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하성, 지역총연합회 신설…"자치권·재판권한 부여" > 한국ㆍ세계ㆍ정보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스피드 제이미 제이미혜택 에바다 손소혜


한국ㆍ세계ㆍ정보

기하성, 지역총연합회 신설…"자치권·재판권한 부여"

페이지 정보

한국ㆍ2021-05-18 05:50

본문

제70차 정기총회서 한세대 정상화 방안도 논의

 

fefca4777feefaf0b37ce9078e42554c_1621331418_11.jpg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가 17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순복음교회에서 '그리스도의 마음을 품는 총회'란 주제로 제70차 정기총회를 개최했다. ⓒ데일리굿뉴스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가 17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순복음교회에서 제70차 정기총회를 열고 주요 안건을 결의했다. 지역총연합회 신설과 한세대학교 정상화 방안 등이 논의됐다.

 

기하성은 강화된 방역지침에 따라 이번 총회 장소를 바울성전과 예루살렘 두 곳으로 나눠 이원생중계로 진행했다. 지방회장과 총대를 중심으로 200명 미만의 대의원이 참석했다.

 

이번 총회 주요 결의안으로는 지역총연합회와 기하성 산하 한세대학교 정상화 건이 이목을 끌었다.

 

70차 총회부터는 교단 산하 지역총연합회가 조직된다. 지역총연합회는 국내외 10개 권역으로 나뉘며, 자치권과 재판 권한 일부를 부여받게 된다. 지역별 특성을 고려해 총회가 발전할 수 있게 한다는 취지다. 기하성은 지역별 회장을 선임하고 자립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을 약속했다.

 

이영훈 대표총회장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되기 때문에 우리가 특별히 모금을 해서라도 지역총연합회의 발전을 위해서도 많은 지원을 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총회에서는 최근 노사 갈등으로 내홍을 겪었던 한세대학교에 대해 학교 운영 정상화 방안도 논의됐다. 현재 현세대의 노사 갈등은 어느 정도 봉합됐지만 고 김성혜 총장 별세 이후 새로운 총장 인선을 비롯해 결원이 생긴 이사의 선임도 늦어지고 있는 상황이다.

 

기하성은 한세대 법인 이사를 총회 인준을 거쳐야만 가능하도록 하는 방안을 결의했다. 또한 현재 의견이 갈리는 이사 들을 설득해 학교 법인 정관을 수정해 나갈 필요가 있다는 입장이다.

 

이 대표총회장은 “현재 한세대 정관에는 ‘기하성’과 관련된 내용이 전부 삭제되어 있는 상태”라며 ”한세대 정상화를 위해서 현진 이사들을 설득하고 정관을 원형대로 복귀하고 한세대학교 이사는 총회의 인준을 받아야 한다는 오늘의 결의 내용을 교육부에 전달할 것”이라며 한세대 정상화의 강한 의지를 밝혔다.

 

한편 이번 70차 정기총회에선 이영훈 대표총회장을 비롯한 모든 총회임원이 일괄 재신임 돼 앞으로 2년간의 임기를 이어가게 됐다.

 

차진환 기자 ⓒ 데일리굿뉴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Total 1,341건 1 페이지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회복 넘어 부흥으로"…한국교회 섬김의 날 2022-09-28
"교단 총회, 기대만큼 아쉬움도 컸다"…여성안수·기후위… 2022-09-25
예장 합신, '변승우 목사·인터콥 최바울' 이단 결정 2022-09-25
한국 장로교단, 지난 2년 간 55만 명 감소 2022-09-25
예장통합 제107회 총회장에 이순창 목사, 부총회장에 … 2022-09-21
한국교회언론회 “넷플릭스 드라마 수리남은 반기독교 작품… 2022-09-21
예장합동, '여성 준목 제도' 연구키로…충남노회 폐지 … 2022-09-20
기침 새 총회장으로 김인환 총회장 추대…"화합하는 총회… 2022-09-20
기장, 정기총회 개회…“70년 역사, 공교회 역할 힘쓸… 2022-09-20
예장백석, '예수 생명의 공동체' 한 목소리 다짐 2022-09-20
과테말라 성경교육 전국 확대…남미 복음화 위한 후원 절… 2022-09-20
예장합동 제107회 부총회장에 오정호 목사 당선 2022-09-19
'수리남' 마약왕이 목사?...왜곡된 교회 이미지 우려 2022-09-16
"디자인으로 복음을 전하다" 2022-09-15
조용기 목사 1주기 추모예배 및 목회 콘퍼런스 열려 2022-09-14
"한국교회 부흥의 열쇠, 조용기 목사 신앙에서 찾아야" 2022-09-14
서창원 목사 "여성 안수에 대한 성경적 이해" 2022-09-13
서창원 전 총신대 신대원 교수 “여성 목사안수 반대 이… 2022-09-13
신학대 정원 미달사태, 융합교육으로 위기 돌파 2022-09-12
교단 정기총회 잇달아 개최…주요 쟁점은? 2022-09-08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기사제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Flushing, New York, USA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