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교회 신축 예배당 '공공도로 점용 위법' > 한국ㆍ세계ㆍ정보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판촉 상패 이규헌박사 제이미 설교
한국ㆍ세계ㆍ정보

사랑의교회 신축 예배당 '공공도로 점용 위법'

페이지 정보

한국ㆍ2018-01-11 19:15

본문

서울고법 행정3부 "사랑의교회 도로점용 허가처분 취소하라" 판결

 

0c8ce5fad8d6f83a24c697e8150be310_1515716124_46.jpg
▲서초구에 위치한 사랑의교회 전경

 

사랑의교회가 교회를 건축하면서 공공도로 점용을 허가받은 게 위법하다는 법원의 판결이 또다시 나왔습니다.

 

서울고등법원 행정3부는 오늘(11일) 황일근 전 서초구 의원 등 6명이 서초구청장을 상대로 낸 소송에서 "사랑의교회에 도로점용을 내준 허가처분을 취소하라"고 판결했습니다. 

 

보도에 박성석 기잡니다.

 

 

사랑의교회가 교회건축을 진행하면서 공공도로를 점용한 것이 위법한다는 법원의 판결이 또다시 나왔습니다.

 

서울고등법원 행정3부는 황일근 전 서초구 의원 등 6명이 서초구청장을 상대로 낸 소송에서 1심처럼 "서초구의 도로점용허가 처분을 취소한다"고 판결했습니다. 

 

사랑의교회는 지난 2010년 건축당시 교회건물의 일부를 어린이집 등으로 기부채납 하는 조건으로 서초역 일대 도로 참나리길 지하 공간 1,077㎡를 사용할 수 있는 도로점용 허가를 받았습니다. 

 

이에 대해 황일근 당시 서초구 의원은 서울시에 감사를 청구했고 서울시는 감사결과 "구청의 허가는 위법 부당하므로 시정해야 한다"고 판단했습니다. 

 

그러나 서초구가 감사결과에 불복하자 황 의원을 비롯한 서초구민 6명이 주민소송단을 꾸려 서초구청장을 상대로 지난 2012년 8월 행정소송을 제기했습니다. 

 

본래 1심과 2심에서는 주민들에게 소송 자격이 없다는 이유로 각하됐지만, 대법원은 원심 판단을 깨고 사건을 서울행정법원으로 돌려보냈습니다. 

 

사건을 재심리한 서울행정법원은 지난해 1월 서초구가 사랑의교회에 공공도로 점용을 허가한 처분을 취소하라고 판결했습니다.

 

당시 재판부는 "도로 지하에 사실상 영구시설물인 예배당 등을 설치하는 것은 영구적인 개인 재산 권리를 설정하는 것과 같아 도로법에 어긋난다"며 점용 허가 처분을 취소하라고 판단했습니다.

 

이에 대해 원고와 피고 측 모두 항소했으나, 서울고등법원은 양측의 항소를 모두 기각함으로써 1심 판결을 그대로 유지하도록 했습니다.

 

대법원에 가서도 도로점용 허가 취소가 확정된다면 사랑의교회는 신축 예배당 내부 구조를 대폭 변경하고 도로 점용구간을 원상 복구해야 합니다. 

 

이럴 경우 원상복구 비용만 391억 원이 들어갈 걸로 알려졌습니다. 

 

ⓒ CBS노컷뉴스 박성석 기자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Total 700건 1 페이지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美 하버드연구팀 "신앙생활 한 아이가 더 건강하다" 새글 2018-09-19
기침, 신임 총회장에 박종철 목사 선출 새글 2018-09-19
합신 총회, 신임총회장 홍동필 목사 추대 새글 2018-09-18
한국교회가 '가짜뉴스'의 온상이라고? 새글 2018-09-17
중국 목사의 외침…"교회가 심각한 공격을 당했습니다" 새글 2018-09-17
통합 총회 마무리…올해 결정된 別別 이슈 2018-09-14
예장합동 103회 총회 '이모저모'…"변화의 바람 불까… 2018-09-14
폐회 직전 '명성교회 판결' 받은 총회...공은 새 재… 2018-09-13
기장 "임보라 목사 '마녀사냥식 이단몰이' 멈춰라" 2018-09-13
합동, 기독단체 6곳 '연구'키로..."사상 검증이냐"… 2018-09-12
명성교회 세습 인정한 총회 재판국원 ‘전원 교체’ 2018-09-12
통합, 명성교회 세습 빌미된 헌법위 해석 "틀렸다" 2018-09-11
예장 백석대신, 신임 총회장에 이주훈 목사 추대 2018-09-11
고신총회 임원단 ‘새 단장’…"거룩으로 무장할 것" 2018-09-11
유방암 진단 빌리 그레이엄 목사 딸 '신앙고백' 2018-09-11
예장통합, 총회 첫 날부터 명성교회 세습 문제로 '시끌… 2018-09-10
예장합동 이승희 총회장 추대…부총회장 김종준 목사 2018-09-10
내홍 겪은 구 대신(통합· 수호)…정기총회로 각각 새 … 2018-09-10
코앞으로 다가온 총회…각 교단 주요 쟁점은? 2018-09-05
복음에 적대적인 시대…설교, 어떻게 해야 하나 2018-09-05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 관리지침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917) 684-0562 /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