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봉기 목사 <사도가 코고는 소리> 증보판 내 > 아멘넷 뉴스

본문 바로가기


소독 상패 제이미혜택 제이미 설교
아멘넷 뉴스

허봉기 목사 <사도가 코고는 소리> 증보판 내

페이지 정보

교회ㆍ2020-03-02 06:52

본문

찬양교회 허봉기 목사가 <사도가 코고는 소리>라는 제목의 책의 증보판을 냈다. 여기에 실린 글은 찬양교회에 오기 전 텍사스에서 목회할 때 주보에 실린 글로 16년 전에 낸 책에다 옛 글을 덜어내고 새로운 글을 더해 전체 80여개의 글로 증보판을 냈다. 책의 글들은 짧지만 읽을수록 다른 맛을 낸다.

 

4a6b8d6099ce5ed0ad45f0c818baa0ca_1583149911_73.jpg4a6b8d6099ce5ed0ad45f0c818baa0ca_1583149914_42.jpg
 

책의 내용같이 기사를 쓰면 아마 이런 식일 것이다. 오랜만에 찬양교회에 취재를 갔다. 멀다. 조금 차가 막혔는데도 2시간 거리이다. 8시에 시작한 집회가 군더기 없이 9시20분에 끝났다. 깔끔하다. 두 목사를 찍은 사진이 초점이 안 맞았다. 두 사람의 환한 미소에 카메라가 놀랐나? 잠깐 기다리면 책을 하나 준단다. 새신자가 오면 주던 책이 떨어져 다시 찍었단다. 기다리는 동안 마스크도 안 쓴 성도들이 총총 집으로 향했다.

 

가장 최근에 실린 글이 담긴 5부의 제목은 “하나님이나 나나”이다. 5부의 대표적인 글의 제목이다. 그 아래에는 이런 먹먹한 내용이 있다. “나는 지난 주일에 딸을 잃었다. 죽은 자식을 가슴에 묻는다는 말은 그럴 듯한 수사가 아니다. 정말 가슴 한 켠에 묵직한 것이 들어 앉아 있다. 나는 이제 아들을 잃으신 적이 있는 같은 처지의 하나님을 믿는다.”

 

5부에는 지역을 놀라게 했던 딸 예내의 죽음에 대한 흔적이 많다. 장례식에서도 환한 웃음을 잃지 않았던 허봉기 목사는 애써 신앙으로 모든 것을 극복했다고 말하지 않는다. “하루 종일 예내 생각, 혼자 있어나 함께 있으나 시도 때도 없이 눈물이 난다... 마음이 힘든 것은 원하는 바가 아니지만, 툭 털어버리는 방법이 있다고 해도 그러고 싶지 않다”고 말한다.

 

그리고 다른 글에는 하얀 딸의 차 앉은 개의 모습에서 정지화면이 된 내용이 담겼고, 다음 글에서는 “눈물이 고인 눈으로 세상을 보리라, 그러면 이전에 마른 눈으로는 보지 못했던 것들을 바라 볼 수 있게 되리라”라는 글을 인용하면서 “더러 눈물이 고이는 것이야 어쩔 수 없겠지만 더 이상 슬퍼하지는 않으리라”라는 내용도 있다. 그리고 기도한다. “주님, 딸을 향한 마음을 채로 거르셔서 아픔 조금, 슬픔 조금에, 그리움만 잔뜩 남게 하소서... 그리하여 제 인생이 신맛 살짝 도는 커피처럼 깊어지게 하소서.”

 

책에는 다음과 같은 내용이 하나 담겼는데

제목이 무엇일까?

 

"뉴욕을 가까이에 두고

파리에 가고 싶다.

 

뉴욕이라고 그저 몇 번 건너가서

이곳저곳을 건성으로 보았을 뿐인데

그 먼 데가 그리운 것은 웬 일이냐.

 

우리 인생이 그저 그런 것은 

파리를 보지 못해서가 아니라

뉴욕을 건성으로 보았기 때문이다."

 

제목은 바로 “손안의 행복"이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아멘넷 뉴스 목록

Total 8,485건 11 페이지
아멘넷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이길주 교수 “청교도의 삶을 살겠다는 말을 쉽게 하면 안된다” 2020-03-12
퀸즈장로교회 “코로나19, 잘못하면 건강이 우상 될 수 있다” 댓글(4) 2020-03-11
찬양교회, 코로나19 대응책으로 교회건물 폐쇄 댓글(1) 2020-03-11
KAPC 뉴욕노회, 3인(박휘영, 손요한, 차평화) 목사 임직 2020-03-11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뉴욕노회 제86회 정기노회 2020-03-11
하나님의성회(AG) 한국총회 동북부지방회 39차 정기총회 2020-03-10
해외한인장로회 뉴저지노회 62회 정기노회 - 노회기구 개혁 2020-03-10
회중 적지만 은혜충만, 뉴욕목사회 미스바 회개금식성회 2020-03-10
해외한인장로회 50명 이하 교회 43% - 하나님의 메시지는? 2020-03-10
해외한인장로회, 뉴욕노회와 동북노회 봄정기노회-임원 공천 2020-03-10
133주년 세계 기도일 예배, 여성들이 모여 짐바브웨 위해 기도 2020-03-10
10주년 뉴욕주는교회 김연수 목사 “차세대에 비전을 주는 교회” 2020-03-09
개신교 수도원 수도회 9주년 감사예배, 청교도 400주년 특강 2020-03-09
남부뉴저지교회들, 코로나19로 미주 첫 가정예배 2020-03-07
뉴욕주, 코로나19 비상사태 선언 - 확진자 76명 2020-03-07
2020 본문이 이끄는 설교 컨퍼런스, 온오프 라인 진행으로 코로나19 … 2020-03-07
미주기독교방송국, 코로나19가 "궁금합니다. 목사님" 2020-03-07
뉴저지교협, 코로나19에 대해 기도와 금식 등 영적대책 내놓아 2020-03-07
뉴욕교협 중심으로 한인사회가 코로나19 모금운동 벌여 댓글(1) 2020-03-06
코로나19로 행사 연기 이어져, 교협과 목사회 행사 주의속 진행 2020-03-06
지금 이 상황에 기도와 예배를 쉴 때입니까? 2020-03-05
“소그룹을 통한 건강한 교회 세우기” 목회자 세미나 2020-03-04
뉴욕총영사관 코로나 19 관련 공지(3.3) 2020-03-04
뉴욕초대교회 김승현 동사목사 부임의 의미 2020-03-04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뉴욕 서노회, 동노회, 가든노회 정기노회 2020-03-03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등록과 게시물 관리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