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6회기 뉴욕목사회 마지막 3차 임실행위원회 > 아멘넷 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아멘넷 뉴스

46회기 뉴욕목사회 마지막 3차 임실행위원회

페이지 정보

교계ㆍ 2018-10-10

본문

46회기 뉴욕목사회 3차 임실행위원회 회의가 10월 9일(화) 오전 뉴욕효신장로교회에서 열렸다. 목사회는 지난 7월 19일에도 임실행위원회를 열려고 했지만 다른 교계 행사와 겹쳐 임실행위원들이 모이지 않아 모임이 취소된 바 있다. 서기는 이번 모임에 250명 회원 중 30명이 모였다고 보고했다.     

 

dc92785c60547b8669dd2b5100f91768_1539190487_38.jpg
 

이번 모임을 마지막으로 사실상 46회기(회장 문석호 목사)는 회기를 마감하고 11월 26일 총회를 앞두고 있다. 단지 송병기 목사를 위원장으로 하는 선거관리위원회가 지난 9월 28일 구성되어 선거관리 업무를 진행한다.

 

1.

 

총무 보고를 통해 46회기가 한 사업들을 보고했는데 5월말부터 진행된 스코트랜드 종교개혁지 방문이 특징적이다. 이를 위해 2차례 기도회도 열었다. 또 목회자 복지, 목회자 영성과 지적성장, 목회와 목회력, 목회자 영성과 독서 등의 주제로 4차례 세미나를 열었다. 미동부 4개주 목사회 체육대회와 목사회 자체 체육대회도 열었다.

 

2.

 

예년과 같이 46회기도 펀드레이징을 위한 연합찬양제를 부활절에 열었는데, 이를 통해 마련한 기금으로 종교개혁지 방문자 지원과 신학생 장학금과 영어회중 사역자 격려금을 지원했다.

 

하지만 구체적인 보고가 없자, 한 회원은 신학생 장학금과 영어회중 사역자 격려금을 지원내역을 물었다. 답변에 의하면 목사회원 자녀 장학금 및 회원 시무교회 영어회중 사역자를 위한 격려금을 9명에게 지원했는데, 제출서류가 완전한 신청자 5명에게는 1천불 그리고 완전하지 않은 신청자 4명에게는 5백불을 지원했다. 총 7천불 규모의 예산 집행이다.

 

한 회원은 장학금 지급 진행과정이 미숙했다며, 특히 임원 자녀에게 지급한 장학금은 더 어려운 사람에게 양보하는 것이 더 좋았다고 지적했다. 이에 대해 문석호 회장은 공정한 집행을 강조하고, 임원 자녀에게 주지 말자는 조항이 없기에 9명중 1명만이 임원과 관련이 있다고 보고했다.

 

3.

 

한편 46회기는 현재까지 수입 95,496불, 지출 96,557불로 1,060불의 적자를 기록했다고 보고했다. 또 예장 합동총신측 소속이며, 뉴욕리폼드신학대학원을 졸업하고 지난해 11월 목사안수를 받은 김광섭 목사의 회원가입을 허락했다. 김 목사는 현재 무임이다.

 

4.

 

회무에 앞서 열린 예배는 인도 한기술 목사, 기도 마바울 목사, 말씀 박수철 목사, 통성기도 박이스라엘 목사, 광고 김주동 목사, 축도 이규형 목사의 순서로 진행됐다. 박수철 목사는 뉴욕에서 목회하다 한국으로 가 최자실 기념 금식기도원 원장 등 장기간 사역했다. 최근 다시 뉴욕으로 돌아와 교회를 개척하고 뉴욕교협에 회원가입 신청을 한 바 있다.

 

-------------------------------------------------------------------------------------

더 많은 사진과 동영상 보기

아래 구글 앨범 링크를 누르시면 컴퓨터와 스마트폰을 통해서 다이나믹한 사진/동영상을 더 보실 수 있습니다. 원하시는 사진을 클릭하면 큰 사진을, 동영상을 클릭하면 동영상을 보실 수 있습니다.

https://photos.app.goo.gl/Q6aaHkrRL3qScfvT6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아멘넷 뉴스 목록

게시물 검색


아멘넷 시각게시물 관리광고안내
후원안내
ⓒ 아멘넷(USAamen.net)
카톡 아이디 : usaamen
(917) 684-0562 / USAamen@gmail.com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