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목윤·한목협, "명성교회 세습 인정 총회 결의 철회하라" > 한국ㆍ세계ㆍ정보

본문 바로가기


한국ㆍ세계ㆍ정보

한목윤·한목협, "명성교회 세습 인정 총회 결의 철회하라"

페이지 정보

한국ㆍ2019-10-17 04:53

본문

‘한국교회목회자윤리위원회’와 ‘한국기독교목회자협의회’가 명성교회의 담임목사직 세습을 인정한 예장 통합  총회의 결의를 반대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df72846ad55071cbce4e1f99b624a9a6_1571302395_09.jpg
▲명성교회 담임목사직 세습 '수습안'을 결의한 제104회 통합 총회 현장ⓒ데일리굿뉴스 

 

'수습안' 철회하고 세습 반대 재확인 강력 요청

 

17일 발표한 성명서에 따르면 "명성교회 담임목사직 세습은 한국 교회는 물론 일반 사회까지 큰 논쟁과 고통을 가져다 준 사건"이라며 "이 사건이 104회 통합 총회에서 '수습안'이라는 이름으로 마무리 돼 한국교회 역사에 큰 수치와 손해를 초래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는 총회가 대형교회 곧 물량주의적이고 세속적인 권세 앞에 무릎을 꿇은 사건"이라며 "교회를 세상의 조롱거리로 만든 것"이라고 전했다.

 

한목윤과 한목협은 김하나 목사가 법적 지위를 가질 수 있는 2021년이 되기 전, 통합 총회가 명성교회에 관한 제 104회기 '수습안'을 철회할 것도 강력히 요구했다. 이들은 "과거에 결의했던 세습 반대를 재확인해 줄 것을 강력히 요청한다"며 "통합 측 총회가 희망을 잃어가고 있는 교회 갱신 운동을 앞장서 일으켜 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df72846ad55071cbce4e1f99b624a9a6_1571302413_39.gif
 

하나은 기자 ⓒ 데일리굿뉴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Total 957건 1 페이지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대륙 공략 나선 신천지, 中 정부 '경계령' 새글 2019-11-20
교회협, 윤보환 신임회장 선출…"연합·일치 위해 힘쓸 … 2019-11-18
多 종교시대, 예수만이 탁월한 합리적 이유 2019-11-13
교회학교 부흥, 프레임을 바꾼 J-DNA로 시작! 2019-11-13
극심해지는 中 기독교 탄압…"오히려 가정교회 늘어" 2019-11-12
이윤호 목사 “소형교회 6가지 어려움” 2019-11-10
故 최자실 목사 30주기 추모예배…"고인 삶 기억할 것… 2019-11-09
‘맘모니즘 덫’에 걸린 목회자, 윤리의식 실종 2019-11-02
[특별기획대담②] 김명혁 목사, 손봉호 교수, 박종화 … 2019-11-01
3인 원로들에게 묻다…"한국교회 자화상은?" 2019-10-30
부·권력 승계 '교회세습', 논란의 중심에 서다 2019-10-30
감리회, 교회 분리·통합 요건 강화...세습 방지 목적 2019-10-30
감리회, 감독회장 임기 4년제 유지...입법의회서 개정… 2019-10-29
핼러윈데이…'종교개혁의 날'로 기억해야 2019-10-28
가톨릭 수백년 전통 '사제 독신제' 깨질지 주목 2019-10-27
공공성 상실한 한국교회, 논(論)하기 전 '반성'부터 2019-10-18
목회자의 영성 회복, 가장 중요한 과제는? 2019-10-17
대법 "사랑의교회, 공공도로 점용 위법" 2019-10-17
죽음 앞에도 신앙 잃지 않은 '이집트 콥트 순교자' 2019-10-17
한목윤·한목협, "명성교회 세습 인정 총회 결의 철회하… 2019-10-17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등록과 게시물 관리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