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전된 한국과 중국, 웨스트민스터신학교 목회학석사 졸업생 > 아멘넷 뉴스

본문 바로가기


상패 이바나바건축 이규헌박사 제이미 설교
아멘넷 뉴스

역전된 한국과 중국, 웨스트민스터신학교 목회학석사 졸업생

페이지 정보

교계ㆍ2019-05-25 17:46

본문

웨스트민스터신학교(Westminster Theological Seminary)가 5월 23일(목) 필라 갈보리처치에서 90회 졸업식을 했다. 

 

목회학 박사(D.min.) 학위를 받은 8명 중에 김대호 목사(시애틀찬양교회)는 필라 영생장로교회 이용걸 목사의 리더십과 목회철학이라는 주제로 학위를 받아 관심을 끌었다.

 

12b.jpg

 

관련 자료를 보던 중 흥미로운 사실을 발견했다. 여러 학위 중 목회자를 양성하는 목회학 석사(M.div.) 학위를 받은 졸업생의 수는 10~20년 후 그 나라나 민족의 교회의 모습을 나타낸다고 확대 해석할 수도 있다.

 

2019 졸업식에서 목회학 석사(M.div.) 학위를 받은 46명중 한인이나 한국인 유학생은 얼마나 되는지 확인하는 중에 미국에 사는 한인 졸업생으로 추정되는 이름은 2명이 있었고, 한국에서 온 유학생은 1명 있었다. 10%가 되지 않는 비율이다.

 

지난 2015년에 웨스트민스터신학교 한인 관계자는 아멘넷과 인터뷰를 통해 “웨스트민스터신학교 신대원 600-680여명의 학생중 1-2세 한인 학생들은 80여명이며, 한국에서 온 유학생들은 15여명”이라고 했다. 그렇다면 지난 4년 동안 숫자가 줄은 면도 있고, 목회자를 양성하는 목회학 석사(M.div.) 과정에 대한 한인과 한국인들의 관심이 줄어든 것으로 생각할 수 있다.

 

반면 2019 졸업식에서 목회학 석사(M.div.) 학위를 받은 46명중 중국은 9명, 타이완 2명. 미국에 사는 중국인 추정 3명, 한인 혹은 중국인 1명 등으로 나타났다. 중국계열이 한인이나 한국인 유학생 보다 월등히 많다. 단지 인구 규모의 차이때문이라고 할 수 있는 문제일까?(아래 앨범 자료 참조)

 

지난 2015년에 웨스트민스터신학교 한인 관계자는 “한국학생은 외국 학생중 3분의 1가량을 차지한다. 최근 중국에서 온 유학생과 중국 이민자 학생들이 급증하고 있으며, 올해 졸업생중 이름으로 분류할 때 아시안계 학생의 비율은 50% 가량이 된다”고 말한 바 있다.

 

최근 미국과 중국이 무역을 중심으로 전쟁에 가까운 상태를 유지하는 가운데 IT분야에 이어 종교분야의 이러한 결과는 흥미롭다.

 

-------------------------------------------------------------------------------------

더 많은 사진과 동영상 보기

아래 구글 앨범 링크를 누르시면 컴퓨터와 스마트폰을 통해서 다이나믹한 사진/동영상을 더 보실 수 있습니다. 원하시는 사진을 클릭하면 큰 사진을, 동영상을 클릭하면 동영상을 보실 수 있습니다.

https://photos.app.goo.gl/CU1ujEHjhS6reHbRA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아멘넷 뉴스 목록

Total 7,837건 5 페이지
아멘넷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기독 정신과 의사 “비신앙적 문제를 신앙으로 해결하려니 문제” 2019-06-21
제11차 미주여목협과 북미주여목협 연합 컨퍼런스 “여성목회와 리더십” 2019-06-21
2019 할렐루야대회 3차 준비기도회 “본을 보인 증경회장” 2019-06-20
글로벌한인여성목 6월 어머니기도회 - 6개국에서 열려 2019-06-20
뉴저지성결교회(김경수 목사) 개척 “이런 교회가 되겠습니다” 댓글(1) 2019-06-20
하나님의성회 뉴욕신학대학(원) 제5회 장학기금후원 골프대회 2019-06-20
미주성결신학대학교 총장 취임 황하균, 이임 및 명예총장 추대 이의철 2019-06-19
미주성결신학대학교 제16회 학위수여식 “순교의 정신으로” 2019-06-19
정기 화요찬양 모임, 시즌 2 시작 - 용감한 3형제 2019-06-19
유상열 목사 ⑩ 다민족 선교 - 문화와 상황화 3 2019-06-17
존 파이퍼 목사 “성경을 암송해야 하는 이유” 2019-06-15
ATS 교수 “성경에서 놓치지 말아야 할 7가지 핵심단어” 2019-06-15
월드 허그 재단 연례만찬 “하나님의 도우심이 필요합니다!” 2019-06-14
해외한인장로회 뉴욕장로회신학대학(원) 제35회 학위수여식 2019-06-14
32회기 뉴저지교협 “차세대” 방향성 이제는 마무리 단계 2019-06-13
제41회 대한예수교장로회(합동) 해외총회, 총회장 엄기환 목사 2019-06-13
유니온신학교 한인동문 모임 통해 은혜의 간증 이어져 2019-06-13
뉴저지교협 임시총회 “선거의 틀을 갖추다” 2019-06-12
박요셉 교수 “공교한 찬양을 위한 벨칸토 발성교실” 2019-06-12
27주년 커네티컷한인선교교회 임직예배 - 16명 교회 일꾼 세워 2019-06-11
“모든 것 위에 복음” 제 38차 미주 남침례회 한인교회 총회 2019-06-10
해외기독문학협회 2019 해변 문학제 2019-06-10
“증경회장”이 앞장서 “증경” 뗀 뉴저지교협 그리고 뉴욕교협의 역사 댓글(1) 2019-06-10
뉴욕장로성가단 제15회 정기연주회 2019-06-10
정창문 목사 “목회의 위기를 극복하지 못하고 왜 넘어지는가?” 2019-06-10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등록과 게시물 관리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917) 684-0562 /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