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오래된 히브리어 성경책 …최고가 달성 '주목' > 한국ㆍ세계ㆍ정보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제이미 제이미혜택


한국ㆍ세계ㆍ정보

가장 오래된 히브리어 성경책 …최고가 달성 '주목'

페이지 정보

세계ㆍ2023-02-16 06:51

본문

1100년 된 '코덱스 사순'…5월 소더비 경매 나와

 

f33eef72b243686fc15171c011ed44f9_1676548296_27.jpg
▲소더비가 공개한 가장 오래된 히브리어 성경책 '코덱스 사순'.(사진출처=연합뉴스)

 

가장 오래된 히브리어 성경책이 올해 봄 경매에 나와 화제가 되고 있다.

 

15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 등 외신에 따르면 글로벌 경매 회사로 손꼽히는 소더비(Sotheby’s)는 오는 5월 뉴욕 경매에 등장할 히브리어 성경책 '코덱스 사순'의 추정 가격이 가격이 3천만∼5천만달러(약 387억∼645억원)라고 밝혔다.

 

소더비는 1천100년 전에 쓰여진 이 성경책의 역사적 의미를 고려할 때 역대 고문서 최고가 기록을 깰 가능성이 높다고 설명했다.

 

현재 가장 높은 가격에 낙찰된 고문서는 2년 전 억만장자 헤지펀드 매니저인 켄 그리핀이 구매한 미국 헌법 초판본이다. 그는 당시 추정 가격보다 1천500만달러 더 비싼 4천320만달러(약 511억원)에 고문서를 손에 쥐었다.

 

소더비의 책과 문서 부문 총책임자인 리처드 오스틴은 "화제를 모으는 작품은 통상 추정 가격보다 비싸게 낙찰되는 경향이 있다"며 "이 성경책이 인류 역사에서 가장 중요하고 뛰어난 문서 중 하나라는 사실은 부정할 수 없다"고 말했다.

 

코덱스 사순은 현존 최고(最古)의 성경 사본인 '사해문서'가 두루마리에 적힌 필사본이라는 점에서 책의 형태를 갖춘 성경 중에는 이스라엘의 한 박물관에 보관된 '알레포 코덱스'와 함께 가장 오래됐다.

 

1947년 화재로 절반 가까이 소실된 알레포 코덱스와 달리 이 성경책은 단 12장만 빼고 온전히 보관된 것으로 전해졌다.

 

소더비에 따르면 코덱스 사순은 9세기 후반 또는 10세기 초반 만들어진 것으로 추정되며 396장의 양피지를 묶은 두께 13㎝, 무게 12㎏의 초대형 서적이다.

 

모두 24권의 소책자로 구성된 코덱스 사순에는 유대인들에게는 '타나크'라는 이름으로 알려진 구약성서도 포함돼 있다.

 

11세기 초 칼라프 벤 아브라함이라는 남성이 처음 판매한 코덱스 사순은 13세기까지 시리아 북동부의 한 시너고그(유대교 회당)에 봉헌됐으나, 1400년 티무르 제국의 공격으로 이 회당이 완전히 파괴된 이후 600년 가까이 행방이 오리무중이었다.

 

그러던 중 1929년 수집가 데이비드 솔로몬 사순이 이 책을 구입하면서 다시 세상에 등장했다. 이후 1978년 영국철도연기금에 32만달러에 팔렸다가 11년 뒤 310만달러에 다시 레바논계 스위스 은행가 가문의 재키 사프라에게 판매됐다.

 

소더비는 오는 22일 영국 런던에서 이 책을 일반에 처음 공개한다. 3월 말 이스라엘 텔아비브에서도 전시한 뒤 5월 뉴욕에서 경매를 진행한다.

 

박애리 기자 ⓒ 데일리굿뉴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Total 1,496건 1 페이지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예장 3개 교단 동성애 대책위원회, 대법원 앞에서 동성… 2024-05-16
美 연합감리교회 '동성애자 목사안수' 허용…한국으로 번… 2024-05-09
이영훈 목사 기자간담회 갖고 '제50회 순복음세계선교대… 2024-05-04
일터로 뛰어든 목회자들…"목회 영역, 교회 넘어 지역사… 2024-05-03
이정익 목사 “오늘날 한국교회에서는 교회성장이라는 용어… 2024-04-19
목회자 26% "목회자의 정치적 발언, 어디서든 허용할… 2024-04-11
제117년 차 성결인대회 및 목사안수식 열려.. 총 9… 2024-04-04
2024 한국교회 부활절 연합예배, '부활! 생명의 복… 2024-04-01
고난주간 시작…"기도·묵상하며 경건하게" 2024-03-25
2024한국교회부활절연합예배, 보수와 진보 12년 만에… 2024-03-19
총선 한 달 앞으로…교회가 지켜야 할 선거법은? 2024-03-11
“정당이나 이념이 하나님보다 앞설 수 없다” 2024-03-08
나성순복음교회 설립 50주년 맞아 희년감사예배 열어 2024-03-08
기감, 이동환 목사 출교 처분 확정 2024-03-05
희망친구 기아대책, 제7대 신임 회장에 ㈜시스트란 최창… 2024-02-28
'이단 결의 무효' 인터콥 항소 기각…法, "사법 판단… 2024-02-27
강변교회 김명혁 원로목사 별세 2024-02-20
“한국교회의 가장 큰 약점과 위기는 끊임없는 교파분열에… 2024-02-20
"급변하는 시대, 비서구권 중심·다중심적 선교로 전환" 2024-02-20
교회 분쟁 가장 큰 원인은?…"교회 운영과 재정전횡" 2024-02-08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