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용중 선교사 "새로운 부흥은 선교계로부터!" > 한국ㆍ세계ㆍ정보

본문 바로가기


소독 상패 제이미혜택 제이미 설교
한국ㆍ세계ㆍ정보

조용중 선교사 "새로운 부흥은 선교계로부터!"

페이지 정보

정보ㆍ2017-01-12 13:43

본문

"새로운 부흥은 선교계로부터!"

한국세계선교협의회(KWAM) 신임 사무총장 조용중 선교사, 기자간담회에서 강조

 

7a3d7d4e6f412eed34c37d8d1f6de2ea_1484246589_55.jpg
▲ KWMA 조용중 신임 사무총장     © 뉴스파워 윤지숙 기자

 

“최근 한국교회에 대한 부정적인 언급과 미래에 대한 암울한 예상들이 난무하고 있다. 하지만 진정한 선교의 주인이 되신 하나님은 살아계시고, 역사의 주인공이시다.”라며 “하나님께로 우리의 눈길을 돌리며, 하나님이 원하시는 한국교회 선교의 국제화를 위해 헌신하겠다.”

 

지난 9일 서울 서초구 사랑의교회에서 열린 제27회 한국세계선교협의회(이하 KWMA) 정기총회에서 신임 사무총장으로 선출된 조용중 선교사(글로벌호프 대표)의 말이다.

 

이날 조용중 선교사는 KWMA라는 영어 약자를 ‘하나님나라 의식으로 하는 선교(Kingdom mind)’, ‘세계 교회·단체 간 네트워크(World wide network)를 통한 월드 클래스 선교’, ‘인적 물적 영적 자원의 적극적 동원(Mobilization)’, ‘선교사와 단체 간의 적극적 연맹(Alliance) 지향’ 등 4대 비전을 제시해 눈길을 끌었다.

 

조 신임 사무총장은 11일 오후 3시, 서울 금천구 가마산로 KWMA 사무실에서 선교 기자단과의 만남에서 “선교에서의 영적 파워”를 강조하며 “선교의 동력은 좋은 선교사와 파송교회의 후원 그리고 기도라”말하며 92년 당시 필리핀 선교사로 활동하면서 만남을 이야기했다.

 

“필리핀 남부 바실란섬에서 무슬림을 대상으로 사역했던 미국 선교사가 저에게 ‘한국 선교사가 오면 한국교회의 기도가 함께 오기 때문에 한국 선교사를 보내달라.’고 호소한 말을 잊을 수 없다.”라고 고백했다.

 

그렇기 때문에 “선교의 동력은 좋은 선교사와 파송교회의 후원, 그리고 기도”라고 말하고는 “한국교회의 기도야말로 세계교회가 기대한다. 우리가 선교를 잘하거나 돈이 많아서가 아니라 한국 선교사들이 가는 곳에 기도가 따라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한국선교의 가장 중요한 모판은 부흥을 경험한 것이다. 한국교회가 지속적인 선교를 감당하기 위해서는 새로운 부흥이 있어야 한다. 단순한 자원 공급원으로서의 한국교회가 아니라 서로 주고받는 자세의 선교가 되어야 한다.”며, “새로운 부흥은 ‘선교계’로부터 일어나야 한다. 모범적인 선교단체와 선교운동들을 적극적으로 알리고 교회를 돕고, 교회와 함께 하는 선교운동이 일어나도록 힘쓰겠다.”고 전했다.

 

더불어 “협의체라는 KWMA 본연의 모습으로 회원단체들이 일을 잘 할 수 있도록 돕는 역할을 하고 비서구권 선교운동을 진행하면서 맺은 네트워크로 KWMA의 비전을 이루는 일에 이바지할 것”이라며 “영성과 지성을 겸비한 선교사들이 조국 교회의 부흥을 위해 사용 받을 수 있도록 선교지와 본국교회를 연결하는 교류가 활발히 진행되도록 힘쓰겠다.”고 덧붙였다. 

 

이를 위해 “회원단체 간 네트워크 활성화, 세계선교 전략회의 개최, 차세대 선교 지도력 개발 등에 집중할 계획”이라며, “선교사 파송이 주춤해지는 현 상황에서 ‘선교동원가 양성 프로그램’을 만들어 글로벌 선교 동원가로 일할 수 있는 장을 만들겠다. 또한 한국선교 공동기금 운용으로 영세한 단체들도 창의적이고 전략적인 선교운동을 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밝혔다.

 

한편 ‘2016 한국 선교사 파송 현황’에 따르면, 172개국에서 27,205명의 선교사들이 사역 중인 것으로 집계됐으며, KWMA는 글로벌리더십연구원(대표 김영대 목사), 비전선교단(대표 조다윗 목사), MK커넥션(대표 허지연 선교사)를 회원으로 15개 교단 선교부와 127개 선교단체가 참여해 6개 부설기구와 9개의 산하 독립연대 기구를 두고 있다.

 

조용중 신임 사무총장은 1987년 미국 시카고에서 선교사로 파송됐으며 한국과 일본, 영국, 필리핀 등에서 사역했다. GP선교회 미주본부를 설립하고, 국제 대표와 연구개발원장, 세계한인선교사 협의회 대표회장을 역임한 바 있다.

 

윤지숙 ⓒ 뉴스파워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Total 171건 3 페이지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3.1절에 시작되는 사순절.. 개인적, 사회적 영성으로… 2017-02-28
종교의 힘 하나로 모은 3ㆍ1운동…갈등의 사회에 울림 … 2017-02-28
뉴스인 - 한국기독실업인회 (CBMC) 두상달 회장 2017-02-24
김대영 목사, 재건교회를 말하다 2017-02-20
한목윤, ‘원로목사와 담임목사의 바람직한 관계' 세미나 2017-02-18
원로목사와 담임목사의 바람직한 관계 2017-02-16
심각한 난민 문제…성경은 뭐라고 가르치나 2017-02-08
'천국환송예배' 과연 적절한 표현인가? 2017-02-06
'종교화ㆍ게토화ㆍ제도화' 직면한 한국교회, 타개할 방법… 2017-01-17
한국선교연구원 "선교사 수, 소폭 증가했다" 2017-01-16
전 세계 21개국, "기독교 박해율 100%" 2017-01-12
조용중 선교사 "새로운 부흥은 선교계로부터!" 2017-01-12
한국교회 선교사 파송 '거품' 빠졌나…"양보단 질에 집… 2017-01-09
기독교 인구 120만 증가 분석했더니… 2017-01-08
언론인들이 바라본 개신교…"10년 내 침체할 종교 1위… 2017-01-08
종교인구 1위의 숨은 뜻…"위상과 책임의 무게 느껴야" 2017-01-08
개신교 인구 늘었단 소식에 교인들도 '설왕설래' 2017-01-08
통계청 종교인구 조사, 왜 개신교 인구만 늘어났을까? 2017-01-08
개신교 인구 967만 명 넘어…종교 인구 중 유일하게 … 2017-01-08
임성빈 교수 "한국교회, 무너진 신뢰 회복하려면" 2012-08-24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등록과 게시물 관리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