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 웨슬리 언약갱신예배 > 오피니언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스피드 제이미 제이미혜택 에바다 손소혜



이곳은 2017년 이후에 올려진 글입니다. 이전에 올려진 오피니언 글은 지난 오피니언 게시판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오피니언

새해, 웨슬리 언약갱신예배

페이지 정보

장재웅2022-01-03

본문

장재웅요한 웨슬레는 1755년 언약예배(Wesley Covenant Service)를 시작하여 1778년에 이르러서는 모든 교인들에게 매 새해 첫 주일에 하나님과의 약속을 갱신하도록 촉구하였습니다.

이 언약예배는 목회자의 선언과 찬송, 순결의 기도, 주기도, 성경봉독및 언약지침 낭독, 고백의 기도, 찬양과 감사로 구분해 진행되었습니다. 이어서 언약맺기를 진행하는데 성도들은 하나님께 자신을 드리고 갱신하는 계약을 맺습니다. 그 언약의 내용은 다음과 같습니다.

"나는 더 이상 나의 것이 아니요 주님의 것이옵나이다. 주님이 원하시는 것을 나로 행하게 하시고 주님이 원하는 사람들과 함께 내가 함께 있게 하옵소서! 나에게 주님의 일을 맡기시고 주님을 위해 고난도 당하게 하옵소서! 주님을 위해 사용되게 하시고 혹은 주님을 위해 쉬게도 하소서! 주님을 위해 높아지게도 하시고 주님을 위해 낮아지게도 하소서! 주님 안에서 텅 비워주시고 또한 주님 안에서 가득 채워주소서! 주님 안에서 모든 것을 소유하게 하시고 주님 안에서 모두 버리게도 하소서! 나는 자유로이 그리고 진심으로 주님의 기쁘신 뜻에 모든 것을 맡깁니다. 이제 영광스럽고 복되신 하나님, 아버지와 아들과 성령님, 주님은 나의 것이고 나는 주님의 것입니다. 꼭 그렇게 되게 하소서! 이제 이 땅위에서 맺은 언약이 하늘나라에서 확증되게 하소서!"

존 웨슬리 언약갱신예배는 그리스도인의 '거룩한 삶과 거룩한 죽음' 즉 그리스도인의 완전성화를 추구하는 영성생활의 특징을 보여주는 은혜의 방편으로 사용되었습니다.

자신을 버리고 거룩한 마음과 거룩한 생활로 하나님을 온전히 사랑하고 섬기며 일평생 보내기로 약속하고 다짐하며 살아가는 삶의 모습, 그것이 책임있는 성도의 모습이요, 참 그리스도인의 모습입니다. 하나님과 이웃과의 약속은 새해 그리스도인들의 보이지 않는 양심의 얼굴입니다.

장재웅 목사
(워싱턴 하늘비전교회MD)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오피니언 목록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기사제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