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올림픽 '기독 선수'…"기도로 응원해주세요" > 한국ㆍ세계ㆍ정보

본문 바로가기


한국ㆍ세계ㆍ정보

도쿄올림픽 '기독 선수'…"기도로 응원해주세요"

페이지 정보

한국ㆍ2021-07-24 06:27

본문

bce9ecb58741db113fdb77f1fec2ee94_1627122464_89.jpg
▲기독 선수들.ⓒ데일리굿뉴스 

 

코로나 시대 첫 올림픽이라는 딱지가 붙은 '2020 도쿄올림픽'이 혼돈 속에 17일간 열전의 문을 열었다.

 

우리나라는 29개 종목에 선수 232명이 출전한다. 이 중에 기독 선수는 30여 명으로, 믿음의 담금질로 이번 대회를 준비해왔다.

 

올림픽 효자종목인 유도는 기독 선수들이 가장 많다. 한국 유도 간판 스타인 안바울과 조구함 선수를 필두로, 안창림, 강유정, 박다솔, 윤현지, 한희주 선수가 금메달을 노린다.

 

안바울 선수는 '바울'이라는 이름에서 감지되듯 부모님이 평생 기도로 키운 선수다. 안 선수는 "매 순간 하나님의 인도하심을 믿고 나아간다"고 고백할 정도로 독실한 크리스천이다.

 

그는 한국 성도들에게 "올림픽 기간 동안 안전과 건강을 위해, 연습한 만큼 후회가 남지 않도록 기도해줄 것”을 요청했다.

 

여자 핸드볼 대표팀의 정유라 선수 역시 신실한 크리스천으로 잘 알려졌다. 믿음 안에서 경기를 준비하기로 유명하다. 경기에 앞서 자신의 SNS에 기도 제목과 성경 문구를 공유하며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올해도 정 선수는 SNS를 통해 "결과는 하나님께 맡기고 최선을 다하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아울러 "선수들이 어디에 있든지 기도하고 찬양하며 시합에 임할 수 있도록 기도해달라"는 기도제목을 남겼다.

 

1923년 국내 럭비 도입 후 약 100년 만에 사상 첫 올림픽에 도전하는 한국 남자 럭비 7인제 대표팀, 그 가운데 장성민 선수는 믿음으로 경기를 준비해왔다. 첫 출전인 만큼, 이번 올림픽의 의미도 남다르다.

 

장 선수는 "올림픽 첫 출전인데, 두려워하지 않고 담대하게 부상 없이 잘 마무리하고 돌아오도록 기도로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 밖에도 펜싱에 권영준·마세건·오상욱·서지연·최수연 선수, 배드민턴에는 공희용·신승찬·안세영 선수, 수영 이주호 선수, 육상 우상혁·진민섭 선수, 사격 곽정예 선수, 복싱 오연지 선수 등이 믿음으로 경기에 임한다.

 

최상경 기자 ⓒ 데일리굿뉴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Total 1,243건 1 페이지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예장합동 교인 수 17만 3378명 감소 2021-09-16
기독교한국침례회 신임 총회장에 고명진 목사 2021-09-16
예장합신 제106회 신임 총회장 김원광 목사 선출 2021-09-15
예장합동 제106회 총회장 배광식 목사 추대...부총회… 2021-09-13
예장백석 제44회 정기총회, 장종현 총회장 연임 2021-09-13
예장통합, 세례교인·다음세대 줄고, 교회 늘었다 2021-09-10
한국 최초 목사 안수 120주년…헌신적 생애를 들여다보… 2021-09-07
9월 교단 정기총회 잇달아 개최...주목할 점은? 2021-08-31
성도 5명 중 1명, 코로나19 이후 교회 한번도 안가 2021-08-27
한국교회 연합기관 통합 논의, 시작부터 '삐걱' 2021-08-27
출석교인 50인 이하 교회 목회자 48.6% “이중직 … 2021-08-25
AI로 예배하는 시대…한국교회, 위기인가 기회인가 2021-08-20
“교회예산 감소한 목회자, 교인과의 관계 '나빠졌다'” 2021-08-18
8개 신학대, 역량평가서 탈락…국고 지원 못 받아 2021-08-18
예장백석, 코로나 극복 목회 간증수기 '눈길' 2021-08-18
총신대 신대원 교수들, WEA문제로 대립 2021-08-17
한교총, 광복 76주년 한국교회 기념예배 드려 2021-08-15
성도 10명 중 7명 "현장예배 안 드려도 돼" 충격 2021-08-15
박주민 의원 '평등법' 또 발의..."자유 억압하는 독… 댓글(3) 2021-08-12
김봉준 목사, 이영훈 목사 등 오세훈 서울시장 만나 “… 2021-08-12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기사제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