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한신교회 창립 32주년 감사예배 및 임직예배 > 아멘넷 뉴스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아멘넷 뉴스

뉴욕한신교회 창립 32주년 감사예배 및 임직예배

페이지 정보

교회ㆍ 2018-01-09

본문

뉴욕한신교회(장길준 목사) 창립 32주년을 맞이하여 1월 7일 주일 감사예배 및 임직예배를 드렸다. 32주년 감사예배는 인도 장길준 목사, 기도 김주헌 목사(미남침례회 뉴저지지방회 총무, 지구촌교회), 설교 송재현 목사(뉴저지지방회 회장, 주사랑교회)의 순서로 진행됐다. 이어 최병은 집사가 명예 안수집사로 추대됐으며, 권사 2인(설방연, 장정순)이 임직했으며, 그리고 김동화와 최병은 직분자가 은퇴했다. 

 

aa0420432cf1510c337d8054044c8b54_1515511868_91.jpg
 

aa0420432cf1510c337d8054044c8b54_1515511874_61.jpg
 

aa0420432cf1510c337d8054044c8b54_1515511881_37.jpg
 

장길준 목사는 “다 하나님의 은혜의 선물”이라고 지난 32년을 동행하신 하나님께 감사를 돌렸다. 장 목사는 미국으로 오는 비행기 안에서 “만약 하나님의 은혜로 저희 가정이 미국에서 살 수 있도록 허락해주신다면 주님의 몸된 교회를 세워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겠다”고 서원을 했는데 “3개월 만에 미국에 살 수 있는 영주권을 선물로 주셨다”고 교회 초창기를 기억했다. 

 

뉴욕한신교회는 1986년 장길준 목사 사택에서 개척됐다. 이후 1987년 밸리 스트림, 1989년 플러싱, 1990 브롱스, 1994년 뉴시티로 교회를 이전했다. 한신교회가 성장하고 안정기에 접어들고 2003년에 현 교회 건물을 구입했지만 이후 교회내적인 어려움이 있었다.

 

장길준 목사는 “교회내 어려움 뿐만 아니라 2008년에는 제가 신장암이라는 선고를 받고 수술을 받기도 했지만 하나님의 은혜로 건강을 회복되고 2017년에는 모게지도 다 상환했다”라며 모두 하나님의 은혜라고 감사를 돌렸다. 또 헌신 봉사로 교회를 섬긴 성도들에게 감사를 전했다.

 

ⓒ 아멘넷 뉴스(USAamen.ne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을 쓰기 위해서는 회원가입이 필요합니다.


아멘넷 뉴스 목록

게시물 검색


아멘넷 시각게시물 관리광고안내
후원안내
ⓒ 아멘넷(USAamen.net)
카톡 아이디 : usaamen
(917) 684-0562 / USAamen@gmail.com
상단으로
PC 버전으로 보기