맷처치(METCHURCH), 김진우 담임목사 취임 감사예배 > 아멘넷 뉴스

본문 바로가기


상패 이바나바건축 이규헌박사 제이미 설교
아멘넷 뉴스

맷처치(METCHURCH), 김진우 담임목사 취임 감사예배

페이지 정보

교회ㆍ2018-10-15 07:29

본문

맷처치(METCHURCH, 메트로폴리탄 한인연합감리교회)는 김진우 담임목사 취임 감사예배를 10월 14일 주일 오후 5시 열었다.  

 

213dd36d2f296539479ad33610375e88_1539603012_63.jpg
 

213dd36d2f296539479ad33610375e88_1539603023_28.jpg
  

취임 감사예배는 인도 정인구 목사(헌팅톤UMC), 기도 김영훈 목사(뉴욕베델교회), 환영사 이길주 권사(목회협조위원장), 봉헌송 맷처치 다음세대, 설교 김정호 목사(후러싱제일교회), 찬양 시온성가대, 축하와 권면, 취임인사 김진우 목사, 축도 조영준 목사의 순서로 진행됐다. 축하와 권면은 박창완 장로(한울림교회), 조영준 목사(전 정동제일교회)가 했다.

 

김진우 목사는 “당신은 우리 중에 하나님의 말씀을 전하고 성례를 집행하며 주님의 사역을 관장하고 지도하기 위해 부르심을 받아 파송이 되었습니다. 당신은 믿음 안에서 교회의 단합과 질서를 위해 성심껏 일하며 교회의 사역과 선교를 지원하고 감독하기위해 부르심을 받았습니다. 당신은 이 사역을 이곳에서 감당하실 것을 약속하십니까?”라는 질문에 “네 제가 감당하겠습니다”라고 답했다.

 

회중들은 “우리가 목사님을 환영합니다”라며 파송을 축하하며 사역을 위해 목사님을 성심껏 도울 것을 약속했다. 김진우 목사는 시종 웃음이 터지는 분위기속에서 취임 인사를 통해 “진실하게 진실되게 진리를 위해 충성하겠다”고 다짐했다.

 

 

김진우 목사는 감신대를 졸업하고 NYTS에서 목회학 석사 학위를 받았다. 특히 해병대 장교로 복무했으며 감신대 종교철학과 학생회장과 한국종교학도연합회 의장으로 리더십을 발휘했다. 뉴저지가득한교회 중고등부 및 2011년부터 후러싱제일교회 청년목회를 담당하다 맷처치로 파송을 받았다. 김 목사는 이민자보호교회 드리머 테스크포스 팀장을 맡아 적극적으로 활동해 왔다. 임지윤 사모와 사이에 1남 2녀를 두었다.

 

맷처치는 한영숙 목사가 1982년 개척하고 35년 동안 시무한 교회로, 김진우 목사가 맨하탄에서 감당하는 사역은 metchurch.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

더 많은 사진과 동영상 보기

아래 구글 앨범 링크를 누르시면 컴퓨터와 스마트폰을 통해서 다이나믹한 사진/동영상을 더 보실 수 있습니다. 원하시는 사진을 클릭하면 큰 사진을, 동영상을 클릭하면 동영상을 보실 수 있습니다.

https://photos.app.goo.gl/1CDpew5Up3wtXqUv5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아멘넷 뉴스 목록

Total 7,834건 1 페이지
아멘넷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이문홍 장로 “대한민국을 예수믿으면 복 받는 본보기가 되게 하소서!” 새글 2019-08-17
미남침례회 뉴욕과 뉴저지 한인지방회 목회자 가족 수양회 새글 2019-08-17
정치현 UPCA 총회장이 볼리비아 대통령 후보로 출마한 이유 새글 2019-08-16
뉴저지 구국기도회, 조국의 위기를 하나님의 손위에 올려드려 댓글(2) 새글 2019-08-16
류응렬 목사 “성경적 설교는 성경적 설교자에게서 나온다” 새글 2019-08-15
BTS(Missio) 동문회, 2019 여름 동문 수련회 2019-08-14
은퇴하는 송병기 목사가 말하는 “하나님의 은혜” 2019-08-14
베이사이드장로교회가 코리안푸드 페스티벌을 여는 이유 댓글(2) 2019-08-13
뉴저지 한소망교회, 91% 지지로 정세훈 4대 담임목사 청빙 2019-08-13
부르심에 응답한 이영주 자매 멕시코 선교자선 음악회 2019-08-13
열방교회 안혜권 목사 이임예배, 또 다른 도전위해 사임 2019-08-13
삶이 무너져 내릴 때 어떻게 기도해야 할까? 2019-08-12
한인이민교회, 동성애 이슈 속에서 찾는 보석 2019-08-12
디지털문화와 혁명에 부응하는 창의적 설교클리닉 2019-08-11
니카라과 연합장로교단 총회 건물 입주 감사예배 2019-08-11
조국이 힘든 시기에 뉴저지는 “구국 기도회”, 뉴욕은? 댓글(1) 2019-08-08
황인철 목사, 훌러톤장로교회 3대 담임목사로 2019-08-07
한인 입양인들을 위한 WHF 목회자 후원회 조직 2019-08-07
류응렬 목사 “설명하지 않아도 신뢰받는 목자가 되어야” 2019-08-06
예수교미주성결교회 미국 동부지방회 제17회 정기지방회 2019-08-06
오늘날 한인교회의 주요 키워드가 나온 CSO 11주년 집회 2019-08-05
이용규 선교사 “떠남 - 하나님께서 미국에 보내신 이유” 2019-08-03
“지미 카터의 회개” 장석진, 김철영, 송정명 목사 메시지 2019-08-02
뉴저지 세빛교회, 김귀안 2대 담임목사 위임식 2019-08-01
미주한인여성목회자협의회, 11회기 시무 감사예배 및 이취임식 2019-08-01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등록과 게시물 관리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미래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917) 684-0562 /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