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신교인 10명 중 1명 교회 떠나…매주 출석하는 성도 절반에 불과 > 한국ㆍ세계ㆍ정보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스피드 제이미 제이미혜택 에바다 손소혜


한국ㆍ세계ㆍ정보

개신교인 10명 중 1명 교회 떠나…매주 출석하는 성도 절반에 불과

페이지 정보

한국ㆍ2022-12-15 05:52

본문

만 18세 이상 1천명 대상 설문...최근 1년 새 교인 12% 감소 

 

개신교인 10명 가운데 1명 이상이 최근 1년새 교회를 떠났다는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 개신교인 4명 중 1명은 종교활동에 거의 참여하지 않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리서치가 지난달 25~28일 전국 만 18세 이상 1,000명을 대상으로 설문한 결과, '최근 1년 사이 교회에 더 이상 나가지 않는다'고 답한 개신교인은 12%에 달했다. 개신교인 가운데 1%는 다른 종교로 전향했다고 답했다. 

 

또 개신교인 절반 가량은 종교활동에 거의 참여하지 않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58ec8da2bca76392b109c132945bdbca_1671101544_97.jpg
 

종교활동 여부는 신앙생활의 척도를 가늠할 수 있는 지표 중 하나다. 

 

개신교 응답자의 53%는 '종교활동에 매주 참여한다'고 답한 반면 '아예 참여하지 않는다'가 15%, '한 달에 한 번도 참여하지 않는다'는 응답이 12%를 차지했다. 개신교인 4명 중 1명 이상이 신앙생활을 제대로 하지 않는 셈이다.    

 

개신교인 중 '내 삶에서 종교활동이 중요하다'고 답한 비율은 지난해에 비해 12%p 감소한 66%였다. 천주교의 경우 전년도 대비 5%p 상승해 응답자의 55%가 종교활동을 중요하다고 인식하고 있었다.   

 

종교활동의 중요성에 대한 개신교인들의 인식 약화가 감지되는 대목이다.

 

58ec8da2bca76392b109c132945bdbca_1671101552_67.jpg
 

종교인구 현황조사에선 올해도 '개신교'를 믿는 인구 비율이 가장 높게 나타났다. 전체 응답자의 20%가 개신교인이었으며 불교 17%, 천주교 11% 순이었다. 무종교인은 절반이 넘는 51%에 달했다. 

 

특히 18~29세 무종교인 비율이 69%를 차지해, 한국교회가 미전도 종족이라 불리는 다음세대에 주목해야 할 필요성을 보여줬다.

 

최상경 기자 ⓒ 데일리굿뉴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Total 1,362건 1 페이지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근대화 기여한 기독교 빠지고 이슬람 미화?…"역사 교과… 2023-01-16
인터콥, 이단 규정에 예장 합신 고소...10개 교단 … 2023-01-13
한국교회, 예배로 새해 열다…"회복의 한 해 되길" 2023-01-03
개신교인 10명 중 1명 교회 떠나…매주 출석하는 성도… 2022-12-15
한기총, 전광훈 목사 이단 규정 놓고 충돌…정기총회 이… 2022-12-15
한기총 이대위가 전광훈 목사 이단 판정한 이유는? 2022-12-09
국가조찬기도회 3년 만에 정상 개최…진정한 위로와 새 … 2022-12-09
"검은 옷 대신 예복으로"…기독교 장례문화 개선 추진 2022-12-09
英 기독교 신자 절반도 안 돼 '사상 처음' 2022-12-02
우크라이나인이 가장 많이 읽은 성경구절은? 2022-12-02
광림교회 원로목사 故 김선도 감독, 세계 복음화 터전을… 2022-11-25
대학생 ‘탈종교·탈교회화’ 심화됐다 2022-11-19
위기의 한국교회…다음세대가 위태롭다 2022-10-28
법원, 명성교회 김하나 목사 지위 인정…1심 판결 뒤집… 2022-10-28
한국교회 성도들 '종교중독'에 빠지지 않으려면? 2022-10-26
예장백석 “한국교회 연합의 마중물 될 것” 2022-10-24
소강석 목사 “이제는 교회 4.0시대…성경적 원형교회 … 2022-10-21
평신도 88.5% “목회자 이중직 허용해야” 2022-10-20
천국으로 간 목사 남편…남겨진 ‘홀사모’의 삶은? 2022-10-20
다음세대 위기극복 '기도'에 달려…성령의 도우심 간구해… 2022-10-07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기사제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