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장합동, 종교개혁 500주년 기념 선언문 발표 > 한국ㆍ세계ㆍ정보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한국ㆍ세계ㆍ정보

예장합동, 종교개혁 500주년 기념 선언문 발표

페이지 정보

한국ㆍ2017-05-11 14:54

본문

예장합동(총회장 김선규 목사) 제54회 목사장로기도회가 부산 부전교회(박성규 담임목사)에서 지난 9일 개회해 11일까지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참석자들은 종교개혁 500주년 기념 선언문을 발표했다.

 

dcf311011e3e42cb6ab2ffda041c55d8_1494528837_66.jpg
▲ 예장합동 제54회 목사장로기도회가 부산 부전교회에서 진행되고 있다.사진은 총회장 김선규 목사의 개회예배 설교모습 ©뉴스파워

 

참석자들은 선언문에서 “우리는 ‘오직성경’이란 개혁주의의 가치를 신학과 경건으로 지켜나가며, 하나님 중심, 말씀중심, 교회중심의 삶을 계속 회복한다.”고 다짐했다.

 

또한 “우리는 말씀의 바른 선포를 통해 성도를 깨우며, 말씀에 비춘 자기갱신을 통해 윤리적 요구들에 부응한다.”고 다짐했다.

 

참석자들은 “우리는 유일한 소망이신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을 세상 끝까지 전파하는 일에 충성한다.”와 “우리는 비진리, 세상 권력과 손잡지 않으며, 머리가 아닌 무릎의 삶, 포기하지 않는 인내의 삶을 살아낸다.”고 다짐했다.

 

다음은 대한예수교장로회총회 ‘우리의 다짐’ 전문.

 

종교개혁 500주년을 맞이한 오늘, 우리는 하나님 앞과 역사 앞에 다음과 같이 실천하기로 다짐한다.

 

하나, 우리는 ‘오직성경’이란 개혁주의의 가치를 신학과 경건으로 지켜나가며, 하나님 중심, 말씀중심, 교회중심의 삶을 계속 회복한다.

하나, 우리는 성경과 함께 장로교 정통교리인 웨스터민스터 신앙고백과 대·소요리문답을 신봉함으로 공교회성을 든든히 한다.

하나, 우리는 교회의 머리가 되시는 예수 그리스도가 제정하신 질서와 조직에 따라 교회를 섬기며, 서로 하나 되어 연합한다.

하나, 우리는 주님의 몸 된 교회를 성령의 인도에 따라 세우며, 교회 안에 침투한 세속적 가치들과 이단사설을 배격한다.

하나, 우리는 말씀의 바른 선포를 통해 성도를 깨우며, 말씀에 비춘 자기갱신을 통해 윤리적 요구들에 부응한다.

하나, 우리는 소유가 아닌 나눔의 삶, 보복이 아닌 용서의 삶, 민족과 사회에 대한 책임으로 주님의 사랑을 실천한다.

하나, 우리는 다음세대를 하나님의 말씀으로 제자 삼는 교회교육의 부흥에 최선을 다한다.

하나, 우리는 유일한 소망이신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을 세상 끝까지 전파하는 일에 충성한다.

하나, 우리는 비진리, 세상 권력과 손잡지 않으며, 머리가 아닌 무릎의 삶, 포기하지 않는 인내의 삶을 살아낸다.

하나, 우리는 코람데오의 신앙을 통해 무엇을 하든지 하나님께 영광 돌리는 삶에 헌신한다.

 

김다은  ⓒ 뉴스파워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Total 510건 1 페이지
한국ㆍ세계ㆍ정보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팀 켈러 목사 "백인우월주의는 파시스트" 맹비난 새글 2017-08-22
소강석 목사 "사도적교회와 통전적교회가 답이다" 새글 2017-08-20
아이슬란드에서 다운증후군이 태어나지 않는 이유 새글 2017-08-20
샬러츠빌 피해자父, "주의 이름으로 가해자 용서한다" 2017-08-18
한국교회 신뢰도 바닥…국민 10명 중 7명 "신뢰 못해… 2017-08-17
“향후 믿고 싶은 종교 1위, 기독교” 2017-08-17
백화점에 등장한 '무슬림 기도실' 2017-08-17
한기연 창립 "하나된 한국교회, 첫 걸음 뗐다" 2017-08-16
임현수 목사 "1m깊이 구덩이 파…손발동상" 2017-08-14
시대를 고뇌한 신앙인 윤동주를 기억하며 2017-08-11
"문 대통령, 임현수 목사 석방에 역할" 댓글(1) 2017-08-11
美 교회, 10곳 중 1 곳 "헌금 도난 경험" 2017-08-10
교수 2158명,'성평등' 헌법 포함 반대! 2017-08-10
"성소수자 옹호하면 이단인가"…기장, 임보라 목사 관련… 2017-08-09
공관병 갑질논란 대장부부 전도도 갑질했나 2017-08-09
영성으로 드리는 현대 예배…"문화 선도하는 교회 되길" 2017-08-07
"동성 결혼 허용하는 개헌안에 반대한다" 2017-08-07
화제의 영화 '예수는 역사다'의 실제 주인공은 누구? 2017-08-06
"성경의 오류를 찾았다"… 해외언론 보도 '논란 2017-08-03
故 하용조 목사 6주기…"선교열정 남 달랐던 목회자" 2017-08-03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 관리지침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917) 684-0562 /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