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사이드장로교회, 9월 24일 코리안 푸드 페스티벌 > 아멘넷 톡톡 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아멘넷 톡톡 뉴스

베이사이드장로교회, 9월 24일 코리안 푸드 페스티벌

페이지 정보

기사 작성일2017-08-14

본문

베이사이드장로교회(이종식 목사)는 지역 주민들을 위해 올해로 네 번째 코리안 푸드 페스티벌 (한국음식 나눔축제)를 9월 24일 개최한다. 이 행사는 코리안 BBQ, 부침개, 김밥, 잡채 등 외국인에게 친숙한 6가지 메인 디쉬와 반찬들을 선보이게 된다. 뿐만 아니라 태권도, 사물놀이, 부채춤 같은 공연과 지역 주민들과의 흥겨운 시간을 위한 재기 차기 대회, 그리고 어린이들을 위한 놀이기구와 무료 포토부스 운영 등 어느 해보다도 다채롭게 진행이 될 예정이다. 

 

2e9ea248deff7784250578d10254e0d6_1502734604_35.jpg
 

올 해로 4회 째를 맞는 이 행사는 오후 3시 30분부터 7시까지 진행되며, 3회 때 1,500여명의 지역 주민이 참석했던 것을 감안하여, 올해는 더 많은 인원이 올 것을 예상하고 3,000명 정도를 대접할 계획을 세우고 있다. 많은 인력과 예산이 드는 이 일을 왜 굳이 어려운 이 시기에 하려고 하는가? 이종식 목사는 행사 취지를 구체적으로 설명해 나갔다.

 

이종식 목사는 “첫째, 이 지역을 잘 섬기고자 함이다. 그 동안 이 지역에 속한 우리교회는 음으로 양으로 이 커뮤니티로부터 혜택을 누리며 성장해 왔다. 우리 교회가 혜택을 누리는 동안 말없이 이 커뮤니티는 자신의 것을 조금씩 또는 많이 희생해 주었다. 주차의 문제, 밤낮없이 드려지는 예배와 그로 인한 소음의 문제 등 결코 부흥하는 교회 옆에 사는 것이 쉽지는 않는 일이다. 그에 대한 늘 빚진 마음이 있었다. 그래서 조금이나마 보답하는 의미에서 이 행사를 계획했다”고 설명했다.

 

또 “둘째, 지역 주민들과 유대관계, 즉 한 생활공동체로서의 가족 같은 유대감을 세워나가기 위함이다. 그 동안 한인교회들은 지역 사회와 많은 갈등을 겪어왔다. 그 이유로는 너무 한인교회들이 커뮤니티와 격리된 삶을 살았기 때문이다. 간판도 한국어로 써 놓고 모든 것이 한국말로 진행되기 때문에 커뮤니티에서는 도대체 우리가 무슨 일을 하는 조차도 모르게 되었다. 그래서 항상 한인교회를 바라보는 시선은 곱지를 않았다. 그러면서 교회가 성장할 경우 동내 주변은 주차의 문제로 시달리게 된다. 물론 주민들은 사정을 봐주지 않고 교회를 향하여 공격을 한다. 그러다가 교회가 건축이라도 하려고 하면 주민들은 적극적으로 반대를 하는 그런 양상이 되어 왔다”고 지적했다.

 

이종식 목사는 “그런 지경에 이른 근본적인 이유는 바로 교회가 커뮤니티에 아무 이득이 없고 그저 모든 문제를 일으키는 존재로 지역 주민에겐 생각되어 지기 때문이다. 그래서 이번에도 저희 교회에서는 베이사이드장로교회가 이 지역 커뮤니티의 한 존재라는 것을 알리기 위해 코리안 푸스 페스티벌을 열게 되었다. 아무쪼록 이번 행사가 먹는 것만으로 끝나지 않고, 또한 1회적인 행사로 마치는 것이 아니고 계속하여 한인 이민 교회를 미국 사회와 친숙하게 연결하는 고리가 되어 교회의 사명을 다 할 수 있기를 기도한다”고 말했다. 

 

거듭되는 이 행사를 통해서 지역 주민들과, 경찰서, 소방서, 커뮤니티 보드도 상당한 관심을 보이고 있다. 또 중국 커뮤니티 같은 아시안들도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어서 한인 이민 사회와 미국 사회에 모두 좋은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해 본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아멘넷 톡톡 뉴스 목록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 관리지침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917) 684-0562 /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