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센트럴교회, 박종순 목사 초청 신년 특별 새벽기도회 > 뉴스

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상패 스피드 제이미 제이미혜택 에바다 손소혜


뉴스

뉴욕센트럴교회, 박종순 목사 초청 신년 특별 새벽기도회

페이지 정보

성회ㆍ2021-01-04 18:20

본문

뉴욕센트럴교회(김재열 목사)는 “해법이 있습니다”라는 주제로 1월 4일(월)부터 9일(토)까지 신년 특별 새벽기도회를 열었다. 서울 충신교회 원로목사인 강사 박종순 목사는 동영상으로 6번의 메시지를 전했다.  

 

박종순 목사는 “삶의 문제의 답을 성경에서 찾는 집회”이라며 6일간 ‘기도가 해법이다’, ‘믿음이 해법이다’, ‘회개가 해법이다’, ‘말씀이 해법이다’, ‘예수님이 해법이다’. ‘하나님이 해법이다’라는 제목의 말씀을 전했다. 

 

첫날인 4일(월) 새벽에는 출애굽기 17:8-16를 본문으로 “기도가 해답입니다”라는 제목의 말씀을 전했다.

 

e47284f421e59556055e4e7b7a6208bc_1609802410_28.jpg
 

박종순 목사는 본문의 출애굽후 아말렉과 전쟁의 내용을 소개하며 “전쟁을 하여 이길 때도 질 때도 있었다. 중요한 것은 하나님이 함께 하시면 이겼다”고 말했다. 그리고 모세가 손을 든 것을 언급하며 “전쟁에서 진 사람이 손을 든다. 그런데 모세는 하나님께 손을 들었다. 사람 앞에 손을 드는 것은 지는 것이지만, 하나님 앞에 손을 드는 것은 성공의 지름길”이라고 강조했다.

 

박종순 목사는 사탄마귀의 공격을 나누며 “하나님의 능력으로 이길 수 있다. 그런데 하나님의 능력을 공급받는 채널은 기도이다. 기도로 하나님을 만나고, 기도로 하나님의 음성을 듣고, 기도로 내 사정을 말씀드리는 것이다. 그래서 설교는 인간을 향하신 하나님의 언어이지만, 기도는 하나님을 향한 인간의 언어”라고 전했다.

 

그리고 “하나님이 들으시도록 하려면 내가 입을 열어 기도를 해야 한다. 하나님의 능력을 힘입는 비결, 전쟁에서 이기는 비결, 행복한 삶을 창출하는 비결은 하나님이다. 기도이다. 기도하자. 기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종순 목사는 기도하는 방법에 대해서도 나누었다. 박 목사는 “기도를 어렵게 생각하지 말라. 한국교회도 한인이민교회도 마찬가지이지만 대표기도를 하는 분은 기도문을 적어서 한다. 횡설수설 하지 않기 위해 잘하는 일이다. 대표기도를 10분하면 어떻게 되겠는가? 시간이 제한되어야 한다”고 했다.

 

이어 “그러나 기도는 하나님을 향한 내 언어이기에 그리고 하나님과의 대화이기에 복잡하게 할 필요가 없다. 기도를 잘하려고 하면 어려워진다. 얼마나 힘이 들겠는가? 기도는 그냥 평범한 이야기이다. 부부가 대화를 하는데 어려운 이야기들을 하겠는가? 쉬운 이야기를 한다”고 했다. 박 목사는 구체적인 예를 들어 설명했다.

 

“밖에서 고생하셨죠?”

“아냐, 잘 지냈어. 당신도 오늘 하루 수고 많았지”

부부는 이런 식의 대화를 하지 트럼프가 좋냐 아니면 바이든이 좋냐는 식의 정치 이야기를 하지 않는다. 하나님과 대화도 마찬가지이다.

“아버지, 지금 저 어려워요. 말씀 드릴게요”라고 시작한다.

이것이 기도이다. 

 

박종순 목사는 “기도가 답이다. 하나님 편에 서자. 성령의 능력으로 무장을 하자. 말씀의 전신갑주를 입자. 그리고 나는 이겼다고 선포를 하자. 새해에는 그런 믿음으로 살고 그런 기도로 승리할 수 있기를 축원한다”고 말씀을 마무리했다.

 

e47284f421e59556055e4e7b7a6208bc_1609802418_97.jpg
 

김재열 목사는 “소개할 필요가 없을 만큼 존경받는 목사님으로, 지금은 한국교회지도자센터를 운영하며 교회와 목사들을 섬기는 사역을 하고 있다”라고 강사 박종순 목사를 소개했다. 그리고 설교후 뜨거운 기도를 인도했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뉴스 목록

Total 666건 1 페이지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이승종 목사 “한인교회의 가장 급한 과제는 예수회복” 2022-07-19
유기성 목사 “정말 예수님이 함께 계시는 것을 믿느냐?” 2022-06-11
뉴욕순복음연합교회, 이영훈 목사 초청 뜨거운 부흥성회 2022-04-28
교회를 정할 때 해야 할 질문 다섯 가지 2022-03-15
류응렬 목사 “기독교는 기도교” 이원상 목사와의 기도 일화 2022-02-16
미주한인예수교장로회 목사장로기도회 “기도는 목사와 장로가 먼저” 2022-02-15
허연행 목사의 희망의 속삭임 “치매도 비껴가는 기억” 2022-02-04
김바나바 목사 “사역 이전에 먼저 제대로 믿자” 2022-02-04
혁명적인 성경 읽기 노하우는 무엇인가? 2022-01-08
허연행 목사 “청교도가 세운 위대한 미국” 2021-11-19
한기홍 목사 “왜 미국이 청교도 신앙을 회복해야 하는가?” 2021-11-15
효과적인 회중 기도를 위한 네 가지 원칙 2021-08-29
퀸즈장로교회 2021 여름 수련회 “은혜 입은 자의 삶” 2021-07-07
장경동 목사 "코로나 블루 극복을 위한 힐링 축제" 2021-06-26
문형준 목사 “코로나를 이기는 믿음”, 동산교회 36주년 감사부흥회 2021-06-14
호성기 목사 “팬데믹 이전으로 돌아가지 말고 구조조정 하라” 2021-06-12
조진모 목사 "한국기독교 100년 선교에서 평신도의 역할" 2021-05-19
[대상] 박현숙 사모 “네 마음대로 마침표를 찍지 마라” 2021-05-13
허연행 목사 “인종차별 문제를 해결하는 5가지 방법” 2021-05-08
실버교육, 임현수 목사가 말하는 북한선교의 우선순위는? 2021-05-04
청소년센터 “온라인시대, 슬기로운 부모 생활” 세미나 2021-05-02
팀 켈러 ‘죽음 앞에서 더 깊어지는 신앙’ 2021-04-23
이동휘 목사 “삶에서 8가지 선교사로 살라” 2021-04-12
이종식 목사 “주일에 교회로 모여야 하는 이유” 2021-03-25
한준희 목사 “팬데믹이 만든 잘못된 예배 자세” 2021-02-17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관리광고안내후원안내기사제휴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 (917) 684-056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