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의도순복음교회, 온라인목회사역 강화 > 한국ㆍ세계ㆍ정보

본문 바로가기


한국ㆍ세계ㆍ정보

여의도순복음교회, 온라인목회사역 강화

페이지 정보

한국ㆍ2020-06-10 06:10

본문

포스트 코로나19 대비해 

심방 성경공부 구역예배 등에 온라인 시스템 강화  

 

여의도순복음교회(이영훈 담임목사)는 코로나19  이후의 뉴노멀 시대 도래에 대비해  온라인 목회 사역을  강화하기로  했다.

 

02fe72af8b9717aa6bdc5de6697c2d19_1591783836_07.jpg
▲여의도순복음교회 주일예배 참석자들이 1미터 거리두기를 하고 있다. © 뉴스파워

 

여의도순복음교회는 최근 교회 중직자들의 회의에서 이같이 결정하고 성경공부, 구역예배, 성도 가정에 대한 심방 등에 온라인 시스템을 강화하기로 했다.

 

특히 코로나19와 같은 전 세계적 전염병 유행이 앞으로 더 잦아질 것에 대비해 평소 온라인과 오프라인 목회를 동시에 운영하다가 비상시 즉각 온라인으로 전환할 수 있도록 했다.

 

이영훈 목사는 "코로나19 이후 교회는 많은 부분이 달라져야  한다."면서 “모든 교역자들은 우리 교회가 근거하고 있는 신학적이고 교리적인 지침을 따르는 가운데 유튜브 채널 등을 이용해 성경 강의를 진행하도록 권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여의도순복음교회는 2022년에 열리는 세계오순절대회 개최를 앞두고 세계 최대 교회라는 명성에 걸맞게 변화와 도약을 이뤄나가기로 했다.

   

여의도순복음교회는 지난 7일 주일 예배당 출입과정에서 1미터 이상 거리두기와 함께 마스크 착용, 발열체크, 성도등록증 확인, 손소독 등의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면서 주일 현장예배와 온라인예배를 병행해 진행했다. 1만 2000명을 수용하는 대성전에는 약 3000명 정도만 참석했다.

 

김철영 ⓒ 뉴스파워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Total 1,220건 1 페이지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8월 1일 주일부터 공간별 19명까지 예배 가능 2021-07-29
4단계 격상…교단별 정기총회 ‘비상’ 2021-07-26
기성총회, '평등법안 반대' 입장문 발표 2021-07-25
도쿄올림픽 '기독 선수'…"기도로 응원해주세요" 2021-07-24
수도권 비대면 텅 빈 예배당, 설교는 더 뜨거웠다 2021-07-18
법원 "서울시, 전면 예배 제한은 기본권 침해" 2021-07-17
현장 예배 전면 금지에…교회 반응은? 2021-07-14
소강석 목사, 김부겸 총리에게 “예배 드릴 수 있게 해… 2021-07-13
소강석 목사 "한국교회 연합 위해선 기득권 내려놓고 공… 2021-07-02
국내 성경, 37년 만에 개정된다…2035년 목표 2021-07-01
美 사례로 바라 본 심각한 평등법 제정의 부작용 댓글(1) 2021-06-29
“코로나 시대, 전통 벗어나 온라인 주목하라” 2021-06-29
남북이 함께 보는 성경 출간… 복음통일 마중물 기대 2021-06-26
크리스천 청소년, "코로나 이후 신앙생활에 어려움 느껴… 2021-06-26
한장총, 제13회 한국장로교의 날' 대회 개최 2021-06-24
이영훈 목사 "다음 대통령은 국민통합 후 권력 내려놓아… 2021-06-23
한국기독인총연합회 출범, 대표회장에 권태진 목사 2021-06-23
『조동진 평전』“조동진 목사는 비서구 선교운동의 창도자… 2021-06-17
한교연 "차별금지법·평등법 강력 반대" 댓글(1) 2021-06-17
땅끝복음 위한 성경번역, 어디까지 왔나 2021-06-14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기사제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