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EM국제학교 마이클 조, 목사안수 자체가 불법" > 한국ㆍ세계ㆍ정보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조문휘 문석호 이정환 김진화 이의철 송윤섭 조원태 황영송 김재열 유상열 전희수 손성대 김희숙 이미선 박춘수 김재관 상패 제이미 제이미혜택 877라디오 에바다 손소혜


한국ㆍ세계ㆍ정보

"IEM국제학교 마이클 조, 목사안수 자체가 불법"

페이지 정보

한국ㆍ2021-02-04 09:10

본문

"총회 주관한 준목(강도사)고시 응시하지 않았기 때문...준목인허증은 사문서 위조"

 

코로나19 집단감염사태를 빚은 IM선교회와 IEM국제학교 마이클 조(조재영) 대표의 목사안수 과정은 불법이다.

 

ee7324998f239be7ae6880f3f5512697_1612447792_69.jpg
▲ IM선교회 대표 마이클 조(조재영) 대표 준목 인허증     ©뉴스파워

 

우선 목회학석사(M.Div.)석사과정은 3년 과정을 마쳐야 하는데, 2년밖에 하지 않았다는 것은 신학수업을 제대로 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지방에서 신학교를 운영했다는 남성균 목사(미얀마 선교사)는 “예장개혁 목사들을 대전에 있는 IEM국제학교에 보내 2년 간 신학수업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목사들이 출장 수업을 진행했다는 것도 황당한 일일 뿐만 아니라 3년 과정을 2년 간 수업을 진행했다는 것은 작격 미달이다.

 

무엇보다 목사가 되기 위해서는 총회에서 주관하는 준목(강도사)고시를 응시해서 합격을 해야 한다. 그런데 남 목사가 운영하는 신학교에서 시험을 보고 총회와 무관하게 준목인허를 했다는 것은 불법이다. 남 목사에게 수여한 준목 인허증에는 총회 이름이나 총회장 이름도 없다. 단지 한남노회장 남성균 목사로만 되어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준목 인허증에는 “총회 제99-119호”로 기재되어 있다. 이는 제99회 총회에서 준목인허 합격자 명단 중 119명 째라는 의미다. 그러나 총회가 주관한 준목시험 합격자 명단은 총회회의록에 기재하게 되어 있다. 특히 총회 회의록에는 조재영 대표의 이름은 빠졌다. 특히 준목 인허증에는 “총회헌법 제9장 61조에 의거하여”라고 적시되어 있다.  

 

ee7324998f239be7ae6880f3f5512697_1612447801_64.jpg
▲ IM선교회 대표 마이클 조(조재영) 대표 목사안수증.     ©뉴스파워

 

이에 대해 남 목사는 “당시 총회가 분리‧ 통합되는 과정에서 정상적인 총회 준목고시를 치를 상황이 아니었다.”고 해명했다. 이와 관련 예장개혁개신 총회 관계자는 “남 목사가 사문서위조를 한 것이다. 총회 준목고시도 치르지 않았기 때문에 목사 안수 자체가 불법”이라고 비판했다.

 

남 목사는 “조재영 대표를 비롯한 10여 명의 IEM학교 교사들에게 신학수업을 시켰다.”고 밝혔다. 조 대표를 비롯한 10여 명 모두 함량미달의 목사를 양산한 것이다.

 

조 대표는 ‘목사 안수 후 노회 모임에 참석하지 않아 제명했다’는 남 목사의 말에 대해 “2년 동안 필리핀에 가 있었기 때문에 노회 모임에 참석하지 못했다.”고 해명했다.

 

조 대표는 예장개혁 한남노회에서 제명을 당한 후 유만석 목사의 적극적인 추천으로 예장백석대신총회 대전노회에 가입했다고 밝혔다.

 

한편 조 대표는 "정식으로 신학을 공부하겠다."며 한 신학교를 언급했다.

 

김철영 ⓒ 뉴스파워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Total 1,171건 1 페이지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예장합동, 교단발전 공로자들 공적 발표회 개최 새글 2021-04-18
코로나19에 대한 개신교 대응 "잘했다" 목회자 ‘79… 2021-04-15
온라인 교회와 예배의 결핍성-디지털 영지주의의 위험성 2021-04-15
세계한인방송협회(WAKB) 정기총회…협력방안 논의 2021-04-15
세계 한인 기독방송인 축제 미국 LA서 개막 2021-04-14
올해 국가조찬기도회 기본계획 수립 "함께 모여 예배하자… 2021-04-13
2021한국교회부활절연합예배 “부활의 빛으로 다시 하나… 2021-04-05
“포스트 코로나 시대, 평신도 사역이 해답” 2021-03-05
2020년 연간 종교단체 헌금, ‘2019년보다 13%… 2021-03-05
예장합동 “신학이 무너지면 교회가 무너진다” 2021-02-24
美 바이든 행정부, 친동성애 행보 우려 2021-02-19
"대면예배 금지는 위헌"…정부 상대 소송 2021-02-19
교회 출석 청년 3명 중 1명 이상, “10년 후 교회… 2021-02-19
‘공공의 적’ 한국교회?…政府 쓰고, 言論 받아 적어 2021-02-18
4월 4일 부활절연합예배…한국 사회 위로·희망 메시지 2021-02-18
“기독교인, 코로나포비아에 동조하지 말라” 2021-02-14
中, 강도 높은 종교탄압 예고…통제 강화 추진 2021-02-14
조용기 목사 사모 김성혜 총장 소천 댓글(2) 2021-02-11
ACTS 교수협, 정흥호 총장 직위해제 관련 입장문 발… 2021-02-11
ACTS 법인이사회, 정흥호 총장 직위해제 2021-02-10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기사제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