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님의식탁선교회 제4회 후원찬양제 > 아멘넷 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판촉 상패 이규헌박사 제이미 설교
아멘넷 뉴스

주님의식탁선교회 제4회 후원찬양제

페이지 정보

교계ㆍ2018-06-09 22:33

본문

주님의식탁선교회(대표 이종선 목사) 제4회 후원찬양제가 6월 8일(토) 오후 5시 뉴욕교회(김성기 목사)에서 열렸다. 

 


▲[동영상] 제4회 후원찬양제 실황

 

이번 후원찬양제는 여러 한인교회들과 단체들이 관심을 기울였지만 특히 프라미스교회가 적극적으로 후원했다. 허연행 담임목사가 개회 메시지와 기도를 했으며, 2014년 시작하여 프라미스교회가 주도적으로 운영하는 프라미스어린이합창단(지휘 전성진, 반주자 한나영)과 프라미스 바디위십팀이 달란트로 후원에 참여했다.

 

줄리아드 교수 김주현이 비올라 연주로 참가했으며, 뉴욕우리교회 조원태 목사가 헌금기도, 뉴욕교협 부회장 정순원 목사가 축도를 했다.      

 

2012년부터 주님의식탁선교회를 시작한 대표 이종선 목사는 선교회를 소개했다. 주님의식탁선교회(부설 퀸즈드림센터) 중점사역은 △예배(말씀)를 통한 인격과 삶의 변화(월~토 새벽기도회, 수요예배, 주일예배 참석) △공동체 생활 훈련을 통해 취업 및 자립 △한국 귀국 사역(서류 미비자, 정착 어려운 자들) △샤워, 이발, 의류 제공(퀸즈드림센터 비거주자들을 위해 샤워장 별도 마련) △중남미인들의 변화를 위한 예배와 섬김이라고 설명했다.

 

214242964b40db4041e7521ffa4f65c5_1528597984_41.jpg
 

주님의식탁선교회 사역의 한 방향성이기도 한 어느 형제의 변화를 이종선 목사가 소개했다. 술과 노름으로 가정을 등지고 살았던 한 형제와 선교회가 인연을 맺은 지 6여년이나 되었다. 위암 수술을 위해 병원에 입퇴원을 도왔지만 변화없이 살아왔다. 올해에는 중풍으로 병원에 입원하여 혼수상태에 빠져 있기도 했다. 퇴원후 인사차 수요예배에 참석도중 하나님의 은혜로 마음의 변화를 받아, 자신의 잘못을 반성하고 아내에게 무릎 꿇고 용서를 빌고 과거의 삶의 행태를 단절하였다. 그리고 타주에 있는 집으로 내려가 가족들과 함께 새 삶을 살다가 중풍이 재발되어 혼수상태에 빠졌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선교회는 소식을 전해 듣고 매일 새벽기도회에 합심하여 기도했다. 하나님의 은혜와 긍휼로 약 4개월 만에 깨어났으며, 이제 새 인생으로 즐겁게 살고자 다짐하는 모습을 보내왔다고 소개했다.

 

주님의식탁선교회는 2013년부터 부설기관으로 남자 무숙자를 위한 셀터인 퀸즈드림센터(전 은혜의집)가 있다. 이종선 목사는 “어려운 이웃들에게 온정을 가진 분들의 후원과 헌신으로 오늘까지 왔다. 이에 대한 우리의 보답은 변화된 마음과 삶으로 사회에 건강한 일원이 되어 자신의 삶을 살아내는 것이라 생각한다”라고 강조했다.

 

주님의식탁선교회(The Lord’s  Table Mission)

347-559-3030, 718-539-1010

선교회 35-14 Parsons Blvd Flushing NY 11354

부설 퀸즈드림센터 147-37 Northern Blvd Flushing NY 11354

js2GodLord@yahoo.com

후원금 체크 Pay to: TLTM

 

-------------------------------------------------------------------------------------

더 많은 사진과 동영상 보기

아래 구글 앨범 링크를 누르시면 컴퓨터와 스마트폰을 통해서 다이나믹한 사진/동영상을 더 보실 수 있습니다. 원하시는 사진을 클릭하면 큰 사진을, 동영상을 클릭하면 동영상을 보실 수 있습니다.

주님의식탁선교회 제4회 후원음악회 앨범
https://photos.app.goo.gl/VMvQELCz6TVd25TZ6
주님의식탁선교회 소개 앨범
https://photos.app.goo.gl/2dUg7qc2kUc3wSHV8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아멘넷 뉴스 목록

Total 7,145건 1 페이지
아멘넷 뉴스 목록
기사제목 기사작성일
그레이스뉴욕교회(조항제 목사) 창립감사예배 새글 2018-08-14
정주성 목사가 “나무”라고 교회이름을 정한 이유 새글 2018-08-14
제6차 다민족선교대회 “천국에 갈 수 있다고 확신하십니까?” 새글 2018-08-13
어려운 한인 입양인들에게 그리스도의 사랑을 전하는 월드 허그 파운데이션 2018-08-11
뉴저지 이보교 - 14교회 가입, 임원 구성, 창작뮤지컬 공연 협력 2018-08-10
[CSO 10주년] 젊은 신학생들의 심장을 움직인 작은 교회 어린 영혼들… 2018-08-08
2018 여름, 세계를 뜨겁게 품은 “4/14 윈도우 어린이선교” 2018-08-07
[CSO 10주년] 이석형 교수 “교인들의 숨고자 하는 경향”을 경계 2018-08-07
[CSO 10주년] 작은 두 교회 연합예배를 시작한 박근재 목사 2018-08-06
[CSO 10주년] 작은 교회의 큰 기쁨은 하나님의 역사를 가장 가까이서… 2018-08-06
분위기가 달라진 DMZ에서 진행된 제5회 국제청소년 평화순례 댓글(1) 2018-08-03
뉴저지초대교회 부임 1년 박형은 목사, 성도들 지지받아 위임목사로 2018-08-02
아마존 인터넷 쇼핑을 하면 뉴욕의 한인 자선기관을 돕는다? 댓글(2) 2018-08-01
뉴욕 총력전도 “짙은 어둠이 덮고 있는 뉴욕에 주의 빛을 비추라!” 댓글(1) 2018-08-01
동부개혁장로회신학교 신임 학장에 김성국 목사 2018-07-31
황인철 목사 “사도 바울을 세운 바나바의 심정으로” 댓글(11) 2018-07-31
뉴욕 성시화 대회 "NYPD가 뉴욕을 살릴 수도 지킬 수도 없다” 댓글(1) 2018-07-30
전 교회가, 전 복음을, 전 도시에 “2018 뉴욕 성시화 총력전도 대회… 2018-07-30
육체의 한계를 넘어 선교현장을 뛰어다니는 박인갑 목사 댓글(4) 2018-07-29
뉴저지 이보교 활동 시작 / 뉴욕 이보교는 사회복지까지 발전 댓글(4) 2018-07-27
"지상낙원 가자"…신도들 감금·폭행한 신옥주 구속 댓글(4) 2018-07-27
이사회 할렐루야대회 위로회에 교협 “너무나 고맙고 감사하다” 2018-07-27
뉴하트 선교대회 종료 “선교하려고 하기 전에 주님의 마음을 먼저 품으라” 2018-07-26
미동부기아대책 7월 정기예배 “하나님께서 이끌어 가신다” 2018-07-25
원로 방지각 목사 “한국 장로교가 크게 잘못한 일 2가지” 2018-07-25
게시물 검색



아멘넷의 시각게시물 관리지침행사광고 안내후원하는 법ㆍ Copyright © USAamen.net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

아멘넷(USAamen.net) - Since 2003 - 미주 한인이민교회를 위한
42-35 190 St Flushing, New York 11358
(917) 684-0562 / 카톡 아이디 : usaamen / USAamen@gmail.com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