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성연 목회자 윤리강령 제정..."한국교회 신뢰 회복하길" > 한국ㆍ세계ㆍ정보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나비 제이미 제이미혜택 877라디오 에바다 손소혜


한국ㆍ세계ㆍ정보

한성연 목회자 윤리강령 제정..."한국교회 신뢰 회복하길"

페이지 정보

한국ㆍ2021-05-15 05:38

본문

한국성결교회연합회가 교단 내 최초로 목회자 윤리 강령을 제정해 공개했다. 윤리 강령에는 가정과 교회, 사회 내에서 지켜야 할 윤리 등이 세분화돼 정리돼 있다.

 

af0b68c5786e1df8c4e3c6de424744ea_1621071468.jpg
▲한국성결교회연합회가 '목회자 윤리 강령'을 발표했다.(사진 제공=기독교대한성결교회)

 

14일 서울 강남구 기독교대한성결교회총회 본부에서 한국성결교회연합회가 ‘목회자 윤리 강령’을 발표했다.

 

총 36개 항목인 윤리 강령은 크게 개인윤리와 교회윤리, 사회윤리 3가지 틀 안에 구체적인 지침이 기록돼 있는 구성이다.

 

개인윤리에는 개인의 이익과 권력, 명예를 추구하지 않을 것과 설교 표절 금지, 문화 콘텐츠 불법 사용 금지 등의 내용이 담겨 있다.

 

교회 윤리는 금권선거와 부정선거 등 불법적 행위를 배격할 것과 교회 매매와 성직 매매 금지, 또 금품이 오가는 직·간접적 교회 세습 금지 등이다.

 

사회 윤리는 세속적인 정당참여를 금하고 특정 후보 지지 등과 같은 정치활동에 관여하지 말 것과 부적절한 재물 획득을 추구하지 않을 것에 대한 지침이다.

 

사회윤리위원회 위원장인 임채영 목사는 “목회자의 윤리를 규정하는 구체적인 강령이 없어서 목회자들이 관습에 따라 움직이다보니 교계의 발전이 더딘 것이 아닐까 생각한다”며 “세 셩결교단이 모여서 제정한 목회자 윤리 강령으로 교회의 신뢰를 회복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한성연은 목회자 이번 윤리 강령 제정으로 한국교회 전반에 ‘성결한 목회자가 되겠다’는 운동이 확산했으면 좋겠다는 기대를 표했다.

 

한국성결교회연합회 대표회장이자 기독교대한성결교회 총회장인 한기채 목사는 “한국교회의 전반적인 신뢰도 하락의 원인 중 하나가 목회자들의 비윤리적인 행태라고 생각한다”며 “한국교회가 다시 신뢰를 회복하기 위해서 성결한 목회자가 되겠다는 운동이 다른 교단에도 확산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기독교대한성결교회와 예수교대한성결교회, 나사렛대한성결교회 세 교단의 연합체인 한성연은 지난해 7월 사회분과위원회를 신설하고 목회자 윤리 강령 제정 작업에 착수했다. 각 교단의 신학교수와 목회자가 2명씩 참여해 연구에 힘을 쏟았다.

 

조유현 기자 ⓒ 데일리굿뉴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Total 1,201건 1 페이지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땅끝복음 위한 성경번역, 어디까지 왔나 새글 2021-06-14
예장 합신 "지난 40년, 이스라엘 광야 세월과 닮아"… 새글 2021-06-14
서철원 교수 "WEA 문제 많다" VS 이국진 박사 "… 2021-06-11
북한교회 회복 위한 한국교회 역할은? 2021-06-11
예장합동, WEA 문제로 치열한 찬반 토론 벌여 댓글(1) 2021-06-09
장신대 제22대 총장에 김운용 교수 선출 2021-06-07
주영찬 선교사 “한국교회, 유럽교회 반면교사로 삼아야” 2021-06-02
국가인권위, 왜 '채플' 대체과목 신설 요구했나 2021-06-01
[한국교회, 복음통일로 가는 길은] 남북통일, 필요는 … 2021-06-01
예장합동 제58회 전국목사장로기도회 개최 2021-05-31
기독교 인구, 2014년 21%에서 2021년 17%로… 2021-05-31
기성 지형은 신임 총회장, 교단 주력 과제 발표 2021-05-28
여의도순복음, 제47회 순복음세계선교대회 개최 2021-05-27
기독교대한성결교회 제115년차 총회장 지형은 목사 선출 2021-05-26
기성총회, 제115년차 총회 개회 2021-05-25
한국교회 불신에도 사회적 헌신은 '개신교 1위' 2021-05-23
"조나단 에드워즈의 회심준비론은 비성경적" 댓글(3) 2021-05-22
기성 이대위, 인터콥 '경계대상'으로 청원 2021-05-20
기하성, 지역총연합회 신설…"자치권·재판권한 부여" 2021-05-18
예장통합 “재난상황에 교회가 앞장서야” 2021-05-17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기사제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