제6회 신앙도서 독후감 공모 2020-05-21
목회자와 교인들은 설교의 길이를 다르게 느낀다 2020-05-21
일부 뉴저지 교회들, 주지사 명령에 반해 교회 재오픈 추진 2020-05-21
한국교회 지원 5만불, 뉴저지는 KCC 한인동포회관에 전달 2020-05-20
쿠오모 주지사 “10명까지 현장예배 가능하다” 발표 2020-05-20
세상의빛교회가 드라이브인 예배를 시작한 2가지 이유 2020-05-20
“또 하나의 열매를 바라시며” 시카고 이민자보호교회 창립 2020-05-20
한국교회, 뉴욕·뉴저지·LA 한인사회에 5만 불씩 성금 지원 2020-05-20
뉴욕예일장로교회, 매우 특별한 27주년 기념주일을 보내 2020-05-19
쿠오모 뉴욕주지사 “4단계까지 교회예배 할 수 없다” 2020-05-18
뉴욕 교협과 목사회 회장이 전하는 뉴욕교계 소식들 2020-05-18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등록과 게시물 관리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